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
  • 흐림강릉 -1.5℃
  • 서울 -0.3℃
  • 대전 1.2℃
  • 흐림대구 2.5℃
  • 울산 2.7℃
  • 광주 3.5℃
  • 흐림부산 3.2℃
  • 흐림고창 3.9℃
  • 제주 8.0℃
  • 흐림강화 -1.7℃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1.1℃
  • 흐림강진군 4.3℃
  • 흐림경주시 2.0℃
  • 흐림거제 4.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용감한 형사들2’ 청주 해장국집 살인사건의 전말, 살인자로 돌변한 손님…자백 동기에 출연진 ‘분노’

 

‘용감한 형사들2’가 청주 해장국집 살인사건의 전말을 공개한다.

 

오는 2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용감한 형사들2’(연출 이지선)에는  경찰수사연수원 강력범죄수사과 교수 심중규 경위가 출연해 출연자 모두를 분노케 한 ‘청주 해장국집 살인사건’을 내막을 파헤친다.

 

2012년 청주시의 한 24시간 해장국집에서 다급한 신고 전화가 걸려왔다.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피해자는 흉기로 목이 찔린 상태였다.

 

사망한 피해자는 해장국집에서 일하고 있던 60대 여성으로 원한 관계도 없는 성실한 종업원이었다. 해장국집 CCTV 확인 결과 범인의 흔적이 남았다. 바로 사건 당일, 마지막 식사를 하러 온 손님이 살인자로 돌변했던 것.

CCTV에 범행 장면이 찍혀 있던 만큼 심중규 형사는 “바로 잡겠다”라고 자신했다. 하지만 범인은 완전범죄를 노리며 황당한 행동을 했다는데.

 

과연 증거인멸을 위해 범인이 가져간 것은 대체 무엇이고, 심 형사는 범인의 흔적을 어떻게 찾아낼 수 있었을까?

 

무엇보다 범인이 자백한 범행 동기에 ‘용감한 형사들2’ 출연자들 모두 분노에 치를 떨었다고. 위험한 손님의 정체는 물론 출연진을 분노하게 만든 범행 동기는 2일 본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용감한 형사들2’는 매주 금요일 밤 8시 40분에 방송되며 넷플릭스, 티빙, 웨이브 등 주요 OTT에서도 공개된다. E채널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서도 프로그램에 대한 생생한 소식과 영상을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넷플릭스 새 시리즈 '멜로무비' 최우식-박보영-이준영-전소니 합류! ‘이 케미 벌써 설렌다!’
<​멜로무비>​는 사랑도 하고 싶고 꿈도 이루고 싶은 애매한 청춘들이 서로를 발견하고 영감이 되어주며 각자의 트라우마를 이겨내는 영화같은 시간을 그린다. 저마다 짊어진 상처와 트라우마를 내려놓고 꿈, 사랑을 써 내려가는 청춘의 한 페이지가 유쾌한 웃음 가운데 따뜻한 감성을 자극할 전망이다. 무엇보다 히트메이커 ‘감성 장인’들이 빚어낼 호흡에 뜨거운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드라마 [무인도의 디바], [빅마우스], [스타트업], [호텔 델루나] 등 대중의 신뢰를 받는 연출가 오충환 감독과 [그 해 우리는]을 통해 풋풋한 청춘 로맨스의 진수를 보여준 이나은 작가가 의기투합해 팬들을 설레게 한다. 사랑할 수밖에 없는 최우식, 박보영의 만남에도 이목이 집중된다. 최우식이 맡는 ‘고겸’은 단역 배우에서 평론가가 되는 인물로, 이 세상 모든 영화를 섭렵하는 게 꿈일 정도로 영화를 사랑한다. 그런 고겸의 눈에 멜로 영화의 법칙처럼 너무도 궁금한, 이름부터 마음에 쏙 드는 ‘김무비’가 들어온다. 박보영이 ‘김무비’ 역을 맡아 연기한다. 김무비는 자신보다 영화가 더 소중했던 아버지에 대한 애증과 ‘영화가 대체 뭐길래’ 하는 호기심 섞인 마음으로 영화 업계에 발을 들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