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2.3℃
  • 구름조금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4.4℃
  • 흐림대구 23.0℃
  • 흐림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4.5℃
  • 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25.2℃
  • 구름조금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3.7℃
  • 흐림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2.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MBC ‘라디오스타’ 강수지♥김국진, 치와와 부부 알콩달콩 토크 티키타카 터졌네!

 

‘치와와 부부’ 강수지, 김국진이 ‘라디오스타’에서 알콩달콩 토크 티키타카로 꿀잼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코요태 빽가는 20년치 토크 보따리를 대방출해 수요일 밤을 초토화시키는 맹활약을 펼쳤다. 강수지, 전혜빈, 정샘물, 빽가 장르별 최강 금손들의 금빛 입담이 빛났던 ‘라디오스타'는 동시간대 가구, 2049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지난 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는 강수지, 전혜빈, 정샘물, 빽가가 출연한 ‘손남매가 용감하게’ 특집으로 꾸며졌다.

 

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는 6.6%(이하 수도권 기준)로 동시간대 가구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 역시 2.5%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최고의 1분은 전혜빈이 요식업자들도 탐내는 금손 요리 플레이팅 에피소드 장면으로, 가구 시청률 8.6%까지 치솟았다.

 

3년 만에 ‘라스’에 돌아온 원조 청순돌 강수지는 인테리어 괴력 금손으로 활약 중인 근황을 전했다. “1년 간 건축회사 임원으로 재직하는 동안 판교에 집 3채를 지었다”라고 밝힌 그는 직접 핸드메이드한 호텔 스위트룸부터 의사 여에스더의 우울증까지 낫게 한 인테리어까지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 강수지는 “집 가구 재배치를 끊임없이 해도 김국진은 잘 모른다. 거실에 잘 나오지 않는다”라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강수지는 남편 김국진의 발언으로 와전된 ‘아침 식사=콩 한쪽’ 소문을 해명하며 “나까지 소식좌로 끌어들인다. 저는 먹는 거 좋아하는 미식가다. 나를 이용하는 것 같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놔 웃음을 선사했다. 또 김국진과의 온도 차이 및 충격적인 패션센스를 공개하는 등 치와와 부부의 알콩달콩 토크 티키타카로 폭소케 했다.

 

아들 출산 후 방송에 복귀한 전혜빈은 한식부터 스페인 요리까지 국적을 총망라하는 요리 실력과 요식업자들이 탐내는 플레이팅까지 요리 금손을 뽐내며 시선을 강탈했다. 그는 무대 미술을 하던 아버지에게 물려받은 금손 재능으로 만든 양양 서퍼하우스가 대박이 났다고 전해 MC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 과정에서 전혜빈은 “감당 안 되는 수준으로 돈이 들어갔고, 머리카락 절반이 날아갔다”라고 탈밍아웃을 고백해 짠내를 유발했다.

 

이날 전혜빈은 출산 전후 남편의 달라진 태도를 전했다. 그는 “남편이 출산 전에는 ‘우리 인생이 더 중요하다’라며 아이 이야기를 하지 말라고 했다. 그런데 지금 어디를 가면 아이 자랑하기 바쁘더라”라고 태세 전환을 폭로해 웃음을 전했다. 그러면서 집안 대대로 잇몸이 약한 비밀을 남편에게 털어놨다고. 전혜빈은 “출산하고 안 좋아질까 걱정했다. 남편이 저를 위해서 치약을 만들어줬다”라며 스윗함을 자랑했다.

