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0℃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0.6℃
  • 박무대전 -1.5℃
  • 박무대구 -0.7℃
  • 구름많음울산 3.2℃
  • 박무광주 0.9℃
  • 맑음부산 4.5℃
  • 맑음고창 -1.8℃
  • 구름많음제주 5.5℃
  • 맑음강화 -2.8℃
  • 흐림보은 -2.5℃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2.2℃
  • 흐림경주시 -2.7℃
  • 맑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SBS ‘소방서 옆 경찰서’ 김래원-손호준-공승연, 사건만큼 흥미롭다!‘미묘한 감정 시그널’포착 1, 2, 3!

 

SBS 금토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가 사건만큼 흥미로운 김래원-손호준-공승연의 ‘미묘한 감정 시그널’을 공개했다.

 

지난 12일(토) 첫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극본 민지은/연출 신경수/제작 메가몬스터)는 범인 잡는 ‘경찰’과 화재 잡는 ‘소방’의 ‘공동대응’ 현장일지를 담은 드라마다.

 

무엇보다 ‘소방서 옆 경찰서’는 매회 범죄자들과 한판 승부를 벌이는 경찰과 소방의 공조를 짜릿하게 그리며 ‘시간 순삭 드라마’의 묘미를 이끌고 있다. 여기에 김래원, 손호준, 공승연의 연기 합은 극의 생동감을 최고치로 끌어올리고 있는 상황. 특히 알쏭달쏭한 세 사람의 관계가 은근히 드러나며 호기심을 높이고 있는 가운데, 숨 막히는 사건 속 깨알 재미를 유발하는 ‘미묘한 감정 시그널 1, 2, 3’을 정리했다.

 

[‘소방서 옆 경찰서’ 미묘한 감정 시그널 1] 예사롭지 않은 첫 만남: 강렬한 첫인상, 진호개(김래원) VS 카리스마 선배 美, 봉도진(손호준)

진호개가 좌천된 후 맡은 첫 사건인 ‘연쇄살인범 검거’는 세 사람 모두에게 예사롭지 않은 공조의 시작을 알렸다. 더욱이 오토바이를 타고 홀로 모세의 기적을 보여준 진호개는 납치범 검거 작전을 위해 봉도진과 송설(공승연)이 타고 있는 구급차의 사이렌을 끄라고 지시, 강렬한 캐릭터임을 온몸으로 표현했다. 그리고 봉도진은 도로가 정체된다며 막무가내로 송설에게 무례하게 구는 시민에게 고함을 치며 카리스마를 선사, 따라가고 싶은 선배 美를 일으켰다. 그 후 소방서 내에 ‘강한’ 남자였던 봉도진과 봉도진 외에 또 다른 ‘강한’ 남자를 처음 알게 된 송설 모두 진호개를 주목해 기대감을 높였다.

 

[‘소방서 옆 경찰서’ 미묘한 감정 시그널 2] 김현서 母 설득: 은근한 질투와 경계

잔잔하던 소방서와 경찰서는 진호개의 등장으로 연일 사건 사고의 중심으로 거듭났다. 진호개가 사건을 집요하게 물고 늘어지는 바람에 경찰과 소방 역시 다양한 협조를 계속하게 됐던 것. 단순 음독이라고 보기엔 석연치 않은 김현서의 사망에 진호개는 의문을 품었고, 열린 수사를 위해 질액채취를 주장하는 파격 행보를 보였다. 하지만 진호개가 여중생이었던 피해자의 엄마를 설득하기엔 신뢰도가 없었던 상태. 송설은 피해자와 평소 친분이 있었지만, 이송 도중 응급처치로 인해 사망에 이른 것에 대한 죄책감에 빠져있어 난항을 겪었다. 이때 난감한 송설의 마음을 눈치챈 봉도진이 김현서의 억울함을 풀어주겠다며 김현서의 엄마를 대신 설득했고, 이를 보던 진호개는 “감정에다 호소하는 거, 저거 되게 옛날 방식이야”라고 주절거리다 “좀 했네?”라며 은근한 질투심을 드리웠다. 이어 봉도진이 “업무협조 해야지, 대신”이라며 든든한 매력을 뽐내 경계심을 증폭시켰다.

