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6.0℃
  • 흐림강릉 9.2℃
  • 서울 7.6℃
  • 대전 8.9℃
  • 대구 10.9℃
  • 울산 10.3℃
  • 흐림광주 10.9℃
  • 구름조금부산 13.7℃
  • 구름많음고창 ℃
  • 맑음제주 15.0℃
  • 흐림강화 8.1℃
  • 흐림보은 9.8℃
  • 흐림금산 9.5℃
  • 맑음강진군 13.3℃
  • 흐림경주시 10.6℃
  • 구름많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고스트나인, '2023 아시아모델어워즈' 인기상 수상 "우리의 피크타임 시작"

 

그룹 고스트나인(GHOST9)이 '2023 아시아모델어워즈'에서 인기상을 받았다. 

 

고스트나인(손준형, 이신, 최준성, 이강성, 프린스, 이우진, 이진우)은 지난 5일 광명 IVEX 스튜디오에서 개최된 '2023 아시아모델어워즈'에서 가수 부문 인기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18회를 맞이한 아시아모델어워즈는 아시아 최대의 모델 축제로, 모델뿐만 아니라 배우ㆍ가수ㆍ패션ㆍ뷰티 등 아시아 엔터테인먼트 부문별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아티스트들을 선정해 매년 시상한다.

 

이날 고스트나인은 인기상 수상뿐만 아니라 최근 발매한 일곱 번째 미니앨범 'ARCADE : O(아케이드 : 오)'의 타이틀곡 '루커스(RUCKUS)'로 축하 공연을 꾸몄다. 고스트나인은 화려한 비주얼과 퍼포먼스로 좌중을 압도하며 강렬한 에너지를 발산했다.  

 

고스트나인은 소속사를 통해 "인기상을 받게 되어 영광이다. 우리의 피크타임이 시작되는 것 같다"라며 "상을 받을 수 있게 도와주신 스태프분들과 팬분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씀 전하고 싶다. 앞으로 안주하지 않고 더욱 멋있는 무대와 모습을 보여드리는 고스트나인이 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1년 6개월 만에 컴백한 고스트나인은 그간 프로듀싱 배틀 프로그램 KBS 2TV 'Listen-UP(리슨업)', 아이돌 팀전 서바이벌 프로그램 JTBC '피크타임'을 통해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현재 새 타이틀곡 'RUCKUS'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영화&공연

더보기
소리없는 공포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6월 개봉
제작비를 훨씬 뛰어넘는 엄청난 수익을 올린 전설적인 시리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세상에서 소리가 사라진 그 순간을 담은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로, 6월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예고편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소리를 내면 공격받게 되는 괴생명체가 등장하며 모든 것이 침묵으로 가득 찬 그날의 시작을 말해준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은 뉴욕에서 고양이와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사미라'(루피타 뇽오)부터 시작하여 갑작스러운 섬광과 함께 도시를 혼란에 빠트린 괴생명체의 습격까지 급변하는 상황을 담았다. 폐허가 된 도시에서 '사미라'와 생존자 '에릭'(조셉 퀸)은 함께 힘을 모아 위기에서 벗어나려 한다. 무음의 싸움은 지하철부터 성당에 이르기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지며 관객들마저 숨죽이게 만든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은 '소리를 내면 죽는다'는 독창적인 설정으로 1, 2편 합산 6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은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전작을 연출한 존 크래신스키가 각본을 맡고, '피그'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마이클 사노스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노예 12년', '어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