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2℃
  • 구름조금강릉 5.6℃
  • 황사서울 2.7℃
  • 흐림대전 3.0℃
  • 맑음대구 4.5℃
  • 구름조금울산 3.7℃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5.5℃
  • 구름조금고창 4.1℃
  • 구름많음제주 9.2℃
  • 맑음강화 2.0℃
  • 구름많음보은 2.2℃
  • 맑음금산 3.3℃
  • 맑음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0.7℃
  • 맑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채널A ‘결혼백서’ 이연희 “오빠 돈 얼마나 모았어?” 이진욱과 경제권 두고 첫 갈등

 

‘결혼백서’ 예비부부 이진욱과 이연희의 첫 신경전이 펼쳐진다.

 

지난주 방송된 ‘결혼백서’(연출 송제영, 서주완, 극본 최이랑,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 1회에서는 예랑이 서준형(이진욱 분)과 예신 김나은(이연희 분)이 드디어 결혼 준비를 시작하며 첫 관문인 ‘상견례’를 무사히 마무리했다. 이후 준형과 나은은 본격적인 결혼 준비를 시작하며 순조롭게 나아갈 것이라 기대했지만, 1회 엔딩 속 “결혼의 시작과 끝은 돈”이라는 엄마 이달영(김미경 분)의 걱정대로 ‘돈’ 문제가 새롭게 등판, 두 사람의 첫 번째 대립을 예고했다.

 

오늘 방송되는 2회에서 나은은 “오빠 그동안 얼마나 모았어?”라고 물으며 준형의 경제 사정을 궁금해하기 시작한다. 준형이 얼마를 모았는지, 얼마를 버는지도 그동안 잘 몰랐다는 나은. 두 사람은 처음으로 의견 차이를 겪고 서로에게 말 못할 고민이 쌓여간다는데. 통장 잔고를 공개해야 할지도 모르는 준형이 이를 어떻게 사수할 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결혼백서’는 지난 5월 카카오엔터가 선보인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로 채널A는 카카오엔터와의 협력으로 독점 편성해 방송한다. 채널A는 총 12부작(매회 30분 안팎)이었던 ‘결혼백서’를 2회씩 합친 총 6부작으로 편성, 매주 화요일 밤 9시 20분 특별 방송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새 금토드라마 ‘법쩐’ 이선균, 얼굴 없는‘돈 장사꾼’은용 역 위풍당당 첫 포스 공개!
“神이라 불린 사나이, 10년 만에 화려한 귀환을 알리다!” ‘법쩐’ 이선균이 ‘은둔형 돈 장사꾼’ 은용 역에 완벽하게 몰입한 첫 포스를 공개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법쩐’(극본 김원석/연출 이원태/제작 레드나인 픽쳐스)은 ‘법’과 ‘쩐’의 카르텔에 맞서 싸우는 ‘돈 장사꾼’ 은용과 ‘법률 기술자’ 준경의 통쾌한 복수극이다. 드라마 ‘여왕의 교실’, ‘태양의 후예’ 김원석 작가와 영화 ‘악인전’, ‘대장 김창수’ 이원태 감독의 의기투합, 여기에 이선균-문채원-강유석-박훈-김홍파 등 믿고 보는 배우 라인업이 더해지면서 2023년 상반기를 뒤흔들 대작의 탄생을 예감케 하고 있다. ‘법쩐’에서 이선균은 얼굴 없는 헤지펀드 매니저로 천문학적 수익을 올리는, ‘은둔형 돈 장사꾼’ 은용 역을 맡아 열연한다. 은용은 명석한 두뇌는 물론 몇 수 앞을 내다보는 사건 예측력과 빼어난 장사 수완까지, 꾼들 사이에서 전설로 통하던 인물. ‘고마웠던 한 사람’을 위한 처절한 복수를 다짐하며 10년 만에 고국 땅을 밟게 된다. 이선균은 다양한 작품을 통해 장르와 배역을 가리지 않는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증명해왔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명품 배우 이선균이 자신이 가진 모든 것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고객 동의 없이 방문·전화로 투자상품 권유 못한다
앞으로 소비자에게 방문,전화 등을 통해 투자성 상품을 권유할때는 방문 전 소비자의 동의를 확보한 경우만 예외적으로 허용된다. 사전 동의를 받았다고 하더라도 일반 금융 소비자에 대한 고위험 상품 권유는 금지된다. 금융위원회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령 개정안 및 업권별 방문판매 모범규준이 8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개정 방문판매법 시행으로 금융상품 계약을 체결하기 위한 거래가 규제 대상에서 제외됨에 따라 금융소비자의 피해 발생 우려가 커진 점을 고려해 마련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소비자의 평온한 생활을 침해하는 과도한 방문판매를 방지하고 소비자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불초청권유 금지 범위를 확대했다. 금융소비자의 구체적,적극적인 요청이 없는 경우 방문 전 소비자의 동의를 확보한 경우에만 방문판매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 경우에도 일반금융소비자에 대해서는 고위험 상품 등을 권유할 수 없도록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령 및 감독규정을 개정했다. 지금까지 금융소비자보호법은 원칙적으로 소비자 요청이 없는 경우 방문판매를 통한 투자성상품 권유를 금지하고 있으나(일명 불초청권유 금지) 시행령에서 넓은 예외를 인정함에 따라 장외파생상품을 제외한 모든 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