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4.9℃
  • 맑음강릉 20.1℃
  • 구름조금서울 24.7℃
  • 구름많음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2.4℃
  • 맑음울산 19.4℃
  • 구름조금광주 25.4℃
  • 구름조금부산 22.7℃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3.4℃
  • 구름조금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4.2℃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조금강진군 25.7℃
  • 맑음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21.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23개월 은우, 항저우 AG 전 아빠 김준호에 수제 금메달 수여!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항저우 아시안게임 펜싱 남자 사브르 단체전 금메달의 쾌거 뒤에 숨어 있는 김준호와 두 아들 은우-정우의 뭉클한 이야기를 공개한다.

 

오는 10일(화)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되는 ‘슈돌’ 497회는 ‘운명처럼 다가왔어’ 편으로 소유진과 최강창민의 내레이션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9월 28일 항저우 아시안게임 펜싱 남자 사브르 단체전을 승리로 이끌며 금메달을 획득한 펜싱 국가대표 김준호가 대회 출전 직전, 약 한 달간의 이별을 앞둔 두 아들과 애틋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김준호의 첫째 아들 은우는 한국방송콘텐츠 경쟁력 분석 전문 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9월 4주 차 ‘비드라마 검색 이슈 키워드 TOP10’에서 당당히 6위에 이름을 올리며 대세를 입증한 바 있어, 나날이 높아지는 인기를 증명하는 김준호 부자의 이야기에 관심이 고조된다.

 

이날 생후 23개월 은우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을 앞둔 아빠 김준호를 향한 특급 응원을 전한다. 은우가 고사리손으로 직접 그린 자체제작 금메달을 아빠 김준호의 목에 걸어준 것. 김준호는 “아들 있으니 금메달도 만들어 주네”라며 실제 메달을 손에 쥔 것 마냥 행복한 미소를 짓는다. 나아가 김준호는 든든한 아들 은우의 응원에 힘입어 “두 아이 낳고 첫 메이저 대회다. 아빠가 꼭 금메달 따올게”라며 두 아들 앞에서 힘찬 포부로 선전을 약속했다는 후문. 이에 김준호가 결승전 당시 갑작스러운 무릎 부상에도 투지를 보여주며 금메달을 일궈낸 원동력이 된 아들 은우의 깜찍하고 뭉클한 응원에 궁금증이 모인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은우가 아빠 김준호의 결승전을 관전하며 열띤(?) 응원을 보낸 현장이 공개된다. 은우는 화면 속 펜싱 칼을 휘두르는 아빠 김준호를 바라보더니 “(아)빠”라고 부르며 반가움을 표시한다. 그도 잠시 은우는 아빠의 승리를 전적으로 믿는다는 듯, 손에 땀을 쥐는 경기 속에서도 유유자적 먹방을 펼치며 여유롭게 경기를 즐겨 웃음을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은우는 항저우에 있는 아빠 김준호도 들릴 만큼 우렁찬 기합 소리로 응원을 전한다고 해 응원단장 은우의 모습이 담길 ‘슈돌’ 본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KBS2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497회는 오는 10일(화)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줄 서는 식당2' ‘먹장군’ 김민경, 맛깔 난 먹방으로 줄슐랭 맛집 접수
개그우먼 김민경이 맛깔 나는 먹방과 센스 있는 예능감으로 월요일 밤을 가득 채웠다. 김민경은 5월 27일 방송된 tvN '줄 서는 식당 2'에서 스페셜 조사원으로 등장해 직접 웨이팅한 맛집을 소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최애 음식으로 달걀을 꼽은 김민경은 "왜 달걀을 다이어트 식품이라고 생각하냐"며 라멘에 올라간 차슈는 양보해도 달걀은 못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달걀은 툭, 탁, 툭하고 까서 먹으면 된다. 리듬을 타다 보면 30알은 금방이다"라며 먹장군다운 포스로 MC들을 압도했다. 이어 김민경은 직접 줄슐랭 맛집을 찾기 위해 조사원으로 나섰다. 남영동의 한 고깃집으로 향한 그는 골목에 길게 늘어선 줄 끝에서 웨이팅을 시작했다. 김민경은 기다리던 시민들과 인터뷰를 진행하며 가게에 대한 정보와 이용 팁 등을 물었다. 특유의 친근하고 밝은 모습으로 시민들과 스스럼없이 대화하던 김민경은 생일을 맞은 한 손님에게 축하 노래까지 불러주는 등 웨이팅에 지친 시민들에게 쾌활한 에너지를 선사했다. 기나긴 웨이팅 끝에 고깃집에 입성한 김민경은 야무진 먹방을 선보였다. 잘 익은 고기를 입에 넣은 김민경은 "내가 방금 물을 마신 줄 알 정도로 육즙이 터진다"며 감탄했다. 또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총 상금 4천600만원 논문 공모전 개최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추가열, 이하 한음저협)가 창작자의 권익 강화와 올바른 저작권 문화의 정착을 목적으로 '제2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며 음악 산업의 발전 방향 모색 및 저작권 인식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공모의 주제로는 '음악저작권 및 자유주제' 외에도 현재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생성형 AI와 음악저작물에 대한 연구'가 포함되어 연구자들의 큰 관심이 예상된다. 한음저협은 AI 기술의 발달로 인해 저작권 분야에서 새롭게 대두되는 이슈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저작권자의 권리 보호를 위한 정책 연구 및 저작권법 개정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한, AI 사업자의 무단 저작물 사용과 관련된 입법안에 반대하는 입장을 표명하며, 이번 공모전이 이론적 바탕을 마련하는 데 큰 의미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모전은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또는 학사 이상의 학위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5인 이내의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5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논문 접수가 가능하다. 접수된 논문은 한음저협 내·외부의 저작권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의 서면 심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