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5.6℃
  • 구름많음강릉 14.3℃
  • 맑음서울 18.8℃
  • 흐림대전 20.0℃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6.4℃
  • 맑음광주 18.9℃
  • 맑음부산 17.1℃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18.3℃
  • 구름조금강화 14.6℃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9.9℃
  • 맑음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7.0℃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2 '홍김동전' 방탄소년단 지민, 촛불 끄기 찐진심! 목검 든 지민, 집중→충격→망연자실

 
 KBS2 목요 예능의 전통을 계승하는 ‘홍김동전’에서 방탄소년단 지민이 ‘홍김동전’ 멤버들을 구원하기 위해 촛불 14개 끄기에 도전한다.

 

웨이브 전체 순위 77위에서 시작해 최근 33위까지 매주 가파른 상승세와 함께 뜨거운 입소문이 이어지고 있는 KBS 2TV 예능 ‘홍김동전’(연출 박인석)의 30회 방송은 KBS 공영방송 50주년을 맞아 KBS 예능 방송 오마주 특집으로 ‘위험한 초대’ 편이 그려진다. 이중 ‘위험한 초대’ 손님으로 출연한 지민이 ‘홍김동전’ 멤버들을 벌칙으로부터 구하고자 촛불 14개 한방 끄기에 도전한다.

 

지민은 어린 시절 검도를 8년간 배운 경력이 있는바, 검도인의 자세로 촛불 끄기에 겸허하게 나서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목검을 든 지민은 총 20개의 촛불을 바라보더니 자신 넘치는 호쾌한 목소리로 “14개 끄겠습니다”라고 외쳐 멤버들과 스태프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고. 이후 ‘초를 쓰러뜨려도 되느냐?’, ‘정말 괜찮겠냐’ 하고 질문하던 지민은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하고 집중된 모습으로 자세를 잡고 목검을 들어 올려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한다. 이어 기합과 함께 휘둘러진 목검. 그러나 아뿔싸 테이블 위에 있는 모든 촛불이 스러지지 않은 채 기운차게 불타오르고 있는 모습을 확인한 지민은 “어? 왜 이게 안 되지? 이상하네?”라고 읊조리며 충격에 사로잡혔다고. 방금 전의 자신만만한 모습이 사라진 채 멍뭉미를 발산한 지민은 자신을 향해 두 눈을 또랑또랑하게 뜨고 성공만을 오매불망 기다리는 ‘홍김동전’ 멤버들을 위해 포기하지 않고 도전을 이어갔다는 후문이다. 특히 모든 멤버 중에 유독 주우재만이 지민의 촛불 끄기가 실패할 것이라고 예상해 과연 지민이 주우재의 예상을 벗어나 14개 촛불 끄기에 성공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이에 대해 ‘홍김동전’ 제작진은 “지민은 모든 게임에 진심으로 임했고, 멤버들을 배려했다”라며 “게스트 지민을 위해 끊임없이 물속에 몸을 던진 멤버들과 그런 멤버들을 위해 ‘촛불 끄기’까지 진심으로 도전한 지민의 찰떡 케미가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웃음을 선사할 것이다.”라고 밝혀 기대를 모았다.

 

‘동전 던지기’에 웃고 우는 KBS 2TV ‘홍김동전’은 매주 목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라이프

더보기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총 상금 4천600만원 논문 공모전 개최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추가열, 이하 한음저협)가 창작자의 권익 강화와 올바른 저작권 문화의 정착을 목적으로 '제2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며 음악 산업의 발전 방향 모색 및 저작권 인식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공모의 주제로는 '음악저작권 및 자유주제' 외에도 현재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생성형 AI와 음악저작물에 대한 연구'가 포함되어 연구자들의 큰 관심이 예상된다. 한음저협은 AI 기술의 발달로 인해 저작권 분야에서 새롭게 대두되는 이슈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저작권자의 권리 보호를 위한 정책 연구 및 저작권법 개정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한, AI 사업자의 무단 저작물 사용과 관련된 입법안에 반대하는 입장을 표명하며, 이번 공모전이 이론적 바탕을 마련하는 데 큰 의미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모전은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또는 학사 이상의 학위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5인 이내의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5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논문 접수가 가능하다. 접수된 논문은 한음저협 내·외부의 저작권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의 서면 심사를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