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3.9℃
  • 맑음강릉 22.9℃
  • 맑음서울 27.2℃
  • 맑음대전 24.5℃
  • 맑음대구 24.1℃
  • 맑음울산 22.9℃
  • 맑음광주 26.4℃
  • 맑음부산 24.3℃
  • 맑음고창 23.2℃
  • 맑음제주 24.8℃
  • 맑음강화 22.2℃
  • 맑음보은 23.4℃
  • 맑음금산 21.3℃
  • 맑음강진군 23.2℃
  • 맑음경주시 22.6℃
  • 구름조금거제 24.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대행사’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이보영, 손나은이 전한 정보 파악하고 PT 불패신화 실력 보여줄까

 

손나은의 선택은 이보영이었다. VC기획의 사활이 걸린 우원그룹 기업PR 광고 경쟁PT를 위한 결정적인 정보를 제공했다. 하지만 조성하도 만만치 않았다. 비서실장 정승길의 도움을 받아 일사천리로 PT를 준비했다. 승자를 가늠할 수 없는 박빙의 상황에 시청률은 수도권 9.6%, 전국 9.2%로 치솟으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10% 돌파를 목전에 뒀다. (닐슨코리아 제공, 유료가구 기준)


지난 28일 방송된 JTBC 토일드라마 ‘대행사’(연출 이창민/극본 송수한/제공 SLL/제작 하우픽쳐스, 드라마하우스 스튜디오) 7회에서 고아인(이보영)과 최창수(조성하)가 본격적으로 우원그룹 기업PR 광고 경쟁PT 준비에 돌입했다. 우원그룹 김회장(정원중)이 구속된 상황에서 부정적인 메시지를 막고, 여론을 뒤집을 새로운 메시지를 만들어야 하는 어려운 과제였다. 게다가 두 상무를 테스트하려는 강한나(손나은)가 기획팀과 제작팀이 각각 따로 PT를 진행하라고 지시하며 난관에 부딪혔다.


이번 경쟁PT의 핵심은 우원그룹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 기업PR 광고를 진행하려는 진짜 의도를 파악하는 것. 최상무는 친구인 VC그룹의 비서실장(정승길)을 통해 그 목적을 파악해냈다. “김우원 회장이 원하는 것”, 보석 허가였다. “우원이 원하는 것”이라는 워딩에 맞춰 PT준비가 일사천리로 진행되는 최창수의 기획팀과 달리, 고아인의 TF팀은 방향성도 잡지 못했다. 광고주의 의도는 파악했지만, 해낼 방법을 찾지 못했던 것. “사익을 공익처럼 포장해서 여론을 만들어낼 수 있는 방법”을 찾기가 쉽지 않았다. 1시간마다 회의를 하고, 밤새 고민을 해도 쉽게 답을 얻을 수 없었고, 고아인의 불안감과 초조함은 커져만 갔다.


한편, 두 사람을 테스트해보려던 강한나는 마음을 바꿔 승자를 만들기로 했다. 자신이 판을 쥐고 흔들 수 있다는 걸 보여주기 위해서였다. 그리고 두 사람 중 “알람이 누구한테서 울리는지” 확인에 나섰다. 선택은 고아인이었다. “들고 있는 고깃덩어리가 하나라면 더 굶주린 생명체한테 줘야 먹여준 주인한테 감사해한다”는 이유였다. 인맥으로 정보를 얻어내 PT준비에 박차를 가한 최창수보다 “성격이 모나서 친구 없는” 고아인에게 자신의 도움이 더 절실하다는 것을 단번에 간파한 강한나의 뛰어난 촉이 발동한 결정이었다.


강한나의 지시에 따라 박영우(한준우) 차장이 고아인에게 전달한 정보는 우원의 비서실장과 기업 PR 광고를 제안한 황전무의 대화였다. “그분. 여의도에 관심이 많은 분이라고 하던데 물길을 터줘야죠. 여론을 만들어서”라는 황전무의 이야기에서 숨겨졌던 진짜 의도를 찾아낸 고아인은 자신이 새롭게 알게 된 정보를 PT가 끝날 때까지 최상무가 모르기를 바라며 대화가 적힌 종이를 불태웠다. 과연 고아인의 의도대로 최상무가 이 광고의 진의를 알아낼 수 없을지, 광고의 핵심 타깃인 ‘그분’은 누구일지, 진짜 ‘꾼’ 고아인은 그분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제대로 만들어 기적을 일으킬 수 있을지, 궁금증이 치솟는 엔딩이었다.


‘대행사’ 8회는 오늘(29일) 일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포레스텔라, 3년 연속 ‘올해의 브랜드 대상’ 크로스오버 그룹 수상! ‘KOOL’ 컴백 이어 연일 겹경사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Forestella)가 3년 연속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 포레스텔라(강형호, 고우림, 배두훈, 조민규)는 오늘(7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진행된 ‘2023 올해의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 참여해 올해를 빛낸 크로스오버 그룹 부문을 수상했다.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소비자포럼·한국경제신문이 주관하는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매년 대국민 소비자 투표를 통해 한해를 빛낸 브랜드를 선정하고 시상하는 행사다. 포레스텔라는 지난 2021년부터 3년 연속 ‘올해의 브랜드 대상’ 크로스오버 그룹 부문을 독차지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2023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에서도 크로스오버 그룹 부문을 수상한 포레스텔라는 이번 ‘2023 올해의 브랜드 대상’까지 3년 연속으로 휩쓸며 막강한 영향력을 입증했다. 한편, 포레스텔라는 전날(6일) 스핀오프 디지털 싱글이자 올해의 라스트 서머송 ‘KOOK’(쿨)을 발매하고, 키치한 변신으로 리스너들의 늦더위를 식혀주고 있다. 이와 더불어 2023 전국투어 콘서트 ‘The Light’(더 라이트)를 성황리에 진행 중이며, 오는 10월 14일과 15일에는 서울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