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5.0℃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세븐틴, 4월 21일 日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 발매 확정, 기대감 최고치

URL복사

 

그룹 세븐틴이 오는 4월 일본 컴백을 확정 지었다.

 

지난 2일 오후,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세븐틴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세븐틴이 오는 4월 21일 일본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ひとりじゃない)’를 발매한다”고 전해 글로벌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혼자가 아니야’라는 의미가 담겨 있는 세븐틴의 일본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는 한국에서 발매된 미니 7집 ‘헹가래’와 스페셜 앨범 ‘; [Semicolon]’에서 표현했던 ‘청춘’이라는 테마가 이어지며, 다시 한번 꿈을 향해 출발선에 서는 청춘의 용기와 다짐을 노래한 오리지널 작품이다.

 

더해 동명의 타이틀곡 ‘히토리쟈나이’는 어려운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모든 청춘들에게 응원을 보냄과 동시에 팬클럽 캐럿과의 재회를 약속하는 메시지를 담은 곡으로 전 세계 팬들의 마음을 또 한번 뒤흔들 예정이다.

 

일본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외에도 지난 2018년 2월 한국에서 발매된 스페셜 앨범 ‘DIRECTOR’S CUT’의 수록곡 ‘지금 널 찾아가고 있어’와 지난 2020년 10월 발매된 스페셜 앨범 ‘; [Semicolon]’의 타이틀곡 ‘HOME;RUN’이 일본어 가사로 번안돼 총 3곡이 담겼다.

 

이처럼 세븐틴은 지난해 일본 두 번째 싱글 ‘舞い落ちる花びら(마이오치루하나비라) (Fallin’ Flower)’로 빌보드 재팬 연간 싱글 세일즈 차트에서 K-POP 아티스트로서 유일하게 TOP10에 차트인, 일본 미니 2집 ‘24H’로 해외 남성 아티스트 사상 첫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 4연속 1위를 달성하는 등 큰 성과를 이뤄냈기에 이번 일본 컴백에도 기대감이 최고치에 달하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세븐틴의 일본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는 오는 4월 21일 전격 발매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아는형님- 훈수대통' 몬스타엑스 형원·주헌·민혁, '인싸' 게임 선배로 첫 등장, 포복절도 라이어 게임
그룹 몬스타엑스의 형원, 주헌, 민혁이 '훈수대통'에서 라이어 게임을 펼쳤다. 몬스타엑스 형원, 주헌, 민혁은 지난 6일 방송된 JTBC 멀티플랫폼 콘텐트 '아는 형님 방과 후 활동-훈수대통'에 출연해 '훈수 콤비' 서장훈과 이수근에게 '인싸 게임'을 알려주는 게임 선배로 등장했다. 이날 게임 선배로 형원, 주헌, 민혁이 등장하자 이수근은 "퍼포먼스가 대단한 팀이다. 사실 '아는 형님' 가족"이라며 반가워했다. 신동은 "게임 잘 하는 아이돌로 빠지지 않는다"고 소개했다. 이에 형원은 "게임을 좋아하지만 잘 못하는 스타일"이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주헌은 "열심히 하는 편인데 자주 삐진다"고 장난스럽게 폭로를 이어갔다. 이들은 모바일 본 게임 전에 몸풀기로 '라이어 게임'을 먼저 진행했다. 주헌이 제시어에 대해 '훈훈함'이라고 말하자 이수근은 "너무 생뚱맞다. 멍청이 수준"이라고 라이어로 저격했다. 형원은 "그건 맞지만 그러면 주헌이 삐진다"고 받아쳤다. 실제로 라이어는 주헌이었다. 형원, 주헌, 민혁은 연습 게임만으로 순발력과 센스를 입증했다. 이에 '인싸 게임'이라 불리는 온라인 소셜 디덕션 게임에서는 어떤 활약을 펼칠지 다음 주 방송이 기대를 모으고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배우 송중기와 감독 조성희와의 8년만의 재회 '승리호'
조성희 감독과 송중기 배우가 <늑대소년> 이후 8년만의 재회라는 점에서 일찌감치 관심을 모으는 <승리호>가 드디어 개봉한다. 매 작품 독보적인 상상력으로 새로운 세계관을 창조해냈던 조성희 감독이 이번에는 대한민국 최초 우주 SF 블록버스터를 선보인다. 영화<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영화다. 승리호를 조정하는 김태호(송중기)는 군인 시절 뜻하지 않게 아이를 구했다. 구했다고 생각한 것도 잠시 본인으로 인하여 아이의 귀가 망가졌다는 것을 알고 더이상 군인생활을 할 수 없음을 깨닫게 된다. 도박에 빠져 살던 중, 아이와 잠시 떨어진 사이 아이는 우주로 날아가게 된다. 이에 아이의 시신이라도 찾기 위해 우주 쓰레기를 청소하며 돈을 모으기 시작하면서 영화는 시작된다. 자잘한 우주 쓰레기를 청소하며 살다가 우연히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갖게 된다. 인간형 로봇 도로시는 아픈아이로 태어나 침대에서 일어날 수도 없었다. 연구원이던 그녀의 아빠는 마지막 희망으로 나노봇을 투여시켰는데 나노봇이 활성화 되면서 도로시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