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7.4℃
  • 구름많음강릉 13.3℃
  • 구름조금서울 11.5℃
  • 맑음대전 12.0℃
  • 맑음대구 13.6℃
  • 맑음울산 12.9℃
  • 맑음광주 12.8℃
  • 맑음부산 14.3℃
  • 구름조금고창 11.8℃
  • 구름많음제주 13.8℃
  • 구름많음강화 9.1℃
  • 구름많음보은 9.5℃
  • 구름조금금산 11.1℃
  • 맑음강진군 13.4℃
  • 맑음경주시 12.6℃
  • 맑음거제 12.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너자이젠. 농구 코트 질주 본능 + 라바콘 차기 본능!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너자이젠’이 전 농구선수 전태풍도 녹다운 시킬 활력을 뽐내며 농구 코트를 점령한다.

 

오늘(14일) 밤 10시 방송되는 KBS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51회는 '우리 함께 꿈꾸는 세상’ 편으로 꾸며진다. 이중 젠은 전태풍과 그의 아들 태양과 재회한다. 전 농구 선수 전태풍은 젠과 삼 남매(태용+하늘+태양)를 위해 농구 일일 교실을 열었는데, 이 과정에서 젠이 농구 코트를 뜨겁게 달굴 지치지 않는 에너지로 맹 활약을 펼쳤다는 후문.

 

공개된 스틸 속 젠은 헤어 밴드로 머리를 고정시키고, 농구 유니폼을 착장한 영락없는 꼬마 농구 선수의 모습이다. 젠의 에너지 넘치는 깜찍한 매력이 랜선 이모들의 가슴을 설레게 한다. 젠은 농구 코트에 들어서자마자 자유자재로 뛰어다니며 질주 본능을 폭발시킨다. 이어 젠은 형 태양과 함께 라바콘을 축구공 삼아 서로 패스하고 킥을 날리며 농구코트에서 축구 본능을 폭발시켜 전태풍을 당황시켰다는 후문. ‘에너자이젠’의 거침없이 폭발하는 파워에 전 농구 선수 전태풍은 두 손 두 발 든다. 과연 코트 위의 무법자 젠과 농구 수업은 무사히 마칠 수 있을지 기대가 실린다.

 

이날 젠과 태양은 형아동생 케미를 폭발시킨다. 태양이 자신의 집에 방문한 젠을 버선발로 달려나가 맞이하는가 하면, 킥보드를 꺼내와 젠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사한다. 이에 젠도 태양의 진심을 알았는지, 태양의 이름을 불러줘 태양을 감동시켰다는 후문. 태양은 농구 경기 후에도 젠에게 다가가 “젠 집에 가자”며 동생을 밀착 보호하며 형아미를 뽐낸다.

 

그런가 하면, 대한민국 최고 포인트 가드였던 전 농구 선수 전태풍과 닮은 꼴 11살 아들 태용과 9살 딸 하늘의 놀라운 농구 실력이 공개되며 이들과 함께 하는 농구 교실이 어떨지 기대를 자아낸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라디오스타’ 정동원, 임영웅과의 브로맨스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군 한 장의 사진은?
‘라디오스타’ 정동원이 임영웅과의 브로맨스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군 한 장의 사진을 공개해 관심을 모은다. 이어 그는 학업과 앨범 활동을 병행 중이라며 바쁜 와중에도 학교에 꼭 가는 이유를 고백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는 16일 밤 11시 1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는 송일국, 배해선, 정동원, 조혜련, 트릭스가 출연하는 ‘지치면 가만 안 두겠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정동원은 1년 전 ‘라스’에 출연했을 때와 달리 폭풍 성장한 모습으로 등장해 눈길을 끈다. 그는 “키가 165cm에서 173cm로 자랐다”라고 밝힌다. 여기에 정동원은 2년 전 촬영했던 중학교 1학년 새내기 시절 사진과 180도 달라진 졸업사진을 공개해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현재 정동원은 학교 생활과 곧 발매할 새 앨범 준비 활동을 바쁘게 병행하고 있다며 근황을 공개한다. 그는 “하루하루 바쁘지만 항상 등교한다”라고 밝히면서 매일 출석하는 이유를 전한다. 이어 정동원은 “요즘 나이 들었다고 느낀다”라며 16살의 귀여운 고민을 토로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화요일은 밤이 좋아’, ‘개나리 학당’ 등 가수뿐만 아니라 예능 프


영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