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1.1℃
  • 흐림강릉 17.8℃
  • 구름많음서울 21.8℃
  • 흐림대전 19.9℃
  • 흐림대구 19.7℃
  • 구름많음울산 20.5℃
  • 맑음광주 23.2℃
  • 구름조금부산 21.6℃
  • 구름조금고창 ℃
  • 맑음제주 23.3℃
  • 구름많음강화 19.6℃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9.9℃
  • 맑음강진군 23.6℃
  • 구름많음경주시 21.6℃
  • 구름조금거제 20.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2월 15일 컴백' 엔싸인(n.SSign), 개인 콘셉트 포토 공개 완료! 9인 9색 매력 부자

 

그룹 엔싸인(n.SSign)이 설렘 가득한 비주얼로 돌아온다.

 

엔싸인은 지난 26일과 29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두 번째 미니 앨범 'Happy &(해피 앤드)'의 첫 번째 개인 콘셉트 포토를 모두 공개했다.

 

포토 속 성윤은 하얀색 의상에 알록달록한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줘 본인만의 개성을 드러냈다. 정면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부드러운 눈빛과 바닥에 누워 위를 보는 도발적인 눈빛이 저마다의 설렘을 불러왔다.

 

또 에디는 초록색 니트와 패딩조끼, 독특한 소재의 팬츠를 착장하고 활동적인 에너지를 발산했다. 한준은 하늘색 반팔티에 풍성한 털모자를 착용해 청량감 넘치면서도 패셔너블한 스타일을 선보였다. 특히 두 사람 모두 밝은 갈색의 헤어스타일로 한층 부드러운 이미지를 완성했다.

 

이어 로렌스는 조각같은 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샤프한 얼굴선과 차가운 눈빛이 만나 로렌스만의 세련된 무드를 배가했다. 준혁은 붉게 물들인 머리와 빨간색 의상으로 강렬한 개성을 선보였다. 무심한듯 시크한 표정과 포즈로 준혁 특유의 나른한 분위기를 더했다.

 

마지막으로 카즈타는 퍼 조끼와 큰 꽃무늬가 있는 팬츠의 조화로 유니크한 패션 스타일을 선보였다. 또 풍성하게 펌한 머리로 부드러우면서도 성숙한 이미지를 더했다.

 

'Happy &'는 지난해 8월 발매한 데뷔 앨범 'BIRTH OF COSMO(버스 오브 코스모)' 이후 6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보다. 데뷔 앨범을 통해 발매일 기준 역대 보이 그룹 데뷔 초동 5위, 음악 방송 1위 후보, 2023 국가브랜드컨퍼런스 대중문화부문 글로벌 라이징 스타상 수상, '서울가요대상' Y Global 특별상 수상 등 다채로운 성적을 기록한 엔싸인이 이번 신보로 어떤 성장을 선보일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엔싸인의 두 번째 미니 앨범 'Happy &'는 오는 2월 1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1박 2일' 초호화 숙소를 눈앞에 두고 딘딘, 강제 백패킹에 분노 폭발 "다 같이 밖에서 자!"
'1박 2일' 멤버들이 초호화 숙소를 눈앞에 두고 강제 백패킹을 펼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에서는 경상남도 하동군으로 여행을 떠난 여섯 멤버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다. 탁 트인 오션뷰가 매력적인 역대급 숙소에 '1박 2일' 멤버들은 잠자리 복불복을 앞두고 "오늘 다 같이 안에서 자자"며 전원 실내 취침을 향한 의지를 불태운다. 그러나 제작진은 "밖에서 자기 딱 좋은 날씨"라고 운을 뗀 후 전원 백패킹을 공지해 멤버들을 어리둥절하게 만든다. 잠자리 복불복 결과와 상관없이 강제로 야외 취침을 하게 된 멤버들은 일제히 강하게 반발한다. 특히 초호화 숙소에서의 취침에 들떠있었던 딘딘은 제작진을 향해 "그럼 다 같이 밖에서 자!"라고 외치며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고. 아쉬워할 틈도 없이 '1박 2일' 멤버들은 백패킹에 필요한 물건들을 걸고 잠자리 복불복 게임에 나선다. 강제 야외 취침에 불만을 터뜨렸던 멤버들은 언제 그랬냐는 듯 더 좋은 물건들을 쟁취하기 위해 게임에 완전히 몰입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전원 야외 취침하는 여섯 멤버를 위해 단 한 명에게는 다음 날 아침 별도의 미션 없이 일찍 조



라이프

더보기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총 상금 4천600만원 논문 공모전 개최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추가열, 이하 한음저협)가 창작자의 권익 강화와 올바른 저작권 문화의 정착을 목적으로 '제2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며 음악 산업의 발전 방향 모색 및 저작권 인식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공모의 주제로는 '음악저작권 및 자유주제' 외에도 현재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생성형 AI와 음악저작물에 대한 연구'가 포함되어 연구자들의 큰 관심이 예상된다. 한음저협은 AI 기술의 발달로 인해 저작권 분야에서 새롭게 대두되는 이슈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저작권자의 권리 보호를 위한 정책 연구 및 저작권법 개정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한, AI 사업자의 무단 저작물 사용과 관련된 입법안에 반대하는 입장을 표명하며, 이번 공모전이 이론적 바탕을 마련하는 데 큰 의미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모전은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또는 학사 이상의 학위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5인 이내의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5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논문 접수가 가능하다. 접수된 논문은 한음저협 내·외부의 저작권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의 서면 심사를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