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1.6℃
  • 맑음강릉 23.2℃
  • 구름많음서울 21.8℃
  • 구름많음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6.2℃
  • 구름조금울산 25.7℃
  • 박무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3.6℃
  • 연무제주 27.0℃
  • 구름많음강화 19.8℃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조금금산 24.7℃
  • 구름많음강진군 23.8℃
  • 구름조금경주시 26.3℃
  • 구름많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시지프스’ 종영까지 단 2회! 박신혜 철천지 원수 고윤, 끝장 본다

URL복사

 

종영까지 단 2회만을 앞둔 JTBC ‘시지프스’의 원수관계, 박신혜와 고윤이 대망의 끝을 본다.

 

JTBC 10주년 특별기획 ‘시지프스: the myth’(극본 이제인 전찬호, 연출 진혁, 제작 드라마하우스 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이하 ‘시지프스’)에서 정현기(고윤)에게 밀입국자 강서해(박신혜)는 철천지원수다. 미래에서 현재로 밀입국한 서해가 아무런 힘도 없는 자신의 엄마(성병숙)를 죽였기 때문이다.

 

그러나 그 날의 진실은 현기가 생각하는 것과는 완전히 달랐다. 엄마는 숙환으로 사망했고, 서해는 원수가 아닌 업로더를 탄 미래의 현기가 임종을 지켜볼 수 있도록 도와준 은인이었다. 현재의 현기가 이러한 내막을 몰랐던 데에는 단속국의 개입이 있었다. 엄마가 생을 마감할 당시 현기는 다른 밀입국자와 접촉하는 바람에 단속국에 붙잡혀 갔고, 하필 그가 경찰 신분이라 일이 꼬이자 황현승(최정우) 과장은 묘책을 썼다. 자신들이 쫓는 밀입국자 서해가 현기의 엄마를 죽였다고 거짓말 한 것. 분노한 그는 그렇게 서해를 사살하기 위해 단속국 요원으로 거듭났다. 

 

‘원수’를 쫓게 된 현기는 서해에게 “몹쓸 짓”을 많이 했다. 서해를 저격했고, 온 몸의 단백질을 분해해 소멸을 이르게 하는 ‘FOS 주사’까지 놓는 바람에 그녀는 여러 번 생사를 오갔다. “나는 아무도 안 죽였어”라는 서해의 말은 이미 복수심에 불타오른 현기에겐 들리지 않았다.

 

끝나지 않을 것만 같았던 이들의 관계에도 끝은 온다. 오늘(5일) 공개된 스틸컷에는 서해와 현기의 끝장 승부가 담겨 있다. 현기는 이번에도 역시나 서해를 향해 총을 겨누고 있다. 증오로 가득한 그의 눈빛은 이번에는 기필코 성공하겠다는 결의가 느껴진다. 이에 맞서는 서해의 흔들림 없는 기백 또한 만만치 않다. 그렇지만 미래에서 온 현기의 조언대로, 서해가 이기려면 현재의 현기를 죽일 수 없는 상황. 이에 두 사람이 어떤 방법으로 지독했던 오해를 풀고 원수관계를 청산할지 궁금해진다.

 

“서해와 현기가 드디어 끝장 승부를 본다”고 밝힌 제작진은 “단속국의 꾐에 속아 넘어간 현기가 수많은 ‘몹쓸 짓’ 끝에 진실을 알게 될지, ‘시지프스’의 마지막을 함께 해달라”고 덧붙였다.

 

‘시지프스’ 매주 수, 목 밤 9시 JTBC에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볼빨간 신선놀음’ 역사 강사 최태성이 재현한 조선시대 최고급 소고기 메뉴
역사 강사 최태성이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 출연해 ‘조선의 맛’을 재현했다. ​ 4일(금) 방송되는 ‘볼빨간 신선놀음’은 ‘소고기 특집’으로 꾸며진다. 한국인이 사랑하는 식재료인 소고기가 주제로 등장하자 신선들은 들뜬 듯 유년시절 소고기 관련 에피소드를 털어놓는가 하면 추억의 소고기 맛집을 회상하며 ‘라떼 토크’를 이어가 웃음을 자아냈다. ​ 이러한 반응에 부응하듯 이날 녹화에서는 심상치 않은 메뉴들이 등장해 모두의 호기심을 끌었다. 수 년의 경력을 자랑하는 정형사가 현장에서 직접 발골해 구운 통갈비 스테이크부터, 본 적 없는 외국 향신료를 이용해 만든 유럽식 소갈비찜까지 등장한 것. ​ 이처럼 다양한 요리들이 등장한 가운데 음식만큼 개성 넘치는 도전자가 나타났다. 바로 ‘큰별쌤’ 최태성. 그는 요리에 앞서 미리 준비해 온 타락죽을 MC들에게 선보이며 조선시대 소의 위상에 대한 수업을 진행, 본업에 충실(?)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 요리에는 문외한이라고 밝힌 그가 들고 나온 음식은 바로 ‘소고기 육면’.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요리서 ‘산가요록’ 속 음식이라는 설명과 함께 “왕의 기력을 책임졌던 고급 소고기 요리의 진수를 선보이겠다”는 강한 의지를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2' 골 때리는 그들의 화려한 컴백 메인 포스터 전.격.공.개
오는 6월 23일 개봉을 앞두고 2배 더 강력한 액션과 재미를 장착하고 올여름 최고의 기대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2>가 메인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공개되는 콘텐츠마다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2>가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킬러의 보디가드2>는 미치광이 킬러 ‘다리우스’의 경호를 맡은 후 매일 밤 트라우마에 시달리는 보디가드 ‘마이클’ 앞에 한층 더 골 때리는 의뢰인이 플러스되면서 벌어지는 1+1 트리플 업그레이드 환장 액션블록버스터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는 미치광이 킬러 ‘다리우스’(사무엘 L. 잭슨)와 남편보다 더한 킬러의 와이프 ‘소니아’(셀마 헤이엑), 그리고 모든 것을 내려놓은 듯한 표정의 보디가드 ‘마이클’(라이언 레이놀즈)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짠내 가득한 ‘마이클’에게 닥친 ‘웃픈’ 상황을 예상케 해 호기심을 자극하는 동시에 웃음을 유발한다. ‘마이클’과 대조적으로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총을 겨누고 있는 ‘다리우스’와 ‘소니아’는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화끈한 액션과 극강의 짜릿함을 예상하게 한다. 특히 세 사람의 환장미 넘치는 트리플 케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