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9℃
  • 흐림강릉 9.1℃
  • 서울 7.5℃
  • 대전 7.3℃
  • 대구 10.5℃
  • 흐림울산 9.7℃
  • 구름많음광주 11.1℃
  • 구름많음부산 11.7℃
  • 구름많음고창 ℃
  • 맑음제주 15.3℃
  • 구름많음강화 8.1℃
  • 흐림보은 8.3℃
  • 흐림금산 7.3℃
  • 맑음강진군 13.2℃
  • 흐림경주시 9.6℃
  • 구름조금거제 12.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MBN ‘불타는 트롯맨’ “정말 잔인하다!” 역대급 미션에 현장은 패.닉.상.태!

 

MBN ‘불타는 트롯맨’이 오디션 역사상 전무후무한 ‘최약체전 미션’을 오픈, 가장 잔인한 싸움을 선사한다.

 

MBN ‘불타는 트롯맨’(이하 ‘불트’)은 트롯 쾌남들의 인생을 건 도전을 담은 ‘인생역전 트롯 오디션’으로 대한민국 트롯 판을 뒤집을 전혀 새로운 결의 트롯 스타 탄생을 선보인다. 특히 ‘불타는 트롯맨’은 기존 오디션의 관습을 깨는 색다른 시도로 “신선한 오디션”, “차원이 다른 오디션”이라는 호평을 받으며 6주 연속 동시간대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무엇보다 다양한 무대로 시청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불타는 트롯맨’은 본 방송 후 항상 포털사이트 ‘오늘의 영상 랭킹’에 이름을 올린데 이어, 지난 30일(월) 공개된 ‘선공개’ 영상 역시 포털사이트 ‘많이 본 클립’에 등극, 폭발적인 관심을 증명했다.


이와 관련 31일(오늘) 방송될 7회에서는 이제까지 오디션 프로그램에서는 감히 상상도 할 수 없던 ‘최약체전 미션’이 펼쳐져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군다. 준결승으로 가는 마지막 관문인 본선 3차전은 1라운드 팀전인 ‘디너쇼 미션’, 2라운드 팀원 중 최약체로 뽑힌 트롯맨들의 경합이자 ‘마이너스 점수’가 적용되는 ‘최약체전 미션’, 3라운드 ‘최강자전’으로 진행되면서 가장 잔인하고, 잔혹한 싸움이 벌어지는 것.

 

특히 MC 도경완은 “이런 미션을 소개하는 날이 올 거라고는 생각을 못 했다”라며 ‘최약체전 미션’에 경악을 금치 못했고, 이를 들은 연예인 대표단과 국민대표단 모두 여기저기에서 “잔인해!”라는 한탄 세례를 터트리며 패닉을 호소해 현장을 술렁이게 했다.

 

더욱이 ‘최약체전 미션’에 등장하는 트롯맨들은 상대 팀으로부터 ‘최약체’로 지목을 받게 된 굴욕을 이겨내야 한다는 자존심과 팀 멤버들의 운명이 자신의 무대에 달려있다는 부담감을 안게 되는 상황. 과연 ‘최약체’로 뽑힌 트롯맨들은 누구일지, 극강의 이중고를 뚫어야만 하는 난관 앞에서 ‘최약체 트롯맨’들이 역대급 무대를 펼쳐낼 수 있을지, 팀전에서 이뤄낸 팀의 등수를 좌지우지할 ‘최약체전 미션’의 결과는 어떻게 드러날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그런가 하면 ‘최약체전 미션’에 출전한 한 트롯맨은 뛰어난 성장세를 빛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트롯맨은 남다른 집중력으로 노래의 감성을 표현하다 울컥해 눈물을 보였고, 이를 지켜보던 팀원들도 눈물을 흘려 감동을 이끌었던 터. 또한 깐깐하기로 소문난 윤명선이 “몸짓, 눈빛까지 음악적이었다!”라는 극찬을 전하면서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제작진은 “‘불타는 트롯맨’이 상상도 못할 ‘마이너스 점수제’인 ‘최약체전 미션’으로 참가자들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라며 “팀전으로 진행되는 ‘디너쇼 미션’과 반전에 반전을 거듭할 ‘최약체전 미션’으로 천국과 지옥을 오갈 트롯맨들의 운명을 꼭 본 방송으로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불타는 트롯맨’은 매주 화요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소리없는 공포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6월 개봉
제작비를 훨씬 뛰어넘는 엄청난 수익을 올린 전설적인 시리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세상에서 소리가 사라진 그 순간을 담은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로, 6월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예고편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소리를 내면 공격받게 되는 괴생명체가 등장하며 모든 것이 침묵으로 가득 찬 그날의 시작을 말해준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은 뉴욕에서 고양이와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사미라'(루피타 뇽오)부터 시작하여 갑작스러운 섬광과 함께 도시를 혼란에 빠트린 괴생명체의 습격까지 급변하는 상황을 담았다. 폐허가 된 도시에서 '사미라'와 생존자 '에릭'(조셉 퀸)은 함께 힘을 모아 위기에서 벗어나려 한다. 무음의 싸움은 지하철부터 성당에 이르기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지며 관객들마저 숨죽이게 만든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은 '소리를 내면 죽는다'는 독창적인 설정으로 1, 2편 합산 6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은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전작을 연출한 존 크래신스키가 각본을 맡고, '피그'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마이클 사노스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노예 12년', '어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