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MBC ‘라디오스타’ 이장원, ‘F형’ 아내 배다해와 싸우면 백전백패 ‘T형 인간’!


 

‘인간 A.I’ 이장원이 ‘라디오스타’에서 물오른 예능 폼을 드러내며 예능계 뜨거운 이슈로 등극했다. 여기에 타블로, 이장원, 가비, 우기가 국가대표급 입담과 끼를 대발산하며 수요일 밤을 장악하며 시청자들에게 빅 웃음을 선물한 ‘라디오스타’는 동시간대 가구 1위를 차지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 김명엽)는 타블로, 이장원, 가비, 우기가 출연하는 ‘지구마불 세계무대’ 특집으로 꾸며졌다.

 

1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는 3.9%(이하 수도권 기준)로 동시간대 가구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 역시 1.5%로 동시간대 가구 1위에 올랐다.

 

최고의 1분은 이장원이 겨울 공연 섭외가 많은 아내 배다해 덕분에 ‘보릿고개’에서 벗어났다고 밝힌 장면으로, 가구 시청률 5.3%까지 치솟았다.

 

올해 에픽하이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타블로는 매해 월드투어를 한다며 글로벌한 인기를 자랑함과 동시에 월드투어 하면서 겪었던 에피소드를 ‘라스’에서 탈탈 털어놨다. 특히 그는 팀 동료 미쓰라, 투컷에게 서운한 점을 드러내며 “투컷은 팝스타 병에 걸렸다. 자기 때문에 잘 된 줄 안다”라고 폭로했다. 이를 듣던 김구라는 “20주년에 앞두고 위기가 왔다”라고 반응해 웃음을 안겼다.

 

또 타블로는 맛깔나는 영화 패러디로 화제를 모은 공연 포스터 비하인드를 전하면서 박찬욱, 이병헌 감독에게 극찬받았다고 자랑했다. 이어 BTS 슈가와 RM이 에픽하이를 많이 언급한다면서 “RM은 제 에세이 홍보까지 해줬다. 20년 함께한 멤버들은 홍보글도 안 올려준다. 슈가, RM이 에픽하이 제2, 3의 멤버”라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그러면서 타블로는 RM과 노래를 만든 뒤 딸 하루의 학교에서 초통령이 된 사연을 전하기도.

 

부부 예능 ‘동상이몽 2’에서 ‘NO 감성’ 로봇 남편으로 시청자들에게 주목받은 이장원은 스스로 “방송계 뜨거운 이슈”라고 소개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그는 조곤조곤 던지는 팩폭 입담과 예능 열정이 넘치는 ‘인간 A.I’ 매력을 대방출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또 극과 극 성향으로 화제를 모았던 아내 배다해에 대해 “싸울 때는 정반대 성향이다. 배다해는 논리적인 반면, 저는 말꼬리만 잡는다. 싸우면 백전백패”라고 말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데뷔 20년 차에 접어든 이장원은 밴드 페퍼톤스 활동을 하면서 여름, 가을에 비해 겨울만 되면 섭외가 없어 보릿고개를 겪는다고 밝혔다. 그는 겨울 공연 섭외가 많은 배다해 덕분에 보릿고개에서 벗어났다고 전했다. 또 이장원은 “관객들의 호응을 유도하는 게 약하다”라며 뜻밖의 고민을 고백했다. 이를 듣던 타블로, 가비는 텐션을 높이는 호응 유도 꿀팁을 전수했으나, 이를 잘못 받아들인 이장원은 어설픈 로봇 모드로 호응 유도를 해 녹화장을 초토화시켰다.

