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9.7℃
  • 맑음강릉 21.8℃
  • 맑음서울 20.7℃
  • 맑음대전 20.8℃
  • 맑음대구 24.1℃
  • 맑음울산 16.8℃
  • 맑음광주 20.8℃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18.0℃
  • 맑음제주 18.7℃
  • 맑음강화 15.6℃
  • 맑음보은 20.8℃
  • 맑음금산 20.0℃
  • 맑음강진군 21.7℃
  • 맑음경주시 19.0℃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아는 형님’ 정동원, 친하게 지내고 싶은 아이돌 가수에게 즉석에서 영상편지

정동원이 친하게 지내고 싶은 아이돌 가수를 언급한다.


오늘 4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이지혜, 정주리, 김승혜, 정동원이 출연해 다채로운 에피소드와 끼로 풍성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정동원은 형님들 중 연락하며 지내고 싶은 사람이 있냐는 물음에 “사실 친하게 지내고 싶은 아이돌 가수가 있다”라고 고백해 모두의 질문세례가 이어진다. 특히 정동원은 이 가수에 대해 “음악방송에서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밝히며 즉석에서 영상편지까지 보냈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증폭된다.
 
한편 정동원은 본인만의 콘서트 전 필수 루틴과 팬의 따뜻한 댓글 덕분에 울컥했던 사연을 공개해 어엿한 가수로 성장하고 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뿐만 아니라 ‘아이돌 댄스 메들리’까지 선보이며 올 어라운더로서 다재다능한 매력을 가감 없이 펼쳐 현장에 박수갈채가 쏟아졌다는 후문이다.
 
눈길을 끄는 퍼포먼스부터 재치 넘치는 입담까지 정동원의 다양한 매력은 오늘 4일(토) 저녁 8시 50분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화&공연

더보기
소리없는 공포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6월 개봉
제작비를 훨씬 뛰어넘는 엄청난 수익을 올린 전설적인 시리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세상에서 소리가 사라진 그 순간을 담은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로, 6월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예고편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소리를 내면 공격받게 되는 괴생명체가 등장하며 모든 것이 침묵으로 가득 찬 그날의 시작을 말해준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은 뉴욕에서 고양이와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사미라'(루피타 뇽오)부터 시작하여 갑작스러운 섬광과 함께 도시를 혼란에 빠트린 괴생명체의 습격까지 급변하는 상황을 담았다. 폐허가 된 도시에서 '사미라'와 생존자 '에릭'(조셉 퀸)은 함께 힘을 모아 위기에서 벗어나려 한다. 무음의 싸움은 지하철부터 성당에 이르기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지며 관객들마저 숨죽이게 만든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은 '소리를 내면 죽는다'는 독창적인 설정으로 1, 2편 합산 6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은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전작을 연출한 존 크래신스키가 각본을 맡고, '피그'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마이클 사노스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노예 12년', '어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