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2℃
  • 맑음강릉 32.7℃
  • 맑음서울 26.3℃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2.1℃
  • 구름조금울산 26.4℃
  • 맑음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3.2℃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4.3℃
  • 맑음강화 19.6℃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9.6℃
  • 맑음경주시 32.6℃
  • 구름조금거제 2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채널A '도시어부4' 큰형님’ 이덕화, 첫 입질 받고 초 흥분! 영광의 첫 수 주인공 되나?

 

오늘(4일) 토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시즌4’(이하 ‘도시어부4’)에서는 일본 오도열도 갯바위에서 돌돔 낚시 대결을 펼친다. 이번 낚시는 이경규와 이태곤이 한 팀, 박진철 프로와 이수근이 한 팀, 이덕화와 김준현이 한 팀을 이루어 팀 전으로 낚시를 진행한다.

 

낚시가 시작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이덕화에게 첫 입질이 찾아오자 이덕화는 자신의 유행어 “오케이, 어쭈 까불어!”를 외치며 흥분되는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그리고 엉덩방아까지 찧어가며 주저앉아 폭풍 릴링을 선보여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킨다. 과연 ‘큰 형님’ 이덕화가 영광스러운 첫 수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 본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모두가 오도열도 갯바위 돌돔 낚시에 큰 희망을 품고 낚시를 이어가던 중, 이경규에게도 엄청난 입질이 찾아온다. 몸을 가누기도 어려울 만큼 센 입질에 당황한 이경규는 있는 힘껏 얼굴을 일그러트리고 손을 떠는 등 온몸을 사용해 가며 고기를 낚아 올려 모두의 환호를 한 몸에 받는다. 갯바위를 환호성으로 가득 차게 한 고기의 정체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 어복이 다시 돌아온 이경규가 낚시꾼들의 꿈의 어장인 오도열도에서 돌돔 신기록까지 달성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도시어부 사상 처음으로 한 팀이 된 이경규와 이태곤은 ‘환장의 조합’ 일 거라는 예상과 달리 ‘환상의 호흡’을 선보인다. 이경규가 히트하자 이태곤은 “무조건 감아!”, “어제 했던 거! 어제 잘한 거!”라고 마치 자신의 히트처럼 끝까지 컨트롤하며 응원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어서 바로 뜰채를 들고 대기하며 ‘뜰채 맨’ 역할까지 완벽하게 해 주며 찰떡 호흡으로 앞서나가기 시작하는데. 오고 가는 히트와 덕담 속에 어느새 돈독해진 두 사람. 이경규는 "내가 태곤이 낚시 왕 만든다!"라며 킹메이커를 자처하기도 해 웃음을 유발한다. 과연 두 사람은 끝까지 환상의 호흡을 보여주며 황금 배지까지 획득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대물의 희망을 가득 품은 일본 오도열도 갯바위 돌돔 낚시 현장은 오늘(4일) 토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시즌4’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도시어부’의 스핀오프 프로그램 ‘나만 믿고 먹어봐, 도시횟집’ (이하 ‘도시횟집’)이 본격적으로 손님 모집을 진행 중이다. 오픈과 동시에 많은 신청자 수를 기록한 ‘도시횟집’은 도시어부 출연진들이 직접 준비한 자연산 회 요리를 맛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로 뜨거운 화제가 되고 있다. 참여 신청 관련 자세한 내용은 채널A ‘도시어부4’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화&공연

더보기
야생을 빼앗긴 동물과 보금자리 만들려는 사람들, '생츄어리' 6월 12일 개봉
오는 6월 12일, 인간의 시대 속에서 야생을 빼앗긴 야생동물과 그들을 위한 보호소 '생츄어리'를 만들려는 사람들의 모습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생츄어리'. 개봉이 한 달도 채 남지 않은 가운데 도시 속 야생동물의 오늘을 보여주는 2차 포스터를 공개하며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공개된 2차 포스터는 농수로에 빠진 고라니의 모습을 서정적이고 감성적인 색감으로 담아내며 길 잃은 야생동물의 현재를 보여준다. 인간의 시대에서 야생을 잃어가는 동물들은 어디로 가야 할까 라는 질문에 대한 답이라도 하듯 포스터는 야생동물 생츄어리의 필요성을 역설하며 관객들의 의식을 환기시킨다. 포스터에는 들판이나 산이 아닌 인공물인 농수로 안에 서 있는 고라니의 모습과 함께 “야생동물 생츄어리: 자연으로 돌아갈 수 없는 야생동물을 위한 보호 시설”이라는 문구가 어우러져 있다. 이를 통해 예비 관객들은 야생동물들의 보금자리에 대한 궁금증을 가지게 된다. 또한, 옅은 갈색의 색감과 고라니의 실루엣이 어우러져 쓸쓸하면서도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영화의 사려 깊은 시선을 예감케 한다. 영화 제목 옆에 쓰인 문구 “인간의 시대, 야생동물의 자리”는 자연으로 돌아갈 수 없는 야생동물과 그들을

라이프

더보기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총 상금 4천600만원 논문 공모전 개최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추가열, 이하 한음저협)가 창작자의 권익 강화와 올바른 저작권 문화의 정착을 목적으로 '제2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며 음악 산업의 발전 방향 모색 및 저작권 인식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공모의 주제로는 '음악저작권 및 자유주제' 외에도 현재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생성형 AI와 음악저작물에 대한 연구'가 포함되어 연구자들의 큰 관심이 예상된다. 한음저협은 AI 기술의 발달로 인해 저작권 분야에서 새롭게 대두되는 이슈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저작권자의 권리 보호를 위한 정책 연구 및 저작권법 개정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한, AI 사업자의 무단 저작물 사용과 관련된 입법안에 반대하는 입장을 표명하며, 이번 공모전이 이론적 바탕을 마련하는 데 큰 의미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모전은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또는 학사 이상의 학위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5인 이내의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5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논문 접수가 가능하다. 접수된 논문은 한음저협 내·외부의 저작권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의 서면 심사를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