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1.1℃
  • 구름많음강릉 33.8℃
  • 구름많음서울 32.3℃
  • 구름많음대전 33.7℃
  • 구름조금대구 34.4℃
  • 맑음울산 31.9℃
  • 구름많음광주 32.9℃
  • 맑음부산 32.3℃
  • 구름많음고창 30.9℃
  • 구름많음제주 32.3℃
  • 구름많음강화 29.5℃
  • 구름많음보은 31.7℃
  • 구름많음금산 31.3℃
  • 구름조금강진군 32.7℃
  • 구름많음경주시 35.4℃
  • 맑음거제 32.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OCN ‘미씽: 그들이 있었다’ 고수, 영혼 마을行 버스 탑승! 내 앞에 하차한 승객은 모두 망자였다

URL복사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미씽: 그들이 있었다’의 캐릭터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정거장에서 고수와 함께 하차한 이들이 모두 망자였다는 티저의 소름 돋는 반전 엔딩이 보는 이들을 오싹하게 만든다.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미씽: 그들이 있었다’(연출 민연홍/ 극본 반기리 정소영/ 기획 스튜디오 드래곤/ 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는 실종된 망자들이 모인 영혼 마을을 배경으로, 사라진 시체를 찾고 사건 배후의 진실을 쫓는 미스터리 추적 판타지다. 드라마 ‘터치’, ‘미스 마:복수의 여신’ 등 다양한 장르에서 몰입도 높은 연출력을 선보인 민연홍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마녀의 연애’, ‘후아유’의 극본을 맡은 반기리 작가와 함께 정소영 작가가 공동 집필을 맡아 관심을 모은다. 여기에 고수, 허준호, 안소희, 하준, 서은수 등 탄탄한 연기력과 화제성을 지닌 배우들이 합류해 완성도 높은 장르물의 탄생을 기대케 하고 있다. 

 

이 가운데 ‘미씽: 그들이 있었다’ 측이 23일(수), 캐릭터 티저 영상(https://tv.naver.com/v/14920200)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캐릭터 티저 영상에는 영혼 마을에 첫 발을 디딘 고수(김욱 역)와 그를 가로 막는 허준호(장판석 역)의 섬뜩한 경고가 담겨 보는 이들의 소름을 유발한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사람들이 드문드문 앉아 있는 버스 내부와 한적하고 평화로운 분위기로 시작돼 이목을 끈다. 이들과 함께 고수는 어딘가를 향하고 있는 모습. 이어 “이번 정류장은 두온 마을입니다”라는 안내 방송이 흐르고 버스에서 내리는 고수와 사람들의 모습과 함께 분위기가 급 반전돼 소름을 유발한다. 버스에서 내린 모두가 흔적도 없이 사라지고, 고수는 아무도 없는 버스 정류장에 홀로 남겨진 것. 

 

이와 동시에 허준호가 짧게 모습을 드러내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다. 그는 “돌아가. 여기는 산 사람이 사는 데가 아니야”라며 섬뜩한 경고를 전한다. 특히 고수를 가로 막는 듯한 허준호의 싸늘하고 날 선 눈빛이 보는 이들의 심장을 멎게 한다. 

 

무엇보다 영상 말미, “저 사람들이 다 죽었다고?”라며 혼란에 휩싸인 고수와 아무도 없는 버스 내부가 차례로 담겨 보는 이들을 섬찟하게 만든다. 결국 버스에서 하차한 이들 모두 망자였고 영혼 마을에 산 자인 고수가 들어서게 됐다는 충격적인 반전이 드러나며, 앞으로 고수에게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이에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는 고수, 허준호가 선보일 명품 연기와 이들의 브로맨스 케미에 관심이 치솟는 동시에, 한 여름에 보기 좋은 역대급 장르물의 탄생이 예고돼 ‘미씽: 그들이 있었다’에 대한 기대감이 한껏 증폭된다. 

 

한편,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미씽: 그들이 있었다’는 8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미치지 않고서야' 웃음과 공감 게이지 파워 업! 창인 사업부 꿀케미 TOP3
'미치지 않고서야’가 웃음과 공감 게이지를 끌어 올린 관계성 맛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미치지 않고서야’(극본 정도윤, 연출 최정인, 제작 아이윌미디어)가 뭉칠수록 강력한 시너지를 발산하는 배우들의 열연에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롤러코스터와 같은 오피스 정글을 헤쳐나가는 현실적인 캐릭터와 흥미로운 관계성은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으르렁거리다가도 예기치 못한 위기 앞에서 전략적 공생을 맺기도 하고, 동고동락한 동료들과 짧은 수다로 위안을 얻기도 하는 평범한 직장인들의 모습은 격한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여기에 웃음을 쥐락펴락하는 ‘신’ 남매의 활약까지, 창인 사업부에서 절대 빼놓을 수 없는 인물들의 케미스트리를 짚어봤다. # ‘이 조합 옳다’ 베테랑들의 바람직한 의기투합! 최반석X당자영 전략적 공생관계 ‘불굴의 승부사’인 최반석(정재영 분)과 당자영(문소리 분)은 각자의 빅픽처를 위해 전략적 공생을 선택한 파트너다. 임원 승진을 위해 사업부 매각이라는 비밀 미션을 성공시켜야 하는 당자영. 매각 조건 중 하나인 핵심 인력은 무조건 잡으라는 상부의 지시에 문제적 ‘인사 초보’ 최반석이 뜻밖의 찬스가 됐다. 개발자의 입장을 알고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