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0.5℃
  • 흐림강릉 12.9℃
  • 서울 11.8℃
  • 흐림대전 18.9℃
  • 맑음대구 26.4℃
  • 맑음울산 25.5℃
  • 흐림광주 16.9℃
  • 맑음부산 22.9℃
  • 흐림고창 13.6℃
  • 구름조금제주 21.8℃
  • 흐림강화 11.0℃
  • 구름많음보은 22.1℃
  • 흐림금산 21.4℃
  • 구름많음강진군 20.5℃
  • 구름많음경주시 26.8℃
  • 맑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뭉뜬 리턴즈-꽃보다 경규’ 이경규, 베트남 하노이서 역대급 지인 찬스! 여사친들 .. "달라보이는데?" 대만족!


JTBC ‘뭉뜬 리턴즈’의 스페셜 배낭여행 ‘꽃보다 경규’ 앞만 보고 돌진하는 ‘무한 직진러’ 이경규와 철저한 계획파 ‘파워 J’ 박미선 간의 피 터지는 티키타카가 펼쳐진다.

 

오늘(18일) 저녁 8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JTBC ‘뭉뜬 리턴즈’의 스페셜 배낭여행 ‘꽃보다 경규’(기획 성치경 / 연출 진달래 / 작가 모은설, 이하 ‘뭉뜬 리턴즈’)에서는 청일점이자 ‘뀨 가이드’로 활약할 예능 대부 이경규와 그의 ‘여사친’(여행 사람 친구) 노사연, 박미선, 조혜련, 신봉선이 함께 떠나는 베트남 배낭여행기가 그려진다.

 

‘꽃보다 경규’의 여행 가이드 이경규는 첫 배낭여행을 떠나기에 앞서 가이드로서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인다. ‘여사친’ 멤버들은 그런 이경규만 믿고 베트남 여행에 따라나선다. 북적북적한 베트남 하노이 공항에 도착하자 자신만만하던 이경규의 눈동자는 갈 길을 잃는다. 이에 ‘여사친’ 멤버들은 “걱정된다”며 이경규를 향한 불신의 싹이 트기 시작한다.

 

그러나 잠시 뒤 이경규의 현지 지인이 등장, 특급 서비스로 이들을 안내한다. 이경규의 지인 찬스에 대만족한 ‘여사친’ 멤버들은 “달라 보이는데?”라며 이경규를 치켜세운다. 기세가 등등해진 이경규는 “전 세계에 지인이 있어”라며 큰소리친다. 그러자 박미선이 “오빠는 한국에만 친구가 없나 봐”라고 맞받아치며 모두를 폭소케 한다.

 

이경규와 박미선의 티키타카는 베트남 쌀국숫집을 찾으러 향하는 길에서 극에 달한다. 무조건 앞만 보고 직진하는 ‘무한 직진러’ 이경규와 철저한 사전 준비 하에 움직이는 ‘파워 J’ 박미선의 여행 스타일이 극명히 나뉜 것.

 

박미선은 계획 없이 무한 직진하는 이경규를 향해 “미치겠다. 진짜 아무것도 준비 안 하고”라며 원망의 눈빛을 보낸다. 하지만 이경규는 “널린 게 쌀국숫집이야”라며 직진 본능을 멈추지 않는다. 걷다 걷다 어느새 인내심의 한계가 온 이경규, 그리고 역시나 폭발하기 일보 직전인 박미선의 일촉즉발 티키타카는 이후로도 멈출 줄 모른다.

 

두 사람의 한 치의 양보 없는 티키타카의 끝은 어디일지, 또 천신만고 끝에 도착한 쌀국숫집에서 이경규가 골든벨을 울리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오늘(18일)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패키지 말고 배낭여행-뭉뜬 리턴즈’의 스페셜 배낭여행 ‘꽃보다 경규’ 편은 오늘(18일) 화요일 저녁 8시 50분에 JTBC에서 첫 공개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소리없는 공포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6월 개봉
제작비를 훨씬 뛰어넘는 엄청난 수익을 올린 전설적인 시리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세상에서 소리가 사라진 그 순간을 담은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로, 6월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예고편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소리를 내면 공격받게 되는 괴생명체가 등장하며 모든 것이 침묵으로 가득 찬 그날의 시작을 말해준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은 뉴욕에서 고양이와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사미라'(루피타 뇽오)부터 시작하여 갑작스러운 섬광과 함께 도시를 혼란에 빠트린 괴생명체의 습격까지 급변하는 상황을 담았다. 폐허가 된 도시에서 '사미라'와 생존자 '에릭'(조셉 퀸)은 함께 힘을 모아 위기에서 벗어나려 한다. 무음의 싸움은 지하철부터 성당에 이르기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지며 관객들마저 숨죽이게 만든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은 '소리를 내면 죽는다'는 독창적인 설정으로 1, 2편 합산 6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은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전작을 연출한 존 크래신스키가 각본을 맡고, '피그'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마이클 사노스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노예 12년', '어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