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1.8℃
  • -강릉 20.2℃
  • 서울 23.0℃
  • 대전 21.0℃
  • 대구 19.5℃
  • 울산 19.0℃
  • 광주 20.2℃
  • 부산 18.9℃
  • -고창 20.9℃
  • 흐림제주 24.9℃
  • -강화 21.5℃
  • -보은 20.0℃
  • -금산 19.9℃
  • -강진군 20.1℃
  • -경주시 19.4℃
  • -거제 19.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출사표' 첫방 DAY ‘출사표’ 알고 보면 더 유쾌 통쾌할 관전포인트 넷

 

‘출사표’가 오늘(1일)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7월 1일 수요일, 바로 오늘 밤 9시 30분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극본 문현경/연출 황승기, 최연수/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이하 ‘출사표’)가 첫 방송된다. 이쯤에서 알고 보면 더 재미있고 짜릿할 ‘출사표’ 첫 방송 관전포인트를 살펴보자. 

 

◆ 이런 나나는 처음이야! ‘불나방’ 나나의 엉뚱발랄 웃픈 코미디 

나나는 ‘출사표’를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우리가 알고 있는 차갑고 도회적인 ‘도시미녀’ 이미지 대신, 할 말은 꼭 하고야 마는 ‘미친 취준생’이자 ‘불나방’ 구세라로 등장해 극을 이끌어가는 것. 방송 전 공개된 티저 영상 및 촬영 현장 스틸을 통해 이 같은 나나의 변신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회식 진상에게 파채를 투척하는 ‘파채 싸대기’ 장면은 큰 화제를 불러 모았다. 

 

‘출사표’ 제작진 역시 방송 전부터 이 같은 나나의 변신과 열정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몸 사리지 않고 극, 캐릭터에 부딪히고 있다는 것. 엉뚱하지만 발랄하고 캐릭터 이름처럼 언제나 ‘굳센’ 나나는 코믹과 진지함을 넘나들며 다양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불나방’ 민원왕 구세라가 왜 구의원에 출사표를 던지는지, 나나는 이 사랑스러운 구세라를 어떻게 그려낼지 기대된다.  

 

◆ 나나X박성훈, 구청에 굴러들어온 티격태격 오피스로코

‘출사표’의 장르는 오피스로코이다. 그만큼 두 남녀 주인공 나나와 박성훈(서공명 역)의 호흡이 중요할 수밖에 없다. 두 사람은 각자 극 중 ‘불나방’ 민원왕이자 미친 취준생, 원칙주의자 지적질 대마왕으로 등장한다. 이렇게 극과 극인 두 사람이 구청에서 함께 하며 사사건건 티격태격 부딪히다. 그리고 어쩌다 보니 큐피드의 화살에도 확 꽂혀버린다. 나나와 박성훈의 호흡은 벌써부터 소문이 자자하다. 두 사람이 보여줄 톡톡 튀고 귀여운 오피스 로코 케미가 기대된다. 

 

◆ 웃음+공감유발, 유쾌한 캐릭터의 향연

‘출사표’에는 나나, 박성훈 외에도 다양한 캐릭터가 등장한다. 이들은 때로는 유쾌하고 때로는 지극히 현실적이라 시청자의 공감을 유발할 전망이다. 앞서 공개된 ‘세라 패밀리’ 안길강(구영태 역)과 장혜진(김삼숙 역), ‘세라 삼총사’ 김미수(권우영 역), 신도현(장한비 역) 등 캐릭터는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다. 웃음이 끊이지 않는 ‘캐릭터 맛집’ 드라마 ‘출사표’가 기대된다. 

 

◆ ‘불나방’ 나나가 나가신다! 통쾌한 사이다를 기대해

극의 주요무대가 되는 마원구청과 마원구의회에는 여러 인물들이 등장한다. 이들은 자신의 목적을 위해 권모술수를 남발하고, 상황에 따라 손을 잡았다 놓는 것을 반복한다. 서로 뒤통수도 친다. 그런 곳에 ‘불나방’ 같은 취준생 나나가 출사표를 던진다. 노머니, 저스펙, 흙수저지만 그래도 할 말은 꼭 하는 나나가 가슴이 뻥 뚫리는 사이다를 선사할 것이다. 그녀를 통한 대리만족이 기대된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는 민원왕 구세라(a.k.a 불나방)가 구청에서 참견도 하고 항의도 하고 해결도 하고 연애까지 하는 오피스로코이다. 7월 1일 수요일, 바로 오늘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강렬한 하드보일드 추격액션을 담은 2차 예고편 공개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더욱 강렬해진 액션과 팽팽한 긴장감으로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2차 예고편을 공개하며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2차 예고편은 마지막 임무를 수행하는 처절한 암살자 ‘인남’(황정민)의 강렬한 모습으로 시작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어 복수를 예고하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가 등장, 리얼한 액션 비주얼이 교차되며 서늘한 카리스마를 발산해 집요하게 인남을 쫓는 면모를 확인케 한다. 이들은 함께 등장하는 장면마다 한 치의 양보 없는 액션 대결을 펼치며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난 너와 연관된 인간들을 모두 죽일 거야”는 레이의 대사와 “더 이상 쫓아오면 넌 내 손에 죽는다”는 인남의 대사는 서로 다른 목적으로 쫓고 쫓기는 이들의 관계를 보여주며 점차 강렬해지는 추격이 어떻게 흘러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멈출 수 없는 두 남자의 지독한 추격이 시작된다’는 카피와 함께 등장하는 치열한 추격의 하드보일드 액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