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3℃
  • 맑음강릉 21.9℃
  • 구름많음서울 16.6℃
  • 맑음대전 12.5℃
  • 맑음대구 12.3℃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4.8℃
  • 맑음부산 16.3℃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6.5℃
  • 맑음강화 16.2℃
  • 맑음보은 9.6℃
  • 맑음금산 8.9℃
  • 맑음강진군 12.4℃
  • 맑음경주시 10.1℃
  • 맑음거제 14.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2 '지구 위 블랙박스' 김윤아 “프로그램 취지 듣고 바로 참여 결정, 환경은 언제나 중요한 문제”

 

KBS 50주년 대기획 '지구 위 블랙박스'가 김윤아의 환경을 향한 진심을 담은 1분 퍼포먼스를 공개해 가슴 깊은 울림을 선사한다. 김윤아는 “이곳에서 포도를 재배하는 사람들이 언제까지 생계를 이어갈 수 있을지 캄캄하고 거대한 슬픔이 밀려온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는 10월 9일(월) 밤 9시 40분 첫 방송 예정인 KBS 공사창립 50주년 대기획 '지구 위 블랙박스'(연출 구민정)는 기후변화로 파괴되어 가는 국내외의 6개 지역을 배경으로 아티스트들이 음악으로 지구의 마지막 모습을 기록하는 대한민국 최초 기후 위기 아카이브 콘서트. 이 가운데 ‘지구 위 블랙박스’ 측이 30일(토) 스페인의 저수지를 배경으로 한 김윤아의 1분 퍼포먼스가 담긴 영상을 공개해 관심이 집중된다.

(https://youtu.be/VD2FqiHpkdM)

 

공개된 퍼포먼스 영상에서 순백의 드레스를 입은 김윤아는 2022년 한 달 내 계속된 폭염으로 바닥을 드러내며 말라버린 스페인의 저수지를 배경으로 퍼포먼스를 펼친다. 처연한 아픔을 가득 안고 메마른 저수지 한가운데 홀로 선 김윤아는 '고잉 홈('Going Home)'을 열창해 눈물샘을 자극시킨다.

 

김윤아의 음색이 안타까움과 애달픈 슬픔을 자아내는 가운데 북받치는 감동과 힐링을 불러일으킨다.

 

김윤아는 “프로그램의 취지를 듣고 바로 참여하기로 했다. 환경은 언제나 저에게 중요한 주제다”라며 ‘지구 위 블랙박스’에 선뜻 동참한 배경을 밝혔다. 이어 스페인 촬영에 대해서 “지구 온난화로 커다란 피해를 입은 장소에서 촬영을 했기 때문에 많은 울림이 있었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감동을 선사했던 부분에 대해서 “고잉 홈을 연주할 때 제작진과 멀리 떨어져서 나 홀로 메말라가는 저수지 한가운데의 높은 곳에 서 있었다. 눈앞에 펼쳐진 비현실적으로 아름다운 공간이 사실은 고요히 비명을 지르고 있는 지구의 모습이라는 것이 전율을 불러왔다”라며 충격적인 상황에 대해 전한 뒤 “이 적막하고 아름다운 곳에서 포도를 재배하며 살아가는 사람들이 언제까지 생계를 이어갈 수 있을지 모르겠다”며 “캄캄하고 거대한 슬픔이 밀려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지구 위 블랙박스’ 제작진은 “스페인으로 가는 고된 여정 속에도 담담했던 김윤아가 그곳에서 참상을 목격한 후 소름 돋는 충격을 받았다”며 “자연을 향한 사죄의 진심이 담긴 김윤아의 '고잉 홈('Going Home)'이 모든 생명에 위안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기후 변화로 위기를 맞이한 지구의 모습을 음악으로 기록한 KBS 공사 창립 50주년 대기획 ‘지구 위 블랙박스’는 10월 9일(월) 밤 9시 40분에 첫 방송되며 4부작으로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엘비스 프레슬리의 러브스토리 '프리실라' 6월 개봉
영화 '프리실라'가 오는 6월 국내 개봉을 앞두고 보도스틸 12종을 전격 공개했다. 이 작품은 제80회 베니스 국제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고 제81회 골든글로브 어워즈에서도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화제작으로 전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주목받았다. '프리실라'는 로큰롤의 황제 '엘비스 프레슬리'와 그가 첫눈에 반한 평범한 소녀 '프리실라'의 운명적인 첫 만남부터 사랑, 판타지, 그리고 스타덤의 그늘에 가려진 비밀스럽고도 매혹적인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 작품은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미나리' 등의 웰메이드 작품으로 유명한 스튜디오 A24가 제작한 로맨스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보도스틸 12종은 다수의 작품을 통해 평단과 관객의 열렬한 지지를 얻은 비주얼리스트 소피아 코폴라 감독의 독보적인 미학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소피아 코폴라 감독은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로 아카데미 최우수 각본상 및 골든글로브 각본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썸웨어'로 베니스 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 '매혹당한 사람들'을 통해 칸영화제 감독상을 받으며 전 세계 유수 영화제를 휩쓴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감독 중 하나이다. 소피아 코폴라 감독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