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9.7℃
  • 구름많음강릉 9.9℃
  • 구름많음서울 13.1℃
  • 구름많음대전 11.4℃
  • 구름조금대구 11.4℃
  • 구름조금울산 10.5℃
  • 맑음광주 11.0℃
  • 구름조금부산 12.6℃
  • 맑음고창 7.7℃
  • 맑음제주 14.6℃
  • 구름많음강화 8.6℃
  • 구름많음보은 9.0℃
  • 맑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8.9℃
  • 구름많음경주시 8.5℃
  • 맑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킬힐' 김하늘X김효선 공조 시작?! 이혜영 잡을 선수들의 기묘한 팀플레이

URL복사

 

‘킬힐’ 이혜영을 향한 김성령의 증오가 폭발했다.

 

지난 7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킬힐’(연출 노도철, 극본 신광호·이춘우, 제작 유비컬쳐·메이퀸픽쳐스) 10회에서는 마지막 선을 넘어 욕망으로 진격하는 세 여자의 모습이 그려졌다. 가온 홈쇼핑으로 이적했던 우현(김하늘 분)은 집요하게 뒤쫓아온 모란(이혜영 분)의 술수로 다시 설 자리를 잃었다. 그는 현욱(김재철 분)을 찾아가 모란과의 거래를 모두 밝히며 욕망 전쟁에 다시 참전할 것을 예고했다. 반면, 제임스(김현욱 분)와의 동거로 삶의 새로운 면을 찾아가던 모란. 그러던 중 맞닥뜨린 옥선(김성령 분)의 선전포고는 그를 혼란 속으로 밀어 넣으며 이어질 이야기에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10회 시청률은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3.8% 최고 4.6%, 전국 가구 기준 평균 3.7% 최고 4.1%를 기록했다. (케이블, 위성 등 유료플랫폼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우현은 홀가분한 마음을 안고 유니(UNI) 홈쇼핑을 떠나 새로운 출발에 나섰다. 신애(한수연 분)의 방해로 우현의 이적 사실을 알지 못하고 있던 현욱은 뒤늦게 모란을 찾아가 전후 사정을 물었다. 하지만 모란의 태도는 고분고분하던 전과는 완벽히 달라져 있었다. 그가 폭락하고 있는 유니 홈쇼핑의 주식을 사들이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 현욱에게 이러한 변화는 심상치 않은 신호를 던졌다. 짐작대로 모란은 ‘밀러 컴퍼니’라는 이름을 앞세워 움직이며, 암암리에 주주들을 모으는 등 회사를 집어삼킬 계획을 세우고 있었다. “정말 한끝 남았어. 그걸 완성해주는 건 함신애야”라는 그의 말은 곧 유니 홈쇼핑에 휘몰아칠 폭풍을 짐작게 했다.

 

이들의 매서운 전쟁에서 물러나 가온 홈쇼핑으로 옮긴 우현은 안정을 되찾아가는 듯했다. 그러나 연이은 쇼호스트 교체 소식이 그를 흔들었다. 자리를 잡을 때까지 뒤를 봐주기로 했던 혜림(이혜은 분)이 유니 홈쇼핑으로 이적해버린 것. 그때 우현 앞에 안나(김효선 분)가 나타났다. 그는 혜림을 유니 홈쇼핑으로 불러들인 인물이 모란이며, 모든 것이 우현을 업계에서 매장시키기 위한 작전임을 밝혔다. 그 여파로 패션 MD 자리를 빼앗기고, 모란을 향한 복수심으로 우현을 찾아온 안나. 그는 “나 지금 되는 대로 아무나 막 찔러보는 중이잖아. 어디 기모란 잡을 선수 없나 하고”라며 공조를 제안했다.

 

과거의 방송사고까지 모란이 꾸민 짓임을 알게 된 우현은 반격을 시작했다. 현욱을 찾아간 그는 자신이 해수(민재 분)의 존재를 알고 있었음을 알렸다. 

 

이어 그는 처음부터 모란의 제안으로 접근했다는 사실까지 밝히며 “더 하면 저도 선을 넘을 것 같아서요. 이 선을 넘어가는 순간, 제 자신이 어떤 사람이 될지 그 끝을 도저히 가늠할 수 없어서 여기서 그만 멈추려고요”라고 고백한 것. 현욱은 충격에도 우현을 붙잡았다. 그러나 현욱의 시야를 벗어난 곳에서 우현의 얼굴에 떠오른 짙은 욕망은 그가 이미 선을 넘어 다시 전쟁에 뛰어들었음을 암시했다.

