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6.2℃
  • 구름많음서울 25.3℃
  • 흐림대전 23.0℃
  • 박무대구 21.5℃
  • 흐림울산 22.3℃
  • 흐림광주 23.0℃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23.3℃
  • 흐림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23.0℃
  • 흐림보은 20.7℃
  • 흐림금산 20.8℃
  • 흐림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1.6℃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나 혼자 산다' 화사, 그녀의 달콤한 휴식 타임! 취미 생활은 ‘음 이탈 리코더’ 연주?!

 

쉴 틈 없이 달려온 화사가 새 보금자리에서 달콤한 휴식을 취한다. 

 

내일(6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황지영, 김지우)에서는 화사가 오롯이 자신의 휴식을 위해 꾸민 새 집을 공개한다. 쉼 없이 달려온 그녀는 장기 휴가를 맞아 ‘자신의 힐링’에 집중하는 소중한 시간을 보낸다. 

 

느즈막히 눈을 뜬 화사는 본격적인 하루 일과에 돌입한다. 경쾌한 기분을 안고 가벼운 스트레칭을 한 뒤 향한 곳은 다름 아닌 집 안 테라스. 평온한 마음을 갖게 하는 자신만의 공간에 뿌듯함을 감추지 못하다가도 강하게 내리쬐는 햇살에 제대로 눈을 뜨지 못하는 허당미(美)를 발산한다고.

 

휴일의 기쁨을 만끽하던 중 좀 더 확실한 취미 생활을 즐기기 위해 신(神)의 경지에 오른(?) 리코더 스승님의 영상을 정독한다. 한국을 대표하는 가수로, 음악에 천부적인 재능을 보여 온 화사는 자신만만하게 리코더를 꺼내들지만 삑사리가 난무하는 ‘음 이탈 리코더’ 연주로 한바탕 포복절도가 예고되는 상황. 

 

그러나 계속되는 음 이탈에도 자신만의 감상에 젖어 즐겁게 연주를 이어나가는 등 활기 넘치는 재충전의 시간을 보냈다는 후문이다. 쇼파를 벗어나지 않는 화사의 힐링 데이는 어떠한 모습일지 호기심을 유발하고 있다.      

 

NEW 하우스에서 펼쳐지는 화사의 뒹굴뒹굴 휴식기는 내일(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선을 넘는 녀석들' 사이판 탐사 3편 마무리, 낯선 땅에서 마주한 우리의 아픈 역사
'선을 넘는 녀석들' 티니안에서 마주한 한인들의 희생에 김혜윤이 눈물을 흘렸다. 7월 5일 방송된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45회에서는 설민석-전현무-김종민-유병재-김혜윤은 사이판 옆 위치한, 이름조차 생소한 섬 티니안에서 역사 여행을 펼쳤다. 티니안은 2차 세계대전을 종결시킨 원자폭탄의 출발지이자, 일본의 침략 전쟁의 희생양이 된 한인들이 살던 곳. 이 곳에서 만난 우리의 몰랐던 역사에 김혜윤을 비롯한 ‘선녀들’ 모두가 눈물을 흘렸고, 이날 방송은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울림을 전하며 수도권 가구 시청률 5.7%(2부, 닐슨 코리아 기준)을 기록, 분당 최고 시청률은 6.2%까지 치솟았다. 이날 ‘선녀들’은 전쟁의 상흔을 고스란히 품은 티니안 섬의 역사 장소들을 찾았다. 일본군 연료저장소, 해군항공사령부 등은 폭격을 맞은 원형 그대로 보존되어 있었고, ‘선녀들’은 이 건물, 시설들을 짓기 위해 강제동원된 한인들의 희생을 이야기했다. 노스필드 활주로에는 더욱 가슴 아픈 이야기가 가득했다. 김혜윤은 “3살, 10살 어린 아이들에게도 비행장을 보수하도록 시켰다. 전쟁 중 폭격을 피해가며 일해야 했다”고 전했고, 전현무는 “목숨을 걸고 했던거다”라며 안타까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트로이 디렉터스 컷'
국내 최초로 스크린 상영하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볼프강 페터젠 감독의 디렉션이 고스란히 반영되어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것은 물론, 영상미와 사운드가 리마스터링 업그레이드 되었다. 특히 트로이 전쟁의 비극을 암시하는 오프닝부터 대규모 지중해 전투, 트로이 목마 작전, 오디세우스 등장씬까지 이전에는 볼 수 없던 새로운 장면들이 공개되었다. '트로이 디렉터스 컷'의 주목할 만한 점은 33분 분량이 추가되면서 전체적인 스토리 라인이 더욱 풍부해졌다. 아킬레스의 멘토이자 트로이 목마 작전을 세우는 영웅인 오디세우스의 이야기가 추가돼 아킬레스가 트로이 전쟁에 참전하는 동기와 전후 관계가 더욱 뚜렷해졌다. 또한 아킬레스와 브리세이스 사이의 로맨틱한 장면들이 추가돼 전쟁과 폭력 사이에서 서로를 갈망하는 감성적인 면이 더해지고 아킬레스가 다음날 전투에 나가지 않겠다고 결정하는 정당성을 부여하고 아킬레스 캐릭터의 입체적인 면이 부각됐다. 그리스 영웅 '아킬레스'와 '오디세우스', 그리고 트로이의 후계자 '헥토르'의 피 튀기는 사투를 그린 불멸의 신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할리우드 역대 최고의 블록버스터"(CHICAGO TRIBU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