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2℃
  • 맑음강릉 0.0℃
  • 맑음서울 -2.3℃
  • 박무대전 -3.1℃
  • 연무대구 -1.2℃
  • 연무울산 -0.3℃
  • 박무광주 0.6℃
  • 연무부산 1.6℃
  • 맑음고창 -2.3℃
  • 맑음제주 5.3℃
  • 맑음강화 -4.6℃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4.8℃
  • 맑음강진군 -1.9℃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포토인스타] 프라우드먼, 홍콩 무료 항공권 24,000장 잡기 위해 달려~ (홍콩국제공항 ’월드 오브 위너스’ 캠페인)

 

[뉴스인스타 안숙정기자]  5월 13일(토) 오전, 서울시 서초구 신세계 센트럴시티에서 홍콩국제공항 ’월드 오브 위너스(World of Winners)’ 캠페인 소비자 이벤트 론칭 행사가 진행돼 댄스팀 프라우드먼이 댄스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비비안 청(Vivian Cheung) 홍콩공항관리국(AAHK) 최고 운영 책임자는 환영사를 통해 "이번 행사를 대한민국에서 캠페인을 시작하게 돼 기쁘다"며 "홍콩국제공항도시의 목표는 홍콩의 새로운 경제 추진력과 또 다른 랜드마크를 조성하는 것이다”라고 뜻을 밝혔다.

 


한편 홍콩공항관리국(AAHK)이 후원하는 '월드 오브 위너스(World of Winners)'는 해외 여행객을 대상으로 홍콩 항공권 50만 장을 무료로 증정하는 프로모션으로 한국 여행객들에게는 2만4,000여 장이 배정(전체 규모 중 4.8% 차지)됐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설파일럿 '송스틸러' 같은 곡 다른 느낌, '잠깐 시간 될까' 애절 임정희 vs 청량 이무진...관객의 선택은?
MBC 설 파일럿 예능 '송스틸러'에서 임정희와 FTISLAND 이홍기가 스틸 무대를 선보인다. 갖고 싶은 남의 곡을 대놓고 훔칠 기회를 제공하는 신개념 음악 프로그램 '송스틸러'는 파트너끼리 서로의 곡을 훔치는 '1:1 스틸전'과, 둘이 한 팀이 되어 다른 사람의 곡을 훔치는 ‘듀엣 스틸전’으로 진행된다. 12일 공개되는 1:1 스틸전에서는 임정희가 이무진의 ‘잠깐 시간 될까’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무진은 제작진과의 사전 미팅에서 “‘잠깐 시간 될까’는 아무도 못 뺏을 것”이라며 내기까지 했다고 밝혀져 임정희가 선보일 무대에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은 “이무진의 원곡이 고백하기 전의 설렘을 담았다면, 임정희의 편곡은 이별 후의 짙은 감정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 언급하며, “자신감 넘쳤던 이무진을 불안에 떨게 했다”고도 전해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더불어 초통령의 자리도 임정희에게 뺏길지 모른다는 전현무의 질문에 “이미 아이브에게 넘어간 지 오래”라고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고. 이어 이홍기는 1:1 스틸전에서 정용화의 솔로 데뷔곡 ‘어느 멋진 날’을 선곡해 기대를 모은다. 정용화는 이 곡에 대해 “피와 살이 들어간 가장 사랑하는 곡”이라



라이프

더보기
국내 지방공항~자카르타·발리 직항 생긴다. 한·인도네시아, 하늘길 확대
앞으로 지방공항에서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발리 직항 비행기를 탈 수 있게 됐다. 한국과 인도네시아 항공 운항 횟수도 늘어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31일부터 양일간 인도네시아 바탐에서 열린 한-인도네시아 간 항공회담을 열고 양국간 국제선 운항 횟수를 대폭 늘리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아세안 10개국 중 유일한 직항 자유화를 체결하지 않은 국가(마닐라 제외)다. 2012년에 주 23회로 증대된 운항횟수는 현재까지 유지되는 중이다. 하지만 이번 회담으로 양국 6개 지방 공항 간 자유화되고 한국 지방공항-자카르타,발리 간 각 주 7회 등 운항 횟수가 총 주 28회로 늘어난다. 한국 6개 지방 공항은 부산, 대구, 청주, 제주, 무안, 양양이다. 인도네시아 6개 지방공항은 바탐, 마나도, 롬복, 족자카르타, 발릭파판, 케르타자티 등이다. 그동안 한국 지방공항-인도네시아 간 직항 노선이 없어 인천공항에서만 출발해야 했던 큰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지방공항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될 전망이다. 또, 성수기 동안 항공권 구매가 어려울 만큼 인기가 많은 발리 노선은 양국 지정항공사간 공동운항(Code-share)을 통해 무제한 운항이 가능해진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