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2.7℃
  • 구름조금강릉 28.2℃
  • 구름많음서울 24.2℃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조금대구 29.2℃
  • 맑음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5.8℃
  • 맑음부산 21.7℃
  • 맑음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3.5℃
  • 흐림강화 21.4℃
  • 구름많음보은 25.5℃
  • 구름많음금산 26.5℃
  • 맑음강진군 25.0℃
  • 맑음경주시 27.2℃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아는 형님’ 윤시윤-이호원, 김대건 신부의 일대기를 다룬 영화 ‘탄생’ 촬영 에피소드 공개

윤시윤이 촬영 에피소드를 전한다.

 
오늘 10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김대건 신부의 일대기를 다룬 영화 ‘탄생’의 주연 배우 윤시윤, 이호원이 출연한다.
 
이날 두 사람은 반가운 근황과 함께 영화를 촬영하며 생긴 비하인드 스토리를 풀어낸다. 먼저 윤시윤은 “어릴 적부터 안성기 선배님과 연기하는 게 꿈이었다”라고 밝히며 영화 ‘탄생’에서 배우 안성기와 호흡을 맞춘 촬영장 에피소드를 전한다. 특히 윤시윤은 몰입이 방해되는 환경에서도 연기에 집중하는 안성기를 보며 “안성기 같은 배우가 되겠다”라고 다시 한번 다짐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어 이호원은 “원래 종교가 없지만, 이번 작품을 위해 성당에 다녔다”라고 고백해 눈길을 끈다. 또한 “원래 신의 존재를 믿지 않았는데 지금은 어느 정도 믿는다”라고 말하며 생각이 바뀌게 된 기적 같은 사연을 공개했다는 후문이다.
 
윤시윤, 이호원 두 배우의 다채로운 에피소드는 오늘 10일(토) 저녁 8시 50분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굿파트너’ 장나라X남지현, 이혼전문변호사들의 워맨스 폭발 오피스물
SBS의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기획·제작 스튜디오S·스튜디오앤뉴)가 오는 7월 1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 드라마는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과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의 극과 극 분위기를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큰 관심을 모았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가 펼치는 냉혹하면서도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예기치 않은 이별을 마주한 사람들과 가정을 해체하는 순간에 벌어지는 다양한 빅딜과 딜레마를 현실적이고 직접적으로 그려낸다. 특히 대중에게 잘 알려진 최유나 이혼전문변호사가 직접 집필한 만큼 공감력 높은 법정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알고있지만,’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의 작품으로 호평받은 김가람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경력 17년 차 베테랑 변호사 차은경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이제 막 첫발을 내디딘 신입 변호사 한유리의 열정적인 모습을 대비시켜 흥미를 자아냈다. 차은경의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여유만만한 자태는 그녀가 독보적인 스타변호사임을 보여주며, 한유리의 반짝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