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4.8℃
  • 맑음강릉 23.9℃
  • 맑음서울 16.7℃
  • 맑음대전 17.0℃
  • 맑음대구 17.9℃
  • 맑음울산 18.0℃
  • 맑음광주 15.0℃
  • 맑음부산 18.0℃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6.2℃
  • 맑음강화 16.1℃
  • 맑음보은 13.9℃
  • 맑음금산 13.5℃
  • 맑음강진군 12.8℃
  • 맑음경주시 14.8℃
  • 맑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1 '수지맞은 우리' 수수경단 두고 설전 벌인 함은정X백성현, 점점 더 깊어지는 감정의 골

 

‘수지맞은 우리’ 함은정의 다사다난한 이야기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27일(어제)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수지맞은 우리’(연출 박기현 / 극본 남선혜 / 제작 몬스터유니온, 삼화네트웍스) 3회는 시청률 11.6%(닐슨 코리아 제공, 전국 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구며 인기를 얻고 있다.

 

어제 3회 방송에서는 방송은 진수지(함은정 분)와 채우리(백성현 분), 진나영(강별 분)의 엎치락뒤치락하는 관계성이 극적 흥미를 끌어올렸다.

 

먼저 본인 대신 수지에게 진료를 받길 원하는 환자들로 인해 허탈함을 느낀 우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병원장 한진태(선우재덕 분)의 초대로 식사 자리에 가던 수지는 방송사 앞에서 짐을 나르는 동생 나영을 발견해 도와주던 과정에서 실랑이를 벌였다. 수지는 동생 나영에게 아나운서 아카데미를 다시 다닐 것을 권유했지만 나영은 삐뚤어지게 받아들이며 엇나간 두 사람의 관계가 앞으로 어떤 향방으로 전개될지 궁금증을 끌어올렸다.

 

한편 수지는 진태의 초대를 받고 우리의 엄마가 운영하는 채선영(오현경 분)의 식당을 찾게 됐다. 선영은 진태의 생일을 맞아 갈비찜, 미역국 등 푸짐한 한 상을 차렸고, 수지는 미역국을 먹는 시늉만 하는 알 수 없는 행동으로 의문을 자아냈다. 게다가 수지는 선영이 후식으로 싸준 수수경단을 받아 들고도 굳은 얼굴로 바라볼 뿐이었다.

 

잠시 뒤 수수경단을 든 손을 떨던 수지는 헛구역질까지 했다. 수지는 이내 수수경단이 든 봉투를 쓰레기통에 내던지고 가려던 찰나 우리가 나타났다. 수수경단에 얽힌 수지의 사연이 궁금해지는 가운데 우리는 사람의 성의를 무시한다며 노발대발했고, 수지도 지지 않고 받아쳤다. 이렇게 감정의 골이 깊어져 간 두 사람의 대립은 아슬아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앞서 유명 아나운서에게 레슨을 받았던 수지가 나영에게 레슨을 받아보라며 제안했지만, 나영은 “그게 될 거라고 생각해?”라며 밀어냈다. 방송 말미 나영이 수지에게 “진짜로 손지나 아나운서 레슨 받게 해줄 수 있냐고!”라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간절하게 부탁하는 엔딩은 향후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며 묘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함은정 연기, 캐릭터 다 매력있어”, “백성현 연기 맛깔난다”, “수지 식당에서 뭔가 짠했음”, “우리랑 수지 만나기만 하면 티격태격이네. 대유잼”, “나영이 너무 못됐다 왜 언니 모른 척 하는 거임”, “역시 엔딩 맛집임. 수지, 나영 친해지길 바람”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KBS 1TV 일일드라마 ‘수지맞은 우리’ 4회는 오늘(28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최강야구’ ‘야신 행동 분석가’ 정근우, 김성근 감독 징크스 낱낱이 파헤치다!
‘최강 몬스터즈’가 2024 시즌 첫 번째 직관 경기를 통해 부스터즈를 만난다. 오는 20일(월)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82회에서는 ‘최강 몬스터즈’가 4연승에 도전한다. 올 시즌 3전 3승으로 현재 승률 10할을 달리고 있는 ‘최강 몬스터즈’가 ‘전승’의 기세를 이어갈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김성근 감독은 고척돔 정중앙에 앉아 웜업 중인 선수들을 유심히 관찰하며 선발 라인업을 고심한다는데. 이를 바라보던 정근우는 현재 팀이 연승을 달리고 있기에 김 감독이 또 하나의 징크스를 정확하게 지키는 중이라고 분석하며 “(김 감독은) 징크스가 매년 몇 십 개씩 늘어난다”고 덧붙이기도. 직관 경기 개시 직전, 제작진은 새로운 슬레이트 요정을 임명한다. 해당 소식을 들은 선수는 깜짝 놀라며 부담감을 감추지 못한다. 몇 번이고 슬레이트를 치는 행동과 멘트를 복습하던 선수는 잔뜩 붉어진 얼굴로 그라운드에 나타난다고. 이에 이홍구 다음으로 2대 슬레이트 요정이 되어 ‘최강 몬스터즈’의 승리 루틴으로 자리 잡을 선수는 누구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고려대 야구부 역시 승리에 대한 열의를 다진다. 김지훈 감독은 “고려대 정신인


영화&공연

더보기
엘비스 프레슬리의 러브스토리 '프리실라' 6월 개봉
영화 '프리실라'가 오는 6월 국내 개봉을 앞두고 보도스틸 12종을 전격 공개했다. 이 작품은 제80회 베니스 국제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고 제81회 골든글로브 어워즈에서도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화제작으로 전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주목받았다. '프리실라'는 로큰롤의 황제 '엘비스 프레슬리'와 그가 첫눈에 반한 평범한 소녀 '프리실라'의 운명적인 첫 만남부터 사랑, 판타지, 그리고 스타덤의 그늘에 가려진 비밀스럽고도 매혹적인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 작품은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미나리' 등의 웰메이드 작품으로 유명한 스튜디오 A24가 제작한 로맨스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보도스틸 12종은 다수의 작품을 통해 평단과 관객의 열렬한 지지를 얻은 비주얼리스트 소피아 코폴라 감독의 독보적인 미학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소피아 코폴라 감독은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로 아카데미 최우수 각본상 및 골든글로브 각본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썸웨어'로 베니스 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 '매혹당한 사람들'을 통해 칸영화제 감독상을 받으며 전 세계 유수 영화제를 휩쓴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감독 중 하나이다. 소피아 코폴라 감독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