 

2년 만에 ‘라스’를 재방문한 가비는 ‘라스’ MC들과 게스트들을 쥐락펴락하는 하이 텐션과 뽐을 대폭발 시키며 미친 존재감을 자랑했다. 그는 아이브의 히트곡 ‘I AM’과 ‘Kitsch’ 안무를 작업한 뒷이야기를 들려주며 “아이브가 고객이었기 때문에 첫 만남 때 부끄러웠다. SNS 친구 같은 느낌”이었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어 가비는 ‘댄스가수 유랑단’으로 호흡 맞춘 보아와의 FM식 춤 연습의 여파로 몸져누웠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가비는 디바와 아이돌의 춤 차이점을 설명하면서 모니터를 뚫고 나올 듯한 파워풀한 손동작과 표정을 선보이며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를 지켜보던 이장원은 가비의 가르침을 받아 디바로 변신을 시도했으나 삐걱거리는 로봇 모습을 보여 대폭소케 했다. 여기에 가비는 시선강탈 스페셜 가발을 풀공개해 뽐을 뽐냈고, 이날 김호영, 이장원, 김국진은 가비의 은색비즈 가발을 차례대로 착용한 채 각자 텐션을 끌어올려 웃음을 안겼다.

 

(여자) 아이들 우기는 올해 월드투어를 준비 중이라고 밝혀 글로벌 K-팝 스타 면모를 드러냈다. 이어 월드투어 맞춤용 8개국어 인사부터 ‘뮤직뱅크’ 칠레 공연 당시 쏟아지는 우박 속에 펼쳤던 아찔한 무대 일화까지 대방출하며 입담을 뽐냈다. 데뷔 5년차인 우기는 “어느덧 마지막 순서로 나선다. 나이가 들어 춤추면 숨이 찬다”라고 밝히자, 게스트들 중 데뷔연도가 가장 오래된 타블로는 “저 지금 숨쉬기도 힘들다”라고 한마디해 폭소케 했다.

 

중국 상위 5%들이 다니는 엘리트 학교 출신인 우기는 “슈퍼주니어 팬이다. 슈퍼주니어를 보고 아이돌을 꿈꿨다”라며 (여자) 아이들로 데뷔하게 된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이어 그는 큐브와 SM 오디션을 동시에 합격해 러브콜을 받았다며 “얼굴은 SM상인데 목소리가 큐브였다. 큐브에 가면 내년에 데뷔할 수 있어서 선택했다”며 설명했다. 그러면서 팬심 담긴 슈퍼주니어 랜덤플레이 댄스를 완벽하게 소화해 찐팬임을 입증했다. 여기에 우기는 현악기 고쟁으로 우아하게 ‘퀸카’를 연주하는 특별 무대를 공개해 출연진들을 사로잡았다.

 

방송 말미에는 최진혁, 김영재, 배유람, 신현수가 출격하는 ‘2023 방플릭스’ 특집이 예고됐다. ‘2023 방플릭스’ 특집은 오는 21일 방송된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신규 예능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오는 12일 첫 방송…'한계'에 대하여
MBC의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이 오는 7월 12일 금요일 밤 9시 40분에 처음 방송된다. 이 프로그램은 대한민국 각 분야의 대표 아이콘들이 모여 펼치는 합동 강연 쇼로, 평균 연령 59.9세의 ‘강연 꾼’들이 시청자들의 심장을 뛰게 할 예정이다. ‘강연자들’에는 오은영 박사, 김성근 감독, 한문철 변호사, 금강 스님, 설민석 역사 강사, 박명수 개그맨, 김영미 PD 등 각 분야에서 레전드로 불리는 인물들이 출연한다. 이들은 첫 만남에서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였으며 오은영 박사는 “설레기도 하고 기대도 되며 긴장도 된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연자들과 MC 장도연이 함께 나이를 주제로 토크를 나누는 모습도 공개될 예정이다. 김성근 감독은 최연장자인 82세로 밝혀졌고 설민석과 박명수, 김영미 PD는 모두 ‘70년생 동갑’으로 막내 라인을 형성했다. 오은영 박사와 한문철 변호사는 상상 초월 나이 신경전을 벌였다. 첫 방송의 강연 주제는 '한계'로 정해졌다, 이는 방청 모집 시 다양한 연령층의 고민 중 가장 많이 언급된 단어였다. 김성근 감독은 방송 최초로 강연 무대에 올라 묵직한 이야기를 풀어낼 예정이며 한문철 변호사는 버라이어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