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6.0℃
  • 흐림강릉 30.8℃
  • 흐림서울 27.8℃
  • 대전 24.6℃
  • 천둥번개대구 24.5℃
  • 흐림울산 30.3℃
  • 흐림광주 25.6℃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27.8℃
  • 구름조금제주 34.6℃
  • 흐림강화 25.9℃
  • 흐림보은 24.1℃
  • 흐림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30.0℃
  • 흐림경주시 25.1℃
  • 구름많음거제 29.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닥터 차정숙’ 이중생활 발각 위기 김병철, 엄정화 방해 작전 돌입 ‘궁금증 UP’

‘닥터 차정숙’ 김병철이 이중생활 발각 위기에 처했다.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연출 김대진·김정욱, 극본 정여랑, 제작 ㈜스튜디오앤뉴·SLL·JCN) 측은 22일, 비즈니스 미소를 장착하고 로이킴(민우혁 분)을 찾아간 서인호(김병철 분)의 모습을 포착해 궁금증을 높인다. 아내 차정숙(엄정화 분)의 구산대학병원 입성으로 이중생활에 위기가 찾아온 서인호가 방해 작전에 돌입한 가운데, 로이킴을 찾아간 이유에 이목이 집중된다.

 

지난 방송에서는 레지던트에 도전한 차정숙의 모습이 그려졌다. 생사의 고비를 넘긴 차정숙은 가족을 위해 포기했던 전공의 과정에 재도전하기로 결심했다. 남편 서인호는 “늙고 병든 전공의 누가 반갑다고 해?”라며 대놓고 무시했고, 현실 역시 녹록지 않았다. 고득점에도 나이 많은 차정숙에게 기회가 주어지지 않은 것. 그러나 방송말미 구산대학병원 가정의학과 레지던트로 모습을 드러낸 차정숙의 반전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무엇보다 남편 서인호와 비밀관계를 이어오고 있는 최승희(명세빈 분)와 함께 있는 모습은 앞으로의 전개를 궁금케 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위기 탈출을 위한 서인호의 행보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차정숙의 반격으로 발등에 불이 떨어진 서인호는 비즈니스 미소를 장착하고 로이킴을 찾는다. 차정숙의 주치의이자 자신의 민낯을 알고 있는 로이킴을 마주한 서인호의 얼굴엔 왠지 모를 꿍꿍이가 스친다. 서인호가 건넨 제안에 묘한 미소를 짓고 있는 로이킴의 표정도 흥미롭다. 과연 두 사람 사이에 오간 대화는 무엇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여기에 구산대학병원 가운을 걸치고 있는 로이킴의 모습은 궁금증을 더한다.

 

오늘(22일) 방송되는 3화에서는 차정숙이 우여곡절 끝에 구산대학병원 가정의학과 레지던트가 된다.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서인호의 아슬아슬한 이중생활에 본격적인 위기가 찾아온다. 아내 차정숙을 내쫓기 위해 던진 한 수가 통할 수 있을지, 로이킴의 반전 대응도 흥미로울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차정숙의 레지던트 도전이 서인호, 최승희, 로이킴에게 다이내믹한 변화를 가져온다”라면서 기대 심리를 자극했다.

 

한편,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 3회는 오늘(22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