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1.2℃
  • 구름조금강릉 24.0℃
  • 황사서울 20.5℃
  • 황사대전 22.2℃
  • 황사대구 23.5℃
  • 황사울산 23.0℃
  • 황사광주 22.6℃
  • 황사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18.6℃
  • 황사제주 18.9℃
  • 맑음강화 19.7℃
  • 구름조금보은 20.5℃
  • 구름많음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3.4℃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 '진짜가 나타났다!' 강부자-홍요섭-차화연-김혜옥-김창완, 막강한 배우 군단 no.1 총출동!

 

‘진짜가 나타났다!’의 배우 강부자, 홍요섭, 차화연, 김혜옥, 김창완이 5인 5색 명연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자 총출동한다. 

 

오는 25일(토)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진짜가 나타났다!’(연출 한준서 / 극본 조정주/ 제작 빅토리콘텐츠)는 배 속 아기 ‘진짜’를 둘러싼 미혼모와 비혼남의 가짜 계약 로맨스 이야기로 임신-출산-육아를 통해 ‘애벤져스’로 거듭나는 이들 가족의 좌충우돌 성장기를 담은 휴머니즘 가족 드라마다. 

 

19일(오늘) ‘진짜가 나타났다!’ 측은 깊은 연기 내공으로 스토리를 탄탄하게 이끌어갈 강부자(은금실 역), 홍요섭(공찬식 역), 차화연(이인옥 역), 김혜옥(강봉님 역), 김창완(장호 역) 등 각각의 캐릭터가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강부자는 극 중 기업 회장 공찬식(홍요섭 분)의 엄마이자, 공태경(안재현 분)의 새할머니 은금실 역을 맡았다. 은금실은 누구한테든 막무가내로 우겨서 이겨 먹으려 하는 드센 성격을 지닌 인물로, 새며느리 이인옥(차화연 분)이 데리고 온 손자 공태경과 자주 부딪치며 극을 흥미진진하게 이끌어 나간다. 관록이 깃든 연기로 극의 무게를 더할 예정이다.

 

홍요섭은 기업 회장이자 공태경의 새아버지 공찬식 역을, 차화연은 공찬식의 아내이자, 공태경의 엄마인 이인옥 역으로 분한다. 극 중 이인옥은 하나뿐인 아들을 위해 공찬식의 아내 역할도 내려놓을 각오까지 하는 자식에 대한 사랑을 제일 소중히 생각하는 인물이다. 차화연이 그려나갈 어머니의 모습 또한 관심이 모아진다. 

 

김혜옥과 김창완은 각각 하늘 같은 딸 오연두를 가장 자랑스러워하는 오연두의 엄마 이자 올드스쿨 자타공인 모범생 강봉님 역을, 장세진(차주영 분)의 아버지이자 올드 스쿨 교장 선생님 장호 역으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특유의 차진 캐릭터 소화력과 흡입력 강한 연기력으로 극 중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할 전망이다. 

 

이처럼 강부자, 홍요섭, 차화연, 김혜옥, 김창완 등 이름만 들어도 든든한 명품 베테랑 배우들이 한 작품에 모여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특히 강부자, 홍요섭, 차화연은 가족관계로 그리고 김혜옥과 김창완은 두 주인공으로 하여금 세 사람과 얽히고설킨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시키고 있다. 

 

깊은 연기 내공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자랑하며 극을 뒤흔들 강부자, 홍요섭, 차화연, 김혜옥, 김창완의 활약은 오는 25일(토)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진짜가 나타났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뭉쳐야 찬다3' 이재성 소속팀, 명문 구단 '1. FSV 마인츠 05' 훈련 현장 최초 공개!
소속팀과 국가대표 선후배인 이재성과 김남일이 재회한다. 12일(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3'에서는 '코리안 분데스리거 2탄'의 주인공으로 등장한 이재성이 카리스마 넘치는 국가대표 선배 김남일 코치와의 깊은 인연을 공개한다. 이재성은 "전북 현대 시절 김남일 선배는 연예인이었다"라며 현역 시절 축구계 간판 꽃미모로 연예인급 인기를 끌었던 김남일의 인기를 입증한다. 이어 "당시 눈도 못 마주칠 정도로 최고참 선배였다. 눈빛이 너무 강해서 말도 못 걸었다"라고 폭탄 고백하며 김남일의 카리스마에 압도당했던 일화를 소개한다. 또한 이재성은 강렬한 카리스마로 후배들의 기강을 잡던 김남일이 180도 달라진 모습에 충격을 받는다. "다른 사람 밑에서 사회생활하실 분이 아닌데 낯설다", "안정환 감독을 위해 오키나와 4행시를 외치는 모습과 용돈까지 뜯기는 모습을 봤다"라며 본방 시청 인증까지 남긴다. 이에 김남일 코치는 안정환 감독의 신발 끈을 다시 묶어주고 옷에 묻은 먼지를 털어주는 등 '사회생활 만렙' 면모를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아울러, 92년생으로 동갑인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축구 금메달 이재성과 같은 대회에서 태권도 금메달을 차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