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8.4℃
  • 흐림강릉 20.2℃
  • 흐림서울 19.5℃
  • 흐림대전 20.6℃
  • 대구 20.2℃
  • 울산 19.2℃
  • 광주 19.9℃
  • 부산 21.0℃
  • 흐림고창 21.3℃
  • 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19.4℃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19.2℃
  • 흐림강진군 20.2℃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ENA ‘모래에도 꽃이 핀다’ 장동윤, 씨름단 회식 중 화들짝! 예상 밖 사건에 ‘동공지진’

 

‘모래에도 꽃이 핀다’ 거산군청 씨름단에 수상한 바람이 불어닥친다.


ENA 수목드라마 ‘모래에도 꽃이 핀다’(연출 김진우, 극본 원유정,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에이스토리) 측은 3일, 김백두(장동윤 분)와 오유경(=오두식/이주명 분)이 임동석(김태정 분)을 찾아간 모습을 공개했다. 고개 숙인 임동석의 심각한 분위기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지난 방송에서 김백두는 오유경의 정체를 알았다. 추미숙(서정연 분)이 시어머니가 아닌, 어린 시절 오유경의 롤모델 ‘미숙이 언니’라는 것을 눈치챈 것. 오유경이 경찰이라는 것도, 민현욱(윤종석 분)과 위장 부부라는 사실도 알게 된 김백두가 이들 관계에 어떤 변화를 가져올지 궁금해진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은 거산군청 씨름단에 복귀한 김백두가 마주한 뜻밖의 사건을 예고한다. 김백두는 곽진수(이재준 분)와의 맞대결 후 씨름단 복귀를 결심한다고. 그러나 김백두를 기다리고 있는 건 사망한 연코치(허동원 분)를 둘러싼 놀라운 소식이다. 회식 자리에서 김백두를 비롯한 모두를 놀라게 한 사건은 무엇일지, 오유경의 말에 어리둥절한 김백두는 씨름단에 불어온 미스터리한 바람에 궁금증을 높인다.


성원시청으로 이적한 임동석을 찾은 김백두, 오유경의 모습도 흥미롭다. 앞서 오유경은 임동석의 승리에도 넋이 나간 연코치를 보며 수상함을 감지했다. 경기 직전 누군가와 실랑이를 벌였다는 목격담도 의구심을 증폭시킨 상황. 여기에 고개 숙인 임동석의 모습은 심상치 않은 사건을 짐작게 한다. 힘겹게 입을 떼는 임동석을 바라보는 김백두, 오유경의 표정도 심각하다. 과연 김백두와 오유경이 임동석을 찾은 이유는 무엇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모래에도 꽃이 핀다’ 제작진은 “5회에서는 김백두, 오유경이 죽은 연코치와 관련한 소문을 쫓는다. 숨겨진 이야기가 흥미롭게 펼쳐질 것”이라면서 “김백두가 씨름단에 복귀한 이유가 무엇일지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ENA 수목드라마 ‘모래에도 꽃이 핀다’ 5회는 오늘(3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1박 2일' 뉴진스, '1박 2일'표 복불복 첫 경험→김종민 리액션에 '충격'
그룹 뉴진스가 '1박 2일'에 뜬다. 오는 9일(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에서는 강원도 철원군에서 펼쳐지는 여섯 멤버와 뉴진스의 특별한 배틀이 그려진다. 오랜만에 아이돌 그룹 '흥청망청'으로 변신한 '1박 2일' 멤버들은 여행 둘째 날 아침 일찍부터 메이크업을 하고 뽀샤시한 모습으로 배틀을 펼칠 손님맞이에 나선다. '강렬한 카리스마와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유명한 아이돌 그룹이라는 힌트의 정체는 바로 뉴진스였고, 여섯 멤버는 뉴진스의 깜짝 등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 발등 부상으로 함께하지 못한 혜인을 제외한 민지, 하니, 다니엘, 해린은 '1박 2일'을 통해 데뷔 첫 지상파 예능 나들이에 나선다. 민지와 해린이 김종민의 레전드 명장면 중 하나인 '가능한'을 언급하며 프로그램의 애청자임을 밝히자 한껏 흥분한 김종민은 '가능한'을 남발하며 뉴진스 멤버들의 폭소를 유발했다고. 배틀 시작에 앞서 뉴진스는 작전 회의를 펼치며 게임 준비에 나선다. '1박 2일' 멤버들이 "좀 봐줄까요?"라며 도발 작전을 펼쳤음에도 전혀 흔들리지 않은 뉴진스는 힘찬 기합으로 기선 제압까지 성공했다는 후문이다. 본격적인 게임이


영화&공연

더보기
"카사노바" 도발적이면서도 우아한 성인 전용 공연! 6월 21일 윤당아트홀에서 개막
성인 관객을 위한 새로운 차원의 공연 "카사노바"가 오는 6월 21일 압구정동에 위치한 윤당아트홀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다. 기존의 19금 공연과는 한 차원 다른 ‘카사노바’는 단순한 성인용 콘텐츠를 넘어서 예술적 깊이와 복잡한 인간 감정의 진정성을 보여준다. 이 공연은 한국의 연출가와 미국, 영국, 브라질, 벨기에, 이스라엘, 독일, 러시아 등 8개국에서 모인 다국적 배우들이 협력하여 만든 새로운 형식의 공연으로, 이 국제적 예술 협력은 관객들에게 문화적 으로 풍부하고 시각적 및 감성적으로 깊은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연출가 서상우는 "다양한 국가에서 온 배우들이 협업함으로써, 각기 다른 문화적 배경과 표현 방식을 통해 언어적, 비언어적 요소가 융합된 독특한 공연 스타일이 창조되었다"라고 설명했다. 이는 공연의 신선함과 리얼리즘, 그리고 진정성을 강조하며, 관객이 캐릭터의 감정에 더 깊이 공감하도록 유도하며 성인 관객만을 위해 고안된 "카사노바"는 무대 위의 과감한 나체 장면과 강렬한 스토리텔링으 로 주목받으며, 무대 위 나체 장면은 예술적, 미학적 방식으로 접근하여, 캐릭터의 솔직함과 취약성을 드러냄으로써 스토리의 리얼리즘을 높이고, 관객에게 강한 감정적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