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20.6℃
  • 흐림서울 21.8℃
  • 대전 20.5℃
  • 구름조금대구 27.4℃
  • 맑음울산 26.4℃
  • 흐림광주 25.6℃
  • 맑음부산 26.3℃
  • 흐림고창 22.1℃
  • 구름조금제주 28.1℃
  • 흐림강화 20.4℃
  • 흐림보은 22.2℃
  • 흐림금산 23.3℃
  • 흐림강진군 26.5℃
  • 구름많음경주시 28.7℃
  • 맑음거제 25.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괴기맨숀' 안방에서 맞이하는 극한의 공포! 극장판에 다 담지 못했던 에피소드부터 2차 예고편 공개!

URL복사

 

KT가 엄선한 다양한 장르의 참신한 신작 드라마를 공개하는 ‘2021 KT 썸머 드라마 콜라주(Summer Drama Collage)’의 마지막 작품인 [괴기맨숀: 디 오리지널]이 극장판에서는 공개하지 않았던 에피소드를 담은 2차 예고편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드라마 [괴기맨숀: 디 오리지널]은 오래된 아파트 광림맨숀에 취재차 방문하게 된 웹툰 작가 지우가 관리인에게 듣게 되는 각 호에 얽힌 괴이한 사건에 대한 이야기다. 극장판에서 더욱 확장된 새로운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한층 더 깊어진 극한의 공포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괴기맨숀: 디 오리지널]이 2차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예고편은 “그 집에서 죽거나 실종된 사람이 한 둘이 아니더라”고 하는 대사로 시작해 영화 속 배경이 되는 ‘광림맨숀’에 관한 비밀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웹툰 작가인 ‘지우’(성준)는 신작 웹툰을 계획하던 중에 취재를 위해 그 곳에 발을 들이고, 괴이한 사건들을 마주하게 된다. 아래층에 사는 아이들로 인한 층간소음, 실종된 여자친구로부터 오는 의문의 문자, 샤워실에 얽힌 이야기 등 우리 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소재들을 활용해 우리 주변에서 있을 것만 같은 현실공포를 선사, 집에서 보면 더욱 무서운 드라마로 서늘함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극장판 보다 더 거대해진 공포’라는 카피처럼 극장판에서는 공개되지 않았던 새로운 이야기인 여고생 에피소드, 뮤지션과 발레리나 에피소드까지 예고편으로 먼저 확인할 수 있어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OTT용 8부작 옴니버스 드라마로 제작되었던 [괴기맨숀: 디 오리지널]은 내부시사 이후 이례적으로 극장판으로 개봉, 관객들을 먼저 만났다. 개봉 2주차, 뜨거운 입소문과 함께 N차 관람 열풍을 불러일으키며 박스오피스 역주행하는 저력을 과시했기에 새로운 에피소드가 추가된 오리지널 버전에 대한 호기심은 더욱 커져가고 있다.

 

극장판에서 공개되지 않은 에피소드에 대한 기대감을 더하고 있는 드라마 [괴기맨숀: 디 오리지널]은 7월 30일(금) 밤 9시 40분 SKY채널을 통해 첫 방영되며, 매주 금요일 SKY채널에서는 60분 3부작으로, 올레tv, Seezn, Skylife에서 20분 8부작으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원더우먼' 이상윤, 방화사건 가해자와의 대면! 살 떨리는 긴장감 감도는 ‘교도소 대면’현장 공개!
‘원더우먼(One the Woman)’ 이상윤이 14년 전 한주패션 공장 방화사건 가해자와 마주하고 있는 ‘교도소 대면’ 현장이 공개됐다.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연출 최영훈 /극본 김윤 /제작 길픽쳐스)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 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다. 짜릿한 사이다 폭격과 더불어 추리 본능을 자극하는 미스터리한 전개로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 돌파, 주간 전체 미니시리즈 1위에 등극하는 파죽지세 행보를 펼치고 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는 한승욱(이상윤)이 14년 전 한주패션 공장에서 화재사고로 목숨을 잃었던 아버지 한강식 사건에 대한 단서들을 포착하면서 긴장감을 높였다. 한승욱은 조연주(이하늬)의 교통사고 가해자가 14년 전 한주패션 공장에 근무했으며, 한성혜(진서연)와 커넥션이 있었다는 충격적 사실을 발견했다. 또한 강미나(이하늬)의 태블릿 PC에서 한영식(전국환)과 한성혜 부분에 ‘2007년 분식회계’라고 쓰여 있는 것을 보고는 두 사람이 아버지 죽음에도 관여했을 거라고 확신했다. 더욱이 5회 에필로그에서는 14년


영화&공연

더보기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 '현재 진행형' 감독 임권택 선정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 수상자로 한국 영화계의 살아있는 전설 임권택 감독을 지목했다.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은 매해 아시아영화 산업과 문화 발전에 있어 가장 두드러진 활동을 보인 아시아영화인 또는 단체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임권택 감독은 1962년 데뷔작 <두만강아 잘 있거라>(1962)를 시작으로 102번째 영화인 <화장>(2014)에 이르기까지 60여 년간 쉬지 않고 영화를 만들며 아시아영화를 세계에 알리는데 기여한 한국의 거장감독이다. 지난 2002년 대한민국 금관문화훈장을 수여 받은 것은 물론 2002 칸영화제에서 감독상을 수상, 2005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명예황금곰상을 수상하는 등 세계 영화사에 그 이름을 뚜렷이 새긴 그는 그간의 공로를 인정받아 올해의 수상자로 결정되었다. 한편, 부산국제영화제와 동서대학교는 임권택 감독의 수상을 기념하여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기간인 10월 6일(수)부터 15일(금)까지 매일 오후 12시부터 오후 7시까지 동서대학교 임권택영화박물관을 특별 연장 개관한다. 동서대학교에서 운영하는 임권택영화박물관은 임권택 감독의 영화 세계를 가까이서 체험할 수 있는 문화예술공간으로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