• 흐림동두천 -4.0℃
  • 맑음강릉 3.0℃
  • 구름많음서울 -1.4℃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2.3℃
  • 맑음광주 -1.6℃
  • 맑음부산 3.0℃
  • 맑음고창 -5.3℃
  • 구름많음제주 4.0℃
  • 흐림강화 -2.3℃
  • 맑음보은 -7.2℃
  • 맑음금산 -6.1℃
  • 맑음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4.0℃
  • 구름조금거제 -1.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낮과 밤’ 남궁민표 추리극 본격 시동! ‘풀버전 하이라이트’ 공개! ‘강렬X텐션’

URL복사

 

남궁민표 추리극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이 첫 방송을 앞두고 풀버전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는 11월 30일(월) 첫 방송하는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연출 김정현/극본 신유담/기획 스튜디오 드래곤/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스토리바인픽쳐스㈜) 측이 역대급 추리극의 포문을 여는 ‘5분 하이라이트’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낮과 밤’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 있는,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
 
공개된 영상은 자살을 위장한 참혹한 예고 살인의 발생, 그리고 예고 살인의 범인을 추적하는 남궁민(도정우 역)-김설현(공혜원 역)-이청아(제이미 역)와 특수팀의 수사를 조명해 흥미를 끈다. 살인을 자살로 위장한 방법 그리고 진범의 정체에 궁금증이 치솟는 가운데 또 다른 의문이 강하게 호기심을 자극한다. 예고 살인을 추적하던 특수팀이 28년 전에 발생한 의문의 사건인 ‘참사의 날’과의 연결고리를 찾아낸 것. 과연 28년이란 시간을 두고 발생한 참혹한 사건의 진실이 무엇일지 궁금증이 폭발한다.

 


무엇보다 흥미로운 것은 사건의 진실을 추적하는 당사자들인 남궁민-이청아의 정체 역시 수상하다는 점이다. 특히 남궁민과 이청아는 서로를 ‘예고 살인’의 진범이라고 의심하고, 김설현 역시 남궁민을 향한 믿음이 흔들리는 듯한 모습. 마치 벼랑 끝으로 내달리는 듯한 세 사람의 위태로운 모습이 보는 이의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이처럼 단 5분만에 보는 이를 미궁 속으로 몰아넣는 ‘낮과 밤’ 본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그런가 하면 시각을 휘어잡는 영상미와 배우들의 연기력 역시 압권이다. 남궁민은 능글맞은 형사의 모습부터 금방이라도 터질 듯한 시한폭탄의 모습까지 넘나들며 ‘믿보배’의 클래스를 보여준다. 김설현 역시 깊이를 더한 눈빛과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 연기가 감탄을 자아내고, 이청아는 보는 이들을 단숨에 빨아들이는 존재감으로 시선을 압도한다. 뿐만 아니라 김창완(공일도 역)-김원해(황병철 역)-윤경호(이지욱 역)-최진호(손민호 역)-김태우(오정환 역)-백지원(이택조 역) 등의 연기파 배우들이 포진해 짧은 등장에도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하며 본 방송을 향한 기대치를 한층 고조시킨다.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은 오는 11월 30일 밤 9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송가인, ‘송가인 더 드라마’ VIP 시사회 참석 ‘극장가도 송가인 물결’
송가인이 인생 첫 영화 ‘송가인 더 드라마’의 시작을 알렸다. 가수 송가인이 오늘(9일) 열린 영화 VIP 시사회에 참석했다. 송가인은 팬 어게인과 함께 영화를 관람하는 특별 이벤트를 진행했다. VIP 시사회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맞춰 좌석간 거리두기 및 마스크 착용, 취식 금지로 진행되었다. 송가인은 “콘서트 실황과 비하인드 영상 등 어디서도 보지 못한 영상이 준비되어있으니 설 연휴 따뜻한 선물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송가인의 바람이 전해졌을까, 영화는 오늘(9일) 사전예매창이 오픈되자마자 예매순위 TOP10 진입, 소셜커머스 티몬에서 사전예매 완판이라는 기염을 토했다. ‘송가인 효과’가 극장가에도 통한 것이다. 콘서트 ‘가인이어라’를 영화관에서 보고 싶다는 요청이 쇄도해 제작된 영화 ‘송가인 더 드라마’. 영화관의 고화질 스크린과 압도적인 5.1 채널 음향으로 송가인의 콘서트를 직접 관람하는 듯한 ‘현장감’을 느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좌석간 거리두기 시행으로 관객 간의 물리적 거리는 멀지만, 관객 간 유대감은 1cm가 되어 한마음 한뜻으로 즐길 수 있는 영화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영화 ‘송가인 더 드라마’는 오는 11일 전국 메가박스에서 개봉된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배우 송중기와 감독 조성희와의 8년만의 재회 '승리호'
조성희 감독과 송중기 배우가 <늑대소년> 이후 8년만의 재회라는 점에서 일찌감치 관심을 모으는 <승리호>가 드디어 개봉한다. 매 작품 독보적인 상상력으로 새로운 세계관을 창조해냈던 조성희 감독이 이번에는 대한민국 최초 우주 SF 블록버스터를 선보인다. 영화<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영화다. 승리호를 조정하는 김태호(송중기)는 군인 시절 뜻하지 않게 아이를 구했다. 구했다고 생각한 것도 잠시 본인으로 인하여 아이의 귀가 망가졌다는 것을 알고 더이상 군인생활을 할 수 없음을 깨닫게 된다. 도박에 빠져 살던 중, 아이와 잠시 떨어진 사이 아이는 우주로 날아가게 된다. 이에 아이의 시신이라도 찾기 위해 우주 쓰레기를 청소하며 돈을 모으기 시작하면서 영화는 시작된다. 자잘한 우주 쓰레기를 청소하며 살다가 우연히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갖게 된다. 인간형 로봇 도로시는 아픈아이로 태어나 침대에서 일어날 수도 없었다. 연구원이던 그녀의 아빠는 마지막 희망으로 나노봇을 투여시켰는데 나노봇이 활성화 되면서 도로시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