 

한편, 제임스와 한집에서 지내며 매일 일상의 특별함과 마주하던 모란. 하지만 아들로서 제임스의 행보는 수상했다. 모란이 집을 비운 틈을 타, 그의 방을 뒤지던 제임스. 그는 ‘급성 신부전증’이라는 병명이 적힌 진단서를 발견하고 옥선에게 알렸다. 착잡한 심정도 잠시, 옥선은 병 때문에 그가 아들을 찾은 것이라고 짐작하며 다시 냉정함을 되찾았다. 여기에 사랑하는 아들 정현(윤현수 분)과 모란이 단둘이 만났다는 사실과 인국(전노민 분)의 입에서 나온 부질없는 사과는 옥선의 인내심을 한계에 다다르게 했다.

 

늦은 밤 모란을 찾아간 옥선은 여상한 얼굴로 집안에 들어섰다. 숨어있는 제임스의 존재는 모르는 척, 집안을 둘러보던 옥선은 하와이의 풍경을 담은 엽서를 발견했다. “언젠가 한 번 꼭 가보고 싶어”라는 모란의 말에 옥선은 거침없이 종이를 찢기 시작했다. 자신의 모든 것을 빼앗은 모란이기에 똑같이 갚아 주고자 했던 옥선. 이어 “나한테 왜 그랬어”라는 악에 받친 한 마디와 함께 드러난 옥선의 독기 어린 이면은 다시 한번 요동치는 전쟁의 다음 장에 궁금증을 폭발시켰다.

 

tvN 수목드라마 ‘킬힐’은 매주 수, 목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빼고파' 고은아 “지방 흡입술 해본 사람…” 거침없는 솔직 고백
‘빼고파’ 고은아가 지방 흡입술을 고백했다. 4월 30일 토요일 밤 10시 35분 KBS 2TV 신규 예능 프로그램 ‘빼고파’(연출 최지나)가 첫 방송된다. ‘빼고파’는 ‘배고픈 다이어트는 이제 그만!’ 연예계 대표 유지어터 김신영과 다이어트에 지친 언니들이 함께하는 건강한 몸만들기 프로젝트이다. 김신영이 메인 MC로 나선 가운데 하재숙, 배윤정, 고은아, 브레이브걸스 유정, 김주연(일주어터), 박문치가 다이어트에 도전한다. 앞서 ‘빼고파’ 제작진은 김신영이 ‘금쪽같은 다이어트 상담소’ 오신영 박사로 변신한 티저 영상을 공개해 큰 화제를 모았다. 외모, 말투, 제스처까지 오은영 박사를 완벽 패러디한 김신영의 예능감은 물론 다이어트에 지친 언니 6인의 일상이 짧게 공개됐음에도 불구하고 빅 재미를 선사한 것. 이에 재기 발랄함으로 무장한 특별한 다이어트 프로그램 ‘빼고파’에 대한 기대가 뜨겁다. 이런 가운데 4월 26일 ‘빼고파’ 제작진이 드디어 한 자리에 모인 멤버들 모습이 담긴 2차 티저를 공개했다. 티저 속 브레이브걸스 유정은 “물도 마시기 싫었다. 물 마시면 500g~600g이 늘어버리니까”라고 했고 박문치는 “한 달 만에 15kg을 뺐는데 급성 담낭염에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한국여성재단, 자립준비 여성 청년 역량강화 지원사업 ‘We are Future Makers’ 참가자 모집
한국여성재단이 5월 18일까지 2022년 '자립준비 여성 청년 역량강화 지원사업 We are Future Makers' 1기 참가자를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샤넬코리아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여성 청년의 자립을 위한 자기 계발, 교육 프로그램 및 자립 지원금을 제공한다. 이를 위해 청소년을 위한 대안적 진로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개발,운영하고, 지속 가능한 진로 생태계를 확장하는 서울시 청소년 특화 시설 하자센터가 함께한다. 샤넬은 전 세계 여성 및 여성 청소년의 경제적,사회적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국내 여성 청년의 경제적 자립 및 사회적 지위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사업에 뜻을 함께하게 됐다. 사업 대상은 아동 양육 시설 및 가정 위탁 보호가 종료된 만 18세~26세 여성 청년 25명이다. 프로그램은 2022년 6월 말부터 9월까지 진행한다. 젊은 사회인으로서 여성 청년들이 삶을 주체적으로 살아갈 역량을 강화하고, 다양한 분야의 네트워크를 구축해 사회적 관계망을 형성할 수 있도록 멘토링 프로그램과 함께 개인 맞춤형 자립 지원금을 여성 청년들에게 지원하는 게 사업 특징이다. 사업을 주관하는 한국여성재단 장필화 이사장은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