 

‘K-뷰티의 국모’ 정샘물은 최근 글로벌 K-콘텐츠 열풍 덕분에 전 세계로 진출 중이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그는 최근 해외에 나갔다 글로벌 랜선 제자들에게 꽃다발을 받았다고 털어놔 부러움을 샀다. 이와 함께 정샘물은 송혜교, 이효리, 전지현 등 톱스타들과 스케줄을 함께 소화했던 리즈시절부터 현재 맡고 있는 오은영 선생님의 메이크업 비하인드까지 대방출해 메이크업 조물주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또 정샘물은 정재계 인사들까지 찾는 웨딩 메이크업 섭외 1순위라고 셀프 소개했다. 이어 그는 자신의 결혼식 날에도 다른 사람의 메이크업까지 해주고 온 비화를 공개하며 “웨딩 시즌이 너무 바빠서 신혼여행을 결혼 후 1년 뒤에 다녀왔다”라고 밝혔다. 또 정샘물은 집안의 또 다른 금손인 딸 덕분에 대박 난 상품이 있었다며 유능한 비즈니스 파트너라고 치켜세웠다.

 

‘라스’에 첫 출격한 빽가는 20년치 토크 보따리를 대방출하며 녹화장을 초토화시켰다. 그는 최근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 모은 엄마의 담배 뺏어간 썰부터 가족 대화를 위해 방문을 뜯은 아빠 썰까지 ‘현실판 괴짜가족’을 방불케 하는 빽가 패밀리 에피소드를 계속 쏟아내 대폭소케 했다. 이에 ‘가족 개그’ 전문인 MC 김구라는 “가족 개그계의 메기남”이라고 극찬했다.

 

또한 빽가는 사진, 선인장, 요식업, 캠핑 등 손대는 분야마다 대박이 터지는 역대급 금손 재능을 털어놔 모두를 깜놀하게 만들었다. 그는 사진 찍다가 얻은 아티스트 병(?) 때문에 모은 유명 브랜드 옷을 정리하기 위해 오픈한 중고 편집샵으로 셀럽들과 패피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고 해 금손 재벌임을 입증했다.

 

반면, 빽가는 지인을 믿고 주식과 가상화폐에 투자했다가 대손실을 입었던 반전 과거를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김종민과 한강에서 사이클을 즐기다 핸들이 빠지는 웃픈 에피소드를 전했다. 그는 “이런 일이 50개가 넘는데 오늘은 여기까지만 하겠다”라며 토크 보따리장수다운 에피소드 양을 뽐내며 다음 출연을 기대케 했다.

 

방송 말미에는 구혜선, 정이랑, 이은지, 이광기가 출동하는 ‘변신강림’ 특집이 예고됐다. ‘변신강림’ 특집은 오는 8일에 방송된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뭉쳐야 찬다3' 생전 겪지 못한 이른 아침 경기에 무더위까지! 계속된 패스 미스로 실수 속출!
'뭉쳐야 찬다3'가 눈 뜨자마자 경기를 진행하는 리얼 조기축구를 펼친다. 오늘(14일) 저녁 7시 10분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3'에서는 눈 뜨자마자 시작되는 진짜 조기축구 경기를 위한 축구장 위 캠핑 합숙이 진행된다. 야심한 밤에 얼떨떨한 표정으로 축구장에 모인 '어쩌다뉴벤져스'는 감코진이 준비한 텐트를 보고 술렁이기 시작한다. 각자 준비한 물품들을 꺼내 자랑하는 것도 잠시, 하룻밤을 함께 보낼 텐트 메이트 선정을 위해 고군분투할 예정이다. 원하는 메이트와 텐트에서 하룻밤을 보내게 된 선수들은 "다 같이 캠핑 온 것 같다", "눈 깜빡하면 새벽 6시겠지?" 등의 다양한 반응과 함께 다음날 펼쳐질 리얼 조기축구를 향한 설렘을 드러낸다. 다음날 새벽 6시 정각, 기상부터 중계하기 위해 나온 '뭉쳐야 찬다3'의 중계진 김용만과 김성주는 축구장에 텐트들이 옹기종기 모여있는 생전 처음 보는 광경에 "이게 무슨 일이야"라며 놀란다. 김성주의 "'텐트 밖은 축구장'입니다. 잠시 후 경기가 시작될 예정입니다" 멘트를 들은 선수들은 믿을 수 없다는 표정으로 기상하기 시작한다. '어쩌다뉴벤져스'의 일일 모닝 엔젤, 마스코트 '뭉밥이'도 나서서 기상하지 못한 선수들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