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3℃
  • 구름조금강릉 15.3℃
  • 맑음서울 18.8℃
  • 박무대전 18.9℃
  • 흐림대구 19.0℃
  • 구름많음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19.1℃
  • 구름많음고창 20.1℃
  • 구름조금제주 22.1℃
  • 구름조금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5.8℃
  • 구름많음금산 18.3℃
  • 구름많음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8.2℃
  • 구름많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볼빨간 신선놀음’ 역사 강사 최태성이 재현한 조선시대 최고급 소고기 메뉴

URL복사

 

역사 강사 최태성이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 출연해 ‘조선의 맛’을 재현했다.

4일(금) 방송되는 ‘볼빨간 신선놀음’은 ‘소고기 특집’으로 꾸며진다. 한국인이 사랑하는 식재료인 소고기가 주제로 등장하자 신선들은 들뜬 듯 유년시절 소고기 관련 에피소드를 털어놓는가 하면 추억의 소고기 맛집을 회상하며 ‘라떼 토크’를 이어가 웃음을 자아냈다.

이러한 반응에 부응하듯 이날 녹화에서는 심상치 않은 메뉴들이 등장해 모두의 호기심을 끌었다. 수 년의 경력을 자랑하는 정형사가 현장에서 직접 발골해 구운 통갈비 스테이크부터, 본 적 없는 외국 향신료를 이용해 만든 유럽식 소갈비찜까지 등장한 것.

이처럼 다양한 요리들이 등장한 가운데 음식만큼 개성 넘치는 도전자가 나타났다. 바로 ‘큰별쌤’ 최태성. 그는 요리에 앞서 미리 준비해 온 타락죽을 MC들에게 선보이며 조선시대 소의 위상에 대한 수업을 진행, 본업에 충실(?)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요리에는 문외한이라고 밝힌 그가 들고 나온 음식은 바로 ‘소고기 육면’.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요리서 ‘산가요록’ 속 음식이라는 설명과 함께 “왕의 기력을 책임졌던 고급 소고기 요리의 진수를 선보이겠다”는 강한 의지를 드러내기도 했다.

과연 최태성이 재현한 ‘조선의 맛’ 레시피는 신선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금도끼 획득에 성공했을지 그 결과는 6월 4일(금) 저녁 8시 45분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예능 ‘바라던 바다’ 이지아 “‘난데없는 모임’ 같지만 환상의 호흡 기대해달라”
배우 이지아가 ‘바라던 바다’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오는 29일(화) 밤 9시에 첫 방송되는 JTBC ‘바라던 바다’(연출 송광종)는 신비롭고 아름다운 바다가 보이는 라이브바에서 직접 선곡한 음악과 직접 만든 요리를 선보이는 스타들과 그 곳을 찾은 손님들의 이야기를 담은 힐링 예능 프로그램이다. 뛰어난 요리 실력의 이지아는 ‘바라던 바다’에서 헤드 셰프를 맡았다. 요리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바를 찾는 손님들을 위해 직접 개발한 신메뉴도 선보였다는 후문. 이지아는 “처음 출연 제안을 받고 이미 출연이 확정되어 있던 김고은 배우에게 전화를 걸었다. ‘너 하면 나도 할게’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빠르게 결정을 내렸다”라며 출연 계기를 밝혔다. 하지만 다른 멤버들과는 처음 만나는 상황에서 어색하지 않을까 우려하기도 했다고. “모든 멤버가 처음 보는 분들이었다. 어색하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희한하게도 모두의 호흡이 굉장히 좋았다. 우리도 촬영하면서 신기할 정도로 잘 맞는다고 종종 이야기를 나눴다”라며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기억에 남는 일로 헤드 바텐더를 맡은 배우 이동욱이 막걸리를 만든 순간을 떠올렸다. “이동욱 배우가 막걸리를 만들었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폭발 사고, '체르노빌 1986'
체르노빌 원전 폭발 사고 35주년, 원전사고등급 최고 7등급!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사고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폭발 사고 당시의 충격적인 현실과 목숨을 담보하고 용기를 내야했던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무엇보다,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인류 역사상 최악의 원전 폭발 사고라는 실화를 바탕으로 소중한 사람들을 위해 그곳을 지켜야만 했던 이들의 위대한 용기를 담아내 극장가 큰 울림과 여운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감을 모으는 작품이다. 특히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로 인해 원전에 대한 안전 문제가 사회적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지난 5월 13일(목) 국내외 매체와 뉴스를 통해 "체르노빌 원전서 새로운 핵분열 반응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는 주장이 전해져 전 세계의 이목이 다시 한번 체르노빌에 모아지고 있다. 영화는 원전에 대해 항상 조심하고 관리하던 중 폭발하는 사건이 발생하면서 시작된다. 원전을 설계한 업체, 원전은 지었던 업체, 국민의 안전을 중시하는 군인, 그들의 방사능을 측정하며 안전을 책임지는 병원 관계자 그리고 이후 그들이 치료 받을 수 있고 대우 받을 수 있도록 조정하는 고위관계자가 모인다. 그들은 원전의 첫번째 폭발 이후 두번째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