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0.5℃
  • 구름조금강릉 -2.2℃
  • 구름많음서울 -8.8℃
  • 구름많음대전 -6.0℃
  • 흐림대구 -1.6℃
  • 구름많음울산 -0.4℃
  • 구름많음광주 -0.7℃
  • 구름조금부산 2.9℃
  • 구름많음고창 -2.2℃
  • 흐림제주 5.8℃
  • 구름조금강화 -9.5℃
  • 흐림보은 -7.1℃
  • 흐림금산 -5.2℃
  • 흐림강진군 0.5℃
  • 구름많음경주시 -1.0℃
  • 구름많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바퀴 달린 집4' 로운X김혜윤X이재욱, 2022년 ‘어하루’ 현실판! 물안개 비경 속 청춘 영화 같은 장면 탄생!

 

‘바퀴 달린 집4’ 성동일·김희원이 ‘막내즈’ 로운·김혜윤·이재욱에게 삶의 이정표가 되어줄 따뜻한 조언을 건넨다.


오늘(1일) 방송되는 tvN ‘바퀴 달린 집4’(연출: 김효연, 김서연) 8회는 삼형제 성동일·김희원·로운과 손님 김혜윤·이재욱의 옥천 고래마을 단풍숲 여행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드라마 ‘스카이 캐슬’에서 강렬한 연기를 시작으로 매 작품 팔색조 연기를 펼치는 김혜윤과 ‘환혼’에서 카리스마를 내뿜으며 대세 배우가 된 이재욱.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통해 절친이 된 로운·김혜윤·이재욱 세 친구들이 ‘바달집’에서 훈훈한 우정 여행을 한다.


‘바달집’ 식구들과 손님들은 옥천 특식 한상을 즐긴다. ‘바달집’ 셰프 성동일은 민물의 제왕이라고 불리는 금강 제일의 먹거리로 매운탕과 회를 만든다. 또한 ‘버섯 러버’ 김혜윤을 위한 특별한 밥부터 이재욱이 심혈을 기울여 만든 특식 등 감탄부터 나오는 옥천 한차림이 마련된다.


별이 쏟아지는 옥천의 밤, 삼형제와 손님들의 사이는 깊어진다. 이재욱이 직접 만든 티라미수를 곁들인 티타임을 하며 속마음을 털어놓는다고. 어디서도 들을 수 없었던 ‘막내즈’의 속깊은 고민과 인생 선배 성동일과 김희원의 따뜻한 조언이 뭉클함을 안긴다. 배우로서의 성장통을 겪는 ‘막내즈’가 슬기롭게 이겨내길 바라는 선배들의 마음이 훈훈함을 선사할 예정.


로운과 이재욱은 첫 텐트 취침에 나선다. 아늑한 텐트의 안주인 성동일과 김희원의 양보로 이뤄진 두 사람의 텐트 취침. “너무 좋다”라면서 ‘찐친’ 로운과 이재욱의 마음을 사로잡은 텐트 취침이 공개된다.


로운·김혜윤·이재욱은 둘째 날 새벽부터 폭포처럼 쏟아지는 운무 속으로 추억 만들기를 떠난다. 그림 같은 물안개에 감탄이 절로 나오는 비경에서 ‘2022년 어쩌다 발견한 하루 현실판’이 펼쳐진다고. ‘어하루’ 팬들의 심장을 다시 뛰게 할 하루, 단오, 백경 모먼트가 미소를 유발한다.


이어 옥천에서 가장 아름다운 가을풍경을 볼 수 있는, 금강산의 축소판으로 불리는 곳으로 나들이를 간다. 보트 자격증을 갖고 있는 김희원 덕분에 물 위에서 눈을 뗄 수 없이 아름다운 절경을 즐긴다. ‘희원호’가 시원하게 물살을 가르는 가운데, 겁많은 막둥이 로운은 이번에도 눈을 질끈 감으며 미소를 유발할 예정.


‘바달집’ 공식 먹둥이 로운이 다이어트를 선언한다. 그런데 하필 저녁 메뉴가 로운의 취향을 저격하는 셰프 성동일의 특선 메뉴라고. 튀김 전문가 김희원 표 특별한 튀김과 고소함 200% 곤드레밥까지 미친 비주얼의 음식들이 로운을 시험에 들게 한다. 음식의 향연 속 다이어트를 선언한 로운이 어떤 선택을 할지 궁금증을 안긴다.


바퀴 달린 집을 타고 한적한 곳에 머물며 소중한 이들을 초대해 하루를 살아보는 ‘바퀴 달린 집4’. 따뜻한 힐링과 웃음을 선사하는 ‘바퀴 달린 집4’ 8회는 오늘(1일) 저녁 8시 4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N ‘불타는 트롯맨’ 김준수 “최고 상금 7억 예상한다!” ‘오픈 상금제’ 직접 겪은 소감은?
MBN ‘불타는 트롯맨’ 대표단 김준수가 대한민국을 뒤흔들 뉴 트롯 스타 발굴을 위한 ‘불타는 각오’를 전했다. 오는 12월 20일(화) 밤 9시 10분 첫 방송 되는 MBN ‘불타는 트롯맨’(이하 ‘불트’)은 대한민국에 ‘트롯 오디션’ 열풍을 일으킨 주역 서혜진 PD가 설립한 ‘크레아 스튜디오’와 MBN이 의기투합한 ‘초대형 트롯 오디션’이다. 서혜진 대표를 위시한 트롯 경연 전문 제작진과 매의 눈을 장착한 대표단 라인업이 뭉쳐, 전 연령을 아우를 뉴 트롯 스타 발굴에 박차를 가한다. ‘불트’의 ‘젊은피 대표단’ 가수 김준수는 예비 트롯맨들에게 "트로트 뿐 아니라 어떠한 장르의 노래를 부르더라도 자신이 가장 잘하는 것이 무엇인지 판단하는 것에 대한 ‘자기 객관화’가 잘 되어있어야 한다"라며, "참가자가 경연에서 나를 가장 잘 뽐낼 수 있는 곡을 선택하는 선곡 실력과 그에 걸맞은 제스처와 표정 등이 더해져야 진정한 스타를 만들 수 있다"라고 조언했다. 이어 그는 "내가 오르는 무대가 '하나의 작품이다’라고 생각하고 진지하게 임하는 마음이 중요하다"고 말을 이어갔다. 또한 ‘불타는 트롯맨’ 대표단 중 자신과 가장 찰떡 케미를 자랑하는 멤버는 누구인가에 대한 질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