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3℃
  • 흐림강릉 26.7℃
  • 서울 24.1℃
  • 천둥번개대전 23.4℃
  • 흐림대구 27.8℃
  • 흐림울산 27.2℃
  • 흐림광주 26.7℃
  • 흐림부산 25.1℃
  • 흐림고창 26.4℃
  • 구름많음제주 32.5℃
  • 흐림강화 22.7℃
  • 흐림보은 23.0℃
  • 흐림금산 23.3℃
  • 흐림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28.3℃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최강야구’ 김선우 해설위원X정용검 캐스터, 천국과 지옥 넘나드는 경기에 혼절?! ’야구는 해로운 스포츠’

 

‘최강 몬스터즈’의 유희관이 서울고 1차전에 이어 2차전에도 등판한다.
 
내일(24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87회에서는 ‘최강 몬스터즈’와 서울고의 2차전 경기가 진행된다.

 

앞서 유희관은 서울고와 1차전 경기에서 5이닝 동안 서울고의 타선을 꽁꽁 묶으며 맹활약을 펼쳤다. 에이스로 자리매김한 유희관이 과연 서울고 2차전 경기에서도 압도적인 피칭을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그라운드에서는 ‘최강 몬스터즈’와 서울고의 한 치 양보 없는 팽팽한 접전이 이어진다. 점점 고조되는 긴장감에 중계석 또한 과몰입에 빠진다. 천국과 지옥을 오가는 듯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역대급 경기에 정용검 캐스터는 “진짜 힘들다, 스트레스 받는다”며 잔뜩 진이 빠진 모습을 보인다고.

 

그런가 하면 ‘빛나는 임스타’ 임상우가 타석에 들어서자 ‘최강 몬스터즈’는 물론 해설진까지 모두 애정 어린 시선으로 그를 바라본다. 임상우는 최근 뜨거운 타격감을 보이며 몬스터즈의 승리에 톡톡히 기여했다. 김선우 해설위원은 매섭게 스윙을 돌리는 임상우를 향해 “‘우리 상우’는 이런 선수다”며 특급 칭찬까지 한다는데. 임상우가 이번 경기에서는 어떤 활약을 펼칠지 궁금해진다.

 

물오른 경기력으로 전승을 달리고 있는 ‘최강 몬스터즈’와 이를 갈고 돌아온 서울고의 맞대결은 내일(24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최강야구’ 87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1박 2일', 올림픽 해설진과 전지훈련 성공적 완료.… 최고 시청률 10.5%
KBS2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 팀과 '2024 파리올림픽' KBS 해설진이 함께한 전지훈련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지난 7일 방송된 이번 에피소드는 전국 가구 기준으로 8.0%(닐슨코리아 집계)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이영표가 딘딘의 다양한 재능을 칭찬하며 "탁구, 축구, 농구, 펜싱 뭐든지 조금 한다. 노래도 조금 하더라"고 언급하는 장면에서는 최고 시청률이 10.5%까지 올랐다. 산악 등반 벌칙을 수행하게 된 외계인 팀(연정훈·김종민·유선호·이영표·기보배·정유인)은 강원도 고성군에 위치한 금강산 제1봉우리 신선봉 정상에 도전했다. 가파른 경사 속에서 힘겹게 산을 오른 멤버들은 아름다운 절경에 만족감을 표하며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저녁식사 복불복 게임에서는 '빨리 올림픽'이라는 이름으로 탁구, 농구, 피구 종목의 맞대결이 펼쳐졌다. 이 과정에서 유선호는 농구 경기에서 뛰어난 활약을 보이며 해설위원 팀에게 큰 위협이 됐다. 마지막 경기 피구에서는 배구 선수 한유미의 활약으로 해설위원 팀이 승리를 거두며 푸짐한 저녁식사를 차지하게 되었다. 특별 심판 김준호는 각 종목에 맞는 복장으로 변신해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영화&공연

더보기
조선 소녀들의 강인한 목소리를 담은 '조선인 여공의 노래', 오는 8월 7일 개봉
일제강점기, 가족을 부양하기 위해 일본 방적 공장에서 일했던 조선인 여공들의 삶과 그들이 불렀던 노래를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조선인 여공의 노래'가 다가오는 8월 7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조선인 여공들의 삶의 태도를 담은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조선인 여공의 노래' 메인 포스터는 붉은 벽돌로 지어진 방적 공장 앞에 당당히 서 있는 한 여공의 모습을 중심으로 구성되었다. 철옹성 같은 높은 공장의 담벼락과 그에 맞서 굳건히 서 있는 여공의 대비가 인상적이다. 가슴을 펴고 단호한 표정으로 먼 곳을 바라보는 이 여성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자신의 자리를 지키며 삶을 버텨낸 조선 소녀들의 강인한 태도를 잘 보여준다. 또한, 푸른 하늘을 배경으로 한복을 입고 머리를 땋은 여공이 무언가를 말하는 듯한 옆모습도 함께 담겨 있다. 이는 당시 조선 소녀들의 증언을 전해주는 듯한 느낌을 준다. 더불어, 포스터 주변에는 오사카 방적 공장의 전경과 내부 모습이 겹쳐져 있어 당시 여공들의 생활상을 생생하게 전달한다. 이와 같이 우리가 알지 못했던 100년 전 강인한 여성들의 삶과 노래를 담아낸 다큐멘터리 영화 '조선인 여공의 노래'는 메인 포스터를 통해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