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7.1℃
  • 흐림강릉 21.6℃
  • 흐림서울 16.8℃
  • 흐림대전 17.6℃
  • 구름많음대구 20.1℃
  • 구름많음울산 21.3℃
  • 구름많음광주 21.4℃
  • 구름조금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19.2℃
  • 흐림제주 16.5℃
  • 구름많음강화 14.7℃
  • 흐림보은 15.9℃
  • 흐림금산 18.0℃
  • 흐림강진군 20.0℃
  • 구름많음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X젠, 싱글맘 위한 플리마켓 개최! 손님 환영 리액션→물건 추천까지 '우수사원 활약'

URL복사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와 젠이 다양한 사연의 싱글맘들과 만난다.

 

오늘(21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08회는 ‘육아는 느리고 단단히'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사유리와 젠은 싱글맘을 위한 플리마켓을 개최한다. 사랑을 나누는 사유리와 젠의 하루가 시청자들의 안방도 훈훈하게 물들일 전망이다.

 

젠을 혼자 키우는 ‘슈퍼맘’이 되며, 다른 싱글맘들을 향한 지원 할동도 계속 이어가고 있는 사유리. 이번에는 싱글맘에게 필요한 물품을 기부하는 플리마켓을 개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KBS 방송국을 누비며 동료 연예인들부터 플리마켓 용 물건들을 기부 받는 사유리와 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의 활약으로 플리마켓을 가득 채울만큼의 많은 물품이 모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사유리와 젠의 본격적인 플리마켓 오픈기가 펼쳐진다. 사장님도, 손님들도 모두 싱글맘 가족인 조금은 특별한 가게의 하루가 시청자를 찾아오는 것.

 

먼저 젠은 격한 리액션으로 손님들을 반기고, 손님에게 어울릴 것 같은 물건을 적극 추천하는 등 ‘우수사원’으로 맹활약한다. 이에 손님들 역시 필요한 물건은 물론, 젠 덕분에 웃음까지 얻어갈 수 있었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사유리는 ‘사선녀’로 변신해 싱글맘들의 고민 상담에 나선다. 워킹맘부터 글로벌맘까지, 다양한 싱글맘들의 고민에 사유리는 때로는 함께 웃고, 때로는 함께 분노하며 조언을 전한다. 반면 ‘젠동자’ 젠은 열 마디 말보다 더욱 효과적인 강력한 미소로 싱글맘들의 고민을 사르르 녹인다.

 

과연 이날 플리마켓에는 어떤 싱글맘들의 이야기가 모일까. 이를 들은 사유리는 어떤 조언을 펼칠까.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408회는 오늘(21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으라차차 내 인생’ 남상지, 서동희의 감정 세밀하게 풀어내… 장면의 몰입력 UP!
‘으라차차 내 인생’ 남상지가 오빠 설정환의 아기를 안고 고모 김희정과 마주한 ‘폭풍전야 긴장감’ 현장이 포착됐다. KBS 1TV 저녁 일일드라마 ‘으라차차 내 인생’(극본 구지원/연출 성준해)은 조카의 엄마가 되기로 선택한 싱글맘, 서동희가 세상을 향해 펼치는 파란만장 고군분투기를 담은 드라마다. 무엇보다 지난 5회에서는 백승주(차민지)의 응급분만 소식을 듣고 서둘러 서울로 향하던 서재석(설정환)이 강차열(양병열), 강성욱(이시강)의 차에 치여 그 자리에서 사망하고 말았다. 서재석의 사망 소식에 할머니 점순(김영옥) 마저 쓰러지고, 결국 서동희(남상지)는 한순간에 오빠와 할머니를 모두 떠나보내게 되면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아이를 낳은 후 남편 서재석의 사망을 알게 된 백승주는 절망적인 현실에 고민하다 서재석의 흔적을 모두 지우는 등 냉정한 태도를 내비쳤다. 급기야 엔딩에서는 외출 후 집에 돌아온 서동희가 방에서 서재석의 아기를 발견하는 모습이 담기면서 긴장감을 드높였다. 이런 가운데 남상지가 아기를 안고 김희정 집을 찾은 ‘폭풍전야 긴장감’ 현장이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극중 고모 서명숙(김희정)으로부터 같이 살자고 제안을 받은 서동희가 서재석의 아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