 

[‘소방서 옆 경찰서’ 미묘한 감정 시그널 3] 연고 발라주기 : 친근감 UP-복잡 미묘 눈빛

진호개와 봉도진은 ‘밀실 화재’와 ‘밀실 실종’ 사건을 완벽하게 처리, 더욱 끈끈해진 팀워크를 자랑했다. 한번 물면 놓지 않는 진호개의 집념과 신념을 위해 불도저처럼 전진하는 봉도진의 리더십이 환상의 케미를 이뤘던 것. 그리고 지능적 범죄자의 트릭을 낱낱이 파헤친 두 사람은 남다른 팀워크로 사체유기 방화범을 검거하는 쾌거를 이뤄내며 한결 더 편안해졌다. 그렇지만 세 사람이 친근해지는 사이, 진호개는 송설에게 “만나 보면 나 같은 스타일은“이라는 능글맞은 농담을 했고, 송설은 ‘방화 시뮬레이션’ 때 상처가 생긴 진호개의 손에 연고를 발라줘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형성됐다. 하지만 이때 두 사람을 확인한 봉도진의 눈빛에는 복잡 미묘함이 흘렀고, 진호개는 봉도진을 의식한 듯 손을 빼며 ”괜찮다니까“라고 해 앞으로 이어질 세 사람의 관계에 대한 궁금증을 폭주시켰다.

 

제작진은 ”‘케미 맛집’으로 부르며 진호개, 봉도진, 송설의 관계성에 뜨거운 응원을 아끼지 않는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휘몰아치는 에피소드 사이사이, 매회 성장하는 인물 간의 관계성 역시 재미 포인트가 될 것이다. 25일(금) 방송될 4회와 26일(토) 방송될 5회에서도 세 사람의 미묘한 관계는 계속되니 꼭 본 방송을 통해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SBS 금토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는 4회는 오는 25일(금)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N ‘불타는 트롯맨’, 트롯맨 당락에 결정적 영향 끼칠 국민 대표단 절찬 모집 중!
‘불타는 트롯맨’들이 녹화 현장에 참여한 국민 대표단을 향해 직접 꽃을 나눠주는 초특급 팬 서비스를 개최, 열광적인 반응을 끌어내고 있다. 오는 12월 20일(화) 밤 9시 10분 첫 방송 되는 MBN ‘불타는 트롯맨’(이하 ‘불트’)은 대한민국에 ‘트롯 오디션’ 열풍을 일으킨 주역 서혜진 PD가 설립한 ‘크레아 스튜디오’와 MBN이 의기투합한 ‘초대형 트롯 오디션’이다. 대한민국 트롯계에 지각변동을 일으키겠다는 일념을 가진 남성들이 이제껏 본 적 없는 화끈하고 다채로운 트롯 무대를 선보인다. 이와 관련 ‘불트’ 예비 트롯맨들이 녹화 현장을 찾은 국민 대표단을 위해 펼친 ‘꽃 환영회’가 입소문을 타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불트’ 예비 트롯맨들이 ‘불트’ 첫 녹화 당시, 경연 현장을 찾은 국민 대표단에게 직접 다가가 꽃을 선물하고 일일이 눈을 맞추며 살가운 인사를 전하는 사전 팬 서비스를 진행했던 것. 오직 ‘불트’ 현장에 참여해야만 만나볼 수 있는 ‘불트’ 트롯맨들의 화끈한 ‘맨투맨 환영식’에 국민 대표단들 전원 폭발적인 호응을 쏟아냈다. 무엇보다 ‘불트’ 예비 트롯맨들은 앞서 티저 영상 및 100인 명단을 통해 만찢남, 치명남, 매력남 비주얼은 물론, 넘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