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
  • 구름많음강릉 1.2℃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2.3℃
  • 흐림대구 4.0℃
  • 맑음울산 1.5℃
  • 구름많음광주 3.1℃
  • 맑음부산 2.5℃
  • 흐림고창 3.2℃
  • 구름많음제주 7.5℃
  • 맑음강화 -0.6℃
  • 구름많음보은 1.3℃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4.2℃
  • 구름많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태계일주' 기안84-이시언-빠니보틀, 4시간 걸려 도착한 낯선 나라 페루! '동공 지진' 여기서 끝이 아니다?!

 

M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태계일주)’에서 기안84가 셀프캠으로 찍어 직접 감독과 주연을 맡은 ‘기안TV’ 오픈 영상이 공개됐다. 기안84의 눈으로 들여다보는 생생한 남미의 모습과 현지에서 그가 온몸으로 느낀 감정들이 꾸밈없이 담겨 있어 본 방송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린다.

 

오는 12월 11일 일요일 오후 5시에 첫 방송되는 M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연출 김지우 박동빈, 이하 '태계일주') 측은 지난 23일 기안84가 직접 찍은 남미 여행의 모습이 담긴 ‘기안TV’ 영상을 공개했다.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는 가방 하나 달랑 메고 무작정 남미로 떠난 기안84와 그를 위해 지구 반대편으로 달려온 찐형 이시언, 여행 유튜버 빠니보틀의 현지 밀착 여행기를 담는다.

 

공개된 영상 속 기안84는 24시간 걸려 도착한 페루의 수도 리마 공항 바닥에 앉아 ‘동공지진’을 일으킨 모습이 담겨 있다. 홀로 낯선 곳에 도착한 기안84는 작은 카메라를 켜고 자신의 눈으로 본 생생한 남미 여행 정복기를 담으며 ‘기안TV’의 시작을 알린다.

 

기안84는 작은 카메라와 동행하며 남미 여행의 꿀팁부터 핫플레이스, 교통 등 남미 곳곳을 중계하며 그의 눈에 비친 낯선 광경을 시청자와 공유한다. 그는 남미의 구석구석을 두 발로 걷고 뛰고 땀을 흘리며 본인이 온몸으로 느낀 감정을 솔직하게 전할 예정이다.

 

태어난 김에 떠난 세계 일주의 첫 번째 목적지는 바로, 아마존과 함께 공존하는 도시 ‘이키토스’다. 신비롭고 아름다운 풍광과 자연 그대로의 생태계가 자리 잡은 곳에서 그가 어떤 영감을 얻고 어떤 감정들을 느꼈을지 기대가 모인다.

 

열대 우림 ‘아마존’부터 기안84가 죽기 전에 가보고 싶다고 밝힌 ‘우유니 소금 사막’ 등 기안84가 “이러다 MBC 스페셜 이런 거로 나가는 거 아니야?”라고 할 만큼 지금껏 어떤 예능에서 볼 수 없던 새로움을 선사해줄 ‘태계일주’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무작정 남미로 떠난 기안84와 지구 반대편에서 만난 이시언, 빠니보틀의 현지 밀착 여행을 담은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는 오는 12월 11일 일요일 오후 5시에 첫 방송 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입주·분양권 보유 ‘1주택자’, 3년 내 기존주택 팔면 양도세 면제
입주권이나 분양권을 가진 1주택자가 새집 완공 후 3년 이내에 기존 주택을 팔면 양도소득세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공공주택사업자의 종합부동산세율도 최고 5.0%에서 2.7%로 인하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정부는 26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비상경제장관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부동산 세제 보완 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1세대 1주택자가 주택 1채를 보유한 상태에서 분양권이나 입주권을 추가로 사들인 경우 양도세 비과세를 받기 위한 특례 처분 기한이 기존 2년에서 3년으로 늘어난다. 또 1세대 1주택자가 재건축,재개발 기간 동안 거주할 목적으로 대체주택을 취득한 경우에도 신규주택 완공일로부터 3년 내에 처분하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처분기한을 1년 연장한다. 이번에 마련한 양도세 비과세 혜택은 입주권,분양권이 있는 주택으로 입주하는 경우에만 적용된다. 실거주하지 않거나 입주권이나 분양권을 처분하는 경우는 원칙적으로 제외된다. 기재부 관계자는 '입주하지 않는 경우에는 입주권 또는 분양권 취득일로부터 3년 이내에 종전주택을 처분하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