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3.5℃
  • 연무서울 0.5℃
  • 박무대전 2.8℃
  • 대구 2.9℃
  • 울산 7.2℃
  • 흐림광주 6.6℃
  • 부산 8.5℃
  • 맑음고창 2.4℃
  • 제주 11.4℃
  • 맑음강화 4.4℃
  • 흐림보은 2.2℃
  • 맑음금산 2.2℃
  • 구름많음강진군 7.3℃
  • 구름많음경주시 5.5℃
  • 흐림거제 6.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인순이 박미경도 인정한 가창력퀸들… “신의 한수” 가창력 끝판왕들 뭉친다

 

‘보이스퀸’ 가창력 끝판왕들의 역대급 듀엣무대를 예고한다.

 

주부들을 위한 꿈의 경연 MBN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기획/연출 박태호)은 ‘가창력 맛집’으로 불리며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매 라운드 뛰어난 실력, 진심이 담긴 무대 등을 선보이는 ‘보이스퀸’은 노래가 선사할 수 있는 모든 감동을 전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1월 16일 방송되는 ‘보이스퀸’ 9회에서는 본격적인 준결승 무대가 시작된다. 준결승은 두 명씩 짝을 이뤄 멋진 하모니를 만드는 듀엣미션과 각자의 매력을 살린 개인미션으로 구성된다.

 

특히 듀엣미션은 참가자들이 어떤 조합을 만들어낼지, 또 함께 어떤 하모니를 들려줄지가 관전포인트다. 이에 ‘보이스퀸’에서 뛰어난 보컬로 인정받은 정수연, 조엘라, 장한이, 박진영이 과연 누구와 팀을 이루게 될지, 어떤 특별한 듀엣 무대를 선보일지 기대 역시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 등장과 동시에 퀸메이커석을 술렁이게 한 ‘가창력퀸 듀오’는 박미경으로부터 “신의 한수다. 무대를 뒤집어 놓으셨다”는 극찬을 받았다고 전해진다. 그들의 멋진 화음에 모두가 소름을 표현했다는 후문. 전원 기립한 채 놀라고 있는 퀸메이커들의 모습이 어떤 가창력퀸들의 조합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대를 찢고 천장을 뚫었다”는 인순이의 감상 역시 과연 어떤 무대를 보여준 것인지 기대를 치솟게 한다. 가요계의 가창력 레전드 인순이, 박미경의 귀를 사로잡은 참가자는 누구일지, 어떤 듀엣 무대를 선보였을지 본 방송이 더욱 궁금하고 기다려진다. MBN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 9회은 1월 16일 목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Olive 오리지널 '호동과 바다' 다큐멘터리에 첫 도전한 강호동
오는 28일(화) 저녁 7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Olive ‘호동과 바다(연출 김관태, 곽지혜)’는 바다를 품고 있는 사람들과 바다가 품고 있는 보물들을 찾으러 겨울 바다로 떠나는 사람내음 푸드다큐. 소셜 다이닝을 주제로 색다른 힐링을 선사한 Olive ‘모두의 주방’ 제작진과 강호동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바닷마을 음식 이야기를 풀어낸다. 그간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던 강호동은 푸드 다큐멘터리 ‘호동과 바다’를 통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한 폭의 그림 같은 겨울 바다에서 바닷마을 사람들이 품은 이야기를 통해 제철 음식들을 소개하는 것. 특유의 소탈한 매력으로 바닷마을 사람들의 보석 같은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강호동의 인간미와 참신한 맛 표현이 매회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첫 방송이 다가올수록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강호동은 다큐멘터리에 도전한 이유로 ‘바다’, ‘음식’을 꼽았다. “에너지와 낭만, 추억을 주는 푸르른 바다와 생각만으로도 행복해지는 음식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최애' 단어들이다. 이 두 가지가 조합된다는 것만으로도 출연해야 할 이유는 충분했다. 해안가에서만 접할 수 있는 음식이나 제철 식재료를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