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0.0℃
  • 맑음강릉 13.3℃
  • 맑음서울 13.1℃
  • 맑음대전 10.9℃
  • 맑음대구 13.7℃
  • 맑음울산 13.2℃
  • 맑음광주 12.3℃
  • 맑음부산 14.6℃
  • 맑음고창 8.7℃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10.1℃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8.3℃
  • 맑음강진군 12.4℃
  • 맑음경주시 11.5℃
  • 맑음거제 12.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김호중X정호영, 호호 브라더스 아침부터 폭풍먹방 “살 빼야…”

 

‘신상출시 편스토랑’ 김호중과 정호영이 아침부터 폭풍 먹방을 선보인다.

 

3월 29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트바로티’ 김호중의 먹고 사는 일상이 공개된다. 자신만의 확고한 취향과 마이웨이 요리 스타일을 장착한 김호중이 편셰프로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주목된다. 또 이 과정에서 먹성은 물론 비주얼까지 꼭 닮은 절친 김호중X정호영 호호 브라더스의 유쾌한 먹방도 공개되는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더한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김호중은 쉬는 날을 맞아 캠핑카에서 눈을 뜬다. 김호중은 “쉬고 싶을 때 캠핑을 다니는 편이다. 가사도 쓸 수 있고, 힐링도 할 수 있어서 캠핑장을 자주 이용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호중은 소문난 ‘김치 러버’답게 각기 다른 종류의 김치 4통을 꺼내 눈길을 끌었다.

 

김호중은 아침식사를 위해 총각김치로 꽁치김치찌개를 끓이고, 돼지고기 앞다리살 마늘구이도 만들었다. 요리를 할 때마다 놀랍고도 신박한 김호중만의 레시피가 쏟아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편스토랑’ 식구들이 “이런 레시피는 처음이다”, “자기만의 요리 세계가 있다”라며 감탄했을 정도.

 

그렇게 김호중이 아침 메뉴를 푸짐하게 만들고 있을 때, 김호중과 휴일을 함께 보낸 절친 정호영 셰프가 등장했다. 동글동글 귀여운 이미지가 꼭 닮은 두 사람은 쉼 없이 먹고 또 먹는 폭풍 먹방을 펼치며 시선을 강탈했다. 특히 먹으면서도 계속 “이건 살 안 쪄!”라고 묘한 기적의 논리를 펼치거나 “살 빼야 하니까 조금만 먹자!”라고 자기 위안을 하는 모습까지 꼭 닮아 웃음을 자아냈다.

 

닮은꼴 김호중, 정호영 호호 브라더스의 유쾌한 아침 식사를 지켜본 ‘편스토랑’ 식구들은 “두 분 너무 귀엽다”라며, 두 사람의 매력에 푹 빠져버렸다고. 이와 함께 김호중의 요리를 맛본 정호영 셰프가 아낌없이 극찬했다고 해, 김호중의 요리 실력이 어떨지 더욱 기대된다. NEW 편셰프 김호중이 닮은꼴 정호영 셰프와 함께한 아침 이야기는 3월 29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뭉쳐야 찬다3' 이재성 소속팀, 명문 구단 '1. FSV 마인츠 05' 훈련 현장 최초 공개!
소속팀과 국가대표 선후배인 이재성과 김남일이 재회한다. 12일(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3'에서는 '코리안 분데스리거 2탄'의 주인공으로 등장한 이재성이 카리스마 넘치는 국가대표 선배 김남일 코치와의 깊은 인연을 공개한다. 이재성은 "전북 현대 시절 김남일 선배는 연예인이었다"라며 현역 시절 축구계 간판 꽃미모로 연예인급 인기를 끌었던 김남일의 인기를 입증한다. 이어 "당시 눈도 못 마주칠 정도로 최고참 선배였다. 눈빛이 너무 강해서 말도 못 걸었다"라고 폭탄 고백하며 김남일의 카리스마에 압도당했던 일화를 소개한다. 또한 이재성은 강렬한 카리스마로 후배들의 기강을 잡던 김남일이 180도 달라진 모습에 충격을 받는다. "다른 사람 밑에서 사회생활하실 분이 아닌데 낯설다", "안정환 감독을 위해 오키나와 4행시를 외치는 모습과 용돈까지 뜯기는 모습을 봤다"라며 본방 시청 인증까지 남긴다. 이에 김남일 코치는 안정환 감독의 신발 끈을 다시 묶어주고 옷에 묻은 먼지를 털어주는 등 '사회생활 만렙' 면모를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아울러, 92년생으로 동갑인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축구 금메달 이재성과 같은 대회에서 태권도 금메달을 차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