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5℃
  • 맑음강릉 34.7℃
  • 맑음서울 30.6℃
  • 맑음대전 29.9℃
  • 맑음대구 31.3℃
  • 맑음울산 29.5℃
  • 맑음광주 30.7℃
  • 맑음부산 26.2℃
  • 맑음고창 29.9℃
  • 흐림제주 24.5℃
  • 구름조금강화 26.5℃
  • 맑음보은 29.9℃
  • 맑음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30.2℃
  • 맑음경주시 33.7℃
  • 맑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MBC ‘오늘도 사랑스럽개’ 이현우, 실신한 김이경 향한 미스터리한 ‘두 얼굴’ 전생을 둘러싼 두 사람의 관계는?

 

‘오늘도 사랑스럽개’ 이현우와 김이경 사이에 미묘한 긴장감이 흐르며 극을 흥미진진하게 만든다.

 

내일 6일(수) 밤 9시 방송되는 MBC 수요드라마 ‘오늘도 사랑스럽개’(연출 김대웅/ 극본 백인아/ 제작 그룹에이트, 판타지오/ 제작 투자 에이앤이 코리아) 9회에서는 ‘산신’ 이보겸(이현우 분)과 미스터리 전학생 민지아(김이경 분)의 관계가 조금씩 요동치기 시작한다.

 

앞선 방송에서 보겸이 과거 한해나(박규영 분)의 가문에 매일 밤 개로 변하는 저주를 건 산신으로 밝혀졌다. 또한 지아와 똑 닮은 초영(김이경 분)의 초상화를 보곤 보겸이 슬픈 표정을 지어 보이는 등 전생에 심상치 않은 사연이 있음을 예상케 했다. 반면 신기 충만한 지아는 기도하던 중 보겸의 비밀 공간과 초영과 관련된 짧은 기억 등을 떠올렸다.

 

자연스레 보겸과 지아의 서사에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9회 방송을 하루 앞둔 오늘(5일) 보겸과 지아가 학교에서 단둘이 의미심장한 대화를 나누는 스틸이 공개됐다. 스틸 속 보겸은 지아를 향해 옅은 미소를 짓다가도 금세 표정이 돌변해 보는 이들의 소름을 유발한다. 묘한 기류가 형성된 두 사람 사이 어떤 대화가 오고 갔을지 시청자들의 추리력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스틸에는 무슨 일 때문인지 지아가 보건실에 누워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실신한 지아의 옆에는 보겸이 무표정한 모습으로 유심히 바라보고 있는데 미스터리함을 더하는 그의 속내가 더욱 궁금해진다. 뿐만 아니라 이날 방송에서는 지아가 보겸과 관련된 충격적 사실을 목도하곤 정신을 잃는다고 해 긴장감을 형성한다.

 

잠시 후, 정신을 차린 지아의 옆에는 같은 반 친구 최율(윤현수 분)이 등장한다. 혼란스러운 지아의 감정이 얼굴을 통해 그대로 드러나는데 율은 이러한 그녀의 곁을 묵묵히 지키며 시선을 떼지 못하고 있다. 대체 지아가 목격한 정체는 무엇일지, 이들 사이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점점 공개되는 전생을 둘러싼 보겸과 지아의 관계에 호기심을 솟구치게 한다.

 

한편 TV화제성 분석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에 따르면 ‘오늘도 사랑스럽개’는 12월 1주차 화제성 부문에서 수목드라마 부분 1위를 재차 기록하는 등 3주째 정상을 차지했다.

 

MBC 수요드라마 ‘오늘도 사랑스럽개’ 9회는 내일 6일(수) 밤 9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굿파트너’ 장나라X남지현, 이혼전문변호사들의 워맨스 폭발 오피스물
SBS의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기획·제작 스튜디오S·스튜디오앤뉴)가 오는 7월 1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 드라마는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과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의 극과 극 분위기를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큰 관심을 모았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가 펼치는 냉혹하면서도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예기치 않은 이별을 마주한 사람들과 가정을 해체하는 순간에 벌어지는 다양한 빅딜과 딜레마를 현실적이고 직접적으로 그려낸다. 특히 대중에게 잘 알려진 최유나 이혼전문변호사가 직접 집필한 만큼 공감력 높은 법정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알고있지만,’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의 작품으로 호평받은 김가람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경력 17년 차 베테랑 변호사 차은경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이제 막 첫발을 내디딘 신입 변호사 한유리의 열정적인 모습을 대비시켜 흥미를 자아냈다. 차은경의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여유만만한 자태는 그녀가 독보적인 스타변호사임을 보여주며, 한유리의 반짝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