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3.8℃
  • 흐림강릉 19.9℃
  • 황사서울 16.0℃
  • 흐림대전 15.1℃
  • 황사대구 17.5℃
  • 구름많음울산 17.1℃
  • 흐림광주 16.0℃
  • 구름많음부산 17.7℃
  • 흐림고창 14.0℃
  • 구름조금제주 16.1℃
  • 흐림강화 13.3℃
  • 흐림보은 14.6℃
  • 흐림금산 13.4℃
  • 흐림강진군 16.1℃
  • 흐림경주시 17.7℃
  • 구름많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성훈X박준형, 바다 괴생물체에 공격? "바늘 수천 개에 쏘인 기분”

 

‘안싸우면 다행이야’ 성훈, 박준형이 바다에서 괴생물체에 공격을 당한다.

 

1월 2일 월요일 밤 9시 방송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연출 김명진, 이하 ‘안다행’)에서는 대식가 삼 형제 성훈, 박준형, 양치승의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 이튿날 이야기가 그려진다.

 

지난주 개조개와 뿔소라, 돌멍게 등으로 푸짐한 ‘내손내잡’ 식탁을 차렸던 대식가 삼 형제. 하지만 물속에서 봤던 수많은 물고기들을 잡지 못한 것에 아쉬움을 표하며 다음 날을 기약했다.

 

이날 아침 오로지 물고기를 잡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일어난 세 사람은 앞서 제작했던 ‘스마트호’를 개조해 먼바다로 나가 낚시에 도전할 계획을 세운다. 다시 한번 근육을 풀가동한 이들은 스마트호에 의자를 설치해 선상 낚시가 가능한 낚싯배로 업그레이드를 시킨다.

 

이런 가운데 양치승이 업그레이드된 스마트호에 올라타는 과정이 어려웠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지켜보는 붐, 안정환 그리고 ‘빽토커’ 토니안, 이지혜도 함께 마음 졸이며 스마트호의 무사 출항을 응원한다고.

 

우여곡절 끝에 바다로 나아간 스마트호. 이때 모터를 자청해 스마트호를 끌고 밀며 바다로 나아가던 성훈과 박준형이 바닷속 괴생물체에 의해 공격을 받는다는 전언. 이에 이들이 “바늘 수천 개에 쏘인 기분”이라고 아픔을 호소한 이 괴생물체의 정체가 무엇일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한편 성훈과 박준형이 괴생물체의 공격을 피해 밖으로 나온 사이 스마트호에 탑승한 양치승은 혼자 망망대해로 떠내려간다. 이를 본 성훈은 절친 양치승을 구하기 위해 위협이 가득한 바다에 다시 뛰어든다고. 스튜디오에서 이를 보던 빽토커들도 “대단하다”고 극찬한 성훈의 의리에 기대가 모인다.

 

과연 대식가 삼 형제 성훈, 박준형, 양치승은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까. 이를 확인할 수 있는 MBC ‘안다행’은 오는 1월 2일 월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미운 우리 새끼' 중고 거래에 직접 나서는 ‘여자 김종국’ 천우희의 반전매력 공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장르를 넘나드는 연기를 선보이는 배우, ‘천의 얼굴’ 천우희가 스페셜 MC로 출연해 남녀노소를 사로잡는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배우 천우희의 등장에 허경환 母는 “영화 ‘써니’ 를 세 번이나 봤다”라며 술을 먹고 연기한 게 아닌가 생각할 정도로 리얼한 연기에 감탄했다며 천우희를 향한 팬심을 고백했다. 이에 천우희는 “저보다 많이 보셨네요” 라고 놀라며, 술 한 방울 안마시고 맨정신으로 촬영에 임했다고 적극 해명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술 마시고 한번도 필름이 끊겨본 적이 없다는 천우희는 “술을 좋아하지는 않는데, 못 마시지는 않아요” 라며 회식자리에서도 항상 끝까지 남는 멤버임을 밝혀 남다른 주당의 면모를 보였다. 이어 ‘미우새’ 아들 중 함께 술 한 잔 하고 싶은 상대를 뽑아 달라는 질문에 母벤져스의 아들 중 한 명을 선택했는데, 천우희가 뽑은 영광의 주인공은 과연 누구일지 관심이 주목된다. 한편, 천우희는 ‘여자 김종국’으로 불릴 만큼 알뜰해 주방용품, 운동기구 등 쓰지 않는 물건을 처분하기 위해 중고 물품 거래에 직접 나선다며 털털한 모습을 고백했다. 이에 신동엽은 “강남에도



라이프

더보기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조선 5개사와 함께 조선해양 스타트업 육성 추진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김헌성, 이하 울산센터)는 지난 5월 17일 조선해양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HD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현대미포조선, 현대삼호중공업 등 국내 대표 조선 5개사와 함께 울산,부산,경남 창조경제혁신센터 및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이 참여했다. 각 기업 및 기관은 '2023년 조선해양 스타트업 상생 플랫폼' 지원사업을 함께 추진하며 △조선해양 분야의 우수 창업기업 발굴 및 육성 △기술역량 강화 및 사업 협력 기회 지원 △투자유치를 위한 우수 네트워크 연계 등을 협력한다. 민,관의 오픈이노베이션 협력 체계 구축을 통해 조선사는 사이트 투어, 기술 교류회 등을 통해 스타트업의 산업 이해도를 높이고, 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은 사업화 및 R&D 인프라를 활용하는 지원 체계를 통해 오픈이노베이션을 위한 실행 방안을 구체화 할 계획이다. '2023년 조선해양 스타트업 상생 플랫폼'은 4월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돼 5월 31일까지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공모 분야는 조선해양 산업 전반에 적용 가능한 DT,DX 기술이며, 예비창업자 혹은 설립 7년 이내의 창업기업은 누구나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