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2.3℃
  • 구름조금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4.4℃
  • 흐림대구 23.0℃
  • 흐림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4.5℃
  • 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25.2℃
  • 구름조금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3.7℃
  • 흐림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2.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MBC ‘나 혼자 산다’ ‘코니G’의 첫 색소폰 도전! 낙원상가 악기 구매 FLEX!

 

MBC ‘나 혼자 산다’ 코드 쿤스트가 ‘본업 천재’ 뮤지션 코쿤으로 컴백(?)한다. ‘코니G(코쿤+케니G)’의 첫 색소폰 도전과 ‘악기 천국’ 낙원상가에서 악기 구매 플렉스(FLEX)를 하는 코드 쿤스트의 음악 열정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늘(16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에서는 ‘낙원상가 큰손’으로 등극한 코드 쿤스트의 일상이 공개된다.

 

코드 쿤스트는 “팜유에게 베트남 같은 곳”이라며 낙원상가로 향한다. 악기의 천국인 낙원상가에서 동심(?)이 폭발한 코드 쿤스트의 천진난만한 미소가 눈길을 모은다. 코드 쿤스트는 아날로그 감성을 자극하는 새로운 악기들에 흠뻑 빠져 ‘낙원상가 큰손’에 등극한다.

 

특히 코드 쿤스트가 낙원상가를 방문한 목적은 색소폰 가게라고. 코쿤은 색소폰 연주를 하는 해외 유명 프로듀서들을 보며 “제가 무대 위에서 연주하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라는 바람을 내비친다. 색소폰 가게 사장님의 1대 1 과외를 받아 ‘옹졸’ 입술로 첫 색소폰 불기에 도전한 ‘코니G(코쿤+케니G)’의 실력은 어땠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부는 순간부터 내 것이다”라고 느꼈다며 첫 색소폰에 ‘색색이’이라는 이름까지 붙인 코드 쿤스트. 그가 ‘색색이’와 함께 색소폰 정복을 예고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색소폰과 사랑에 빠진 코드 쿤스트의 하루는 오늘(1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뭉쳐야 찬다3' 생전 겪지 못한 이른 아침 경기에 무더위까지! 계속된 패스 미스로 실수 속출!
'뭉쳐야 찬다3'가 눈 뜨자마자 경기를 진행하는 리얼 조기축구를 펼친다. 오늘(14일) 저녁 7시 10분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3'에서는 눈 뜨자마자 시작되는 진짜 조기축구 경기를 위한 축구장 위 캠핑 합숙이 진행된다. 야심한 밤에 얼떨떨한 표정으로 축구장에 모인 '어쩌다뉴벤져스'는 감코진이 준비한 텐트를 보고 술렁이기 시작한다. 각자 준비한 물품들을 꺼내 자랑하는 것도 잠시, 하룻밤을 함께 보낼 텐트 메이트 선정을 위해 고군분투할 예정이다. 원하는 메이트와 텐트에서 하룻밤을 보내게 된 선수들은 "다 같이 캠핑 온 것 같다", "눈 깜빡하면 새벽 6시겠지?" 등의 다양한 반응과 함께 다음날 펼쳐질 리얼 조기축구를 향한 설렘을 드러낸다. 다음날 새벽 6시 정각, 기상부터 중계하기 위해 나온 '뭉쳐야 찬다3'의 중계진 김용만과 김성주는 축구장에 텐트들이 옹기종기 모여있는 생전 처음 보는 광경에 "이게 무슨 일이야"라며 놀란다. 김성주의 "'텐트 밖은 축구장'입니다. 잠시 후 경기가 시작될 예정입니다" 멘트를 들은 선수들은 믿을 수 없다는 표정으로 기상하기 시작한다. '어쩌다뉴벤져스'의 일일 모닝 엔젤, 마스코트 '뭉밥이'도 나서서 기상하지 못한 선수들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