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9.6℃
  • 구름조금강릉 15.7℃
  • 구름많음서울 19.5℃
  • 구름많음대전 19.1℃
  • 흐림대구 19.2℃
  • 흐림울산 18.8℃
  • 구름많음광주 21.0℃
  • 구름많음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19.4℃
  • 구름조금제주 22.8℃
  • 구름조금강화 18.0℃
  • 구름많음보은 16.4℃
  • 구름많음금산 18.1℃
  • 구름많음강진군 20.5℃
  • 구름많음경주시 18.3℃
  • 구름많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너는 나의 봄’ 윤박, 제대로 여심 저격 나선 순정남 채준역 자태 공개

URL복사

 

“월요병을 싹 털어줄 이 남자를 기다렸다!”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윤박이 서현진을 향한 ‘직진 러브 순정남’ 채준으로 변신한 첫 자태가 공개됐다.

 

오는 2021년 7월 5일(월) 밤 9시 첫 방송될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극본 이미나/ 연출 정지현/ 제작 화앤담픽쳐스)은 저마다의 일곱 살을 가슴에 품은 채 ‘어른’이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살인사건이 일어난 건물에 모여 살게 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는다. ‘너는 나의 봄이다’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작사가이자 tvN ‘풍선껌’에서 감수성 짙은 대사로 인정받은 이미나 작가와 ‘더 킹-영원의 군주’,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감각적인 연출력으로 안방극장을 매료시킨 정지현 감독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윤박은 ‘너는 나의 봄’에서 어느 날 갑자기 강다정(서현진) 앞에 나타나 마치 ‘강다정 사용설명서’를 읽은 듯 다정의 마음을 힘차게 두드리는 투자사 대표 채준 역을 맡았다. 다양한 영화와 드라마, 예능에 이르기까지 한계 없이 도전하는 광폭 행보를 보여 왔던 윤박이 채준 역으로 연기 변신에 나서면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이와 관련 윤박이 눈빛과 미소만으로 진심을 담아낸, ‘순정남’ 채준의 첫 자태를 드러냈다. 극 중 채준이 강다정 앞에 갑자기 나타나는 장면. 채준은 강다정을 발견하고는 미소를 지어 보이고 이내 사랑스러운 눈길로 강다정을 바라본다. 이어 깔끔하고 댄디한 코트핏를 갖춰 입은 채준이 강다정에게 노란 장미꽃을 내미는 젠틀함으로 여심을 저격하는 것. 부드러운 훈남 미소와 설렘 돋는 눈웃음으로 일편단심 직진남의 애정을 고스란히 펼쳐낸 채준의 사연은 무엇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런가 하면 윤박은 “제가 맡은 채준이라는 역할도 역할이지만, 평소 좋아했던 선배들과 함께 작품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시작 전부터 설레고, 기대가 됐다”라며 작품에 대한 두근거림을 전했다. 그리고 윤박은 “대화와 웃음이 끊이질 않는 아주 즐거운 현장이라 생각한다. 감독님을 필두로 제작진, 배우들 모두가 많은 소통을 하는 에너지 넘치는 촬영장이라 이 좋은 분위기가 시청자분들께 고스란히 잘 전달되었으면 좋겠다”라고 화기애애한 현장의 분위기를 설명했다. 더불어 “제가 연기할 캐릭터가 좋아하는 상대만 보고 직진하는 성격인데, 그 결과가 어떻게 될지 끝까지 지켜봐 주시면 좋겠다”라며 채준 역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윤박은 어느 장면에서나 준비된 자세로 채준 캐릭터에 대한 꼼꼼한 분석과 넘치는 열정을 발휘, 귀감이 되는 배우”라며 “오색빛깔 다채로운 매력을 지닌 윤박이 완성시킬 ‘돌직구 직진남’ 채준 캐릭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은 오는 7월 5일(월) 밤 9시에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예능 ‘바라던 바다’ 이지아 “‘난데없는 모임’ 같지만 환상의 호흡 기대해달라”
배우 이지아가 ‘바라던 바다’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오는 29일(화) 밤 9시에 첫 방송되는 JTBC ‘바라던 바다’(연출 송광종)는 신비롭고 아름다운 바다가 보이는 라이브바에서 직접 선곡한 음악과 직접 만든 요리를 선보이는 스타들과 그 곳을 찾은 손님들의 이야기를 담은 힐링 예능 프로그램이다. 뛰어난 요리 실력의 이지아는 ‘바라던 바다’에서 헤드 셰프를 맡았다. 요리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바를 찾는 손님들을 위해 직접 개발한 신메뉴도 선보였다는 후문. 이지아는 “처음 출연 제안을 받고 이미 출연이 확정되어 있던 김고은 배우에게 전화를 걸었다. ‘너 하면 나도 할게’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빠르게 결정을 내렸다”라며 출연 계기를 밝혔다. 하지만 다른 멤버들과는 처음 만나는 상황에서 어색하지 않을까 우려하기도 했다고. “모든 멤버가 처음 보는 분들이었다. 어색하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희한하게도 모두의 호흡이 굉장히 좋았다. 우리도 촬영하면서 신기할 정도로 잘 맞는다고 종종 이야기를 나눴다”라며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기억에 남는 일로 헤드 바텐더를 맡은 배우 이동욱이 막걸리를 만든 순간을 떠올렸다. “이동욱 배우가 막걸리를 만들었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폭발 사고, '체르노빌 1986'
체르노빌 원전 폭발 사고 35주년, 원전사고등급 최고 7등급!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사고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폭발 사고 당시의 충격적인 현실과 목숨을 담보하고 용기를 내야했던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무엇보다,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폭발 사고라는 실화를 바탕으로 소중한 사람들을 위해 그곳을 지켜야만 했던 이들의 위대한 용기를 담아내 극장가 큰 울림과 여운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감을 모으는 작품이다. 특히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로 인해 원전에 대한 안전 문제가 사회적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지난 5월 13일(목) 국내외 매체와 뉴스를 통해 "체르노빌 원전서 새로운 핵분열 반응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는 주장이 전해져 전 세계의 이목이 다시 한번 체르노빌에 모아지고 있다. 영화는 원전에 대해 항상 조심하고 관리하던 중 폭발하는 사건이 발생하면서 시작된다. 원전을 설계한 업체, 원전은 지었던 업체, 국민의 안전을 중시하는 군인, 그들의 방사능을 측정하며 안전을 책임지는 병원 관계자 그리고 이후 그들이 치료 받을 수 있고 대우 받을 수 있도록 조정하는 고위관계자가 모인다. 그들은 원전의 첫번째 폭발 이후 두번째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