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3℃
  • 맑음강릉 4.4℃
  • 구름많음서울 -0.1℃
  • 구름많음대전 0.4℃
  • 구름많음대구 4.5℃
  • 구름많음울산 5.6℃
  • 구름조금광주 5.1℃
  • 구름많음부산 5.5℃
  • 구름많음고창 2.6℃
  • 맑음제주 8.8℃
  • 구름많음강화 -3.9℃
  • 구름조금보은 -0.9℃
  • 구름조금금산 -1.1℃
  • 구름조금강진군 2.7℃
  • 구름많음경주시 0.5℃
  • 구름많음거제 3.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삼성전자 브랜드가치, 877억달러로 세계 5위 기록

 

 

삼성전자의 브랜드가치가 2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기록하며, '글로벌 톱(Top) 5'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더욱 강화했다.

지난 3일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전문업체 인터브랜드(Interbrand)가 발표한 '글로벌 100대 브랜드(Best Global Brands)'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브랜드가치는 전년 대비 17% 성장한 877억달러(1420원 기준 124.5조원)로 글로벌 5위를 차지했다.

◇ 전년에 이어 두 자릿수 성장으로 3년 연속 5위 수성

삼성전자는 탄탄한 재무 성과는 물론 휴대전화, TV, 가전, 네트워크 등 전 제품의 브랜드가치가 골고루 상승했다. 특히 글로벌 데이터 사용 증대에 따른 반도체의 브랜드가치가 큰 폭으로 상승하면서 지난해 20%에 이어 2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기록했다.

특히 올해는 10위권 브랜드 내 순위 변동이 심한 양상을 보였지만, 삼성전자는 6위와의 격차를 지난해 171억달러에서 올해 279억달러로 더욱 벌리며 5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삼성전자는 2011년 17위에서 2012년 9위로 도약하며 처음 10위권에 진입한 이후 2017년 6위, 2020년 5위 등 브랜드가치 순위가 지속해서 상승해 왔다.

애플, MS, 아마존, 구글 등 미국 기업이 주로 포진한 상위 10대 브랜드에 포함된 유일한 한국 기업이며 10대 브랜드 중 삼성전자를 제외한 나머지 비 미국 브랜드는 토요타(6위,일본), 메르세데스-벤츠(8위,독일)뿐이다.

인터브랜드는 △기업의 재무성 △고객의 제품 구매 시 브랜드가 미치는 영향 △브랜드 경쟁력(전략,공감력,차별성,고객 참여,일관성,신뢰 등) 등을 종합 분석해 매년 브랜드가치를 평가한다. 전 세계 브랜드가치 평가 중 가장 역사가 길고 평가 방법도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 조직변화, 스마트싱스, 제품 리더십, 미래 기술 선도, MZ 친화 높이 평가

인터브랜드는 삼성전자의 △'원삼성' 기반 고객 경험 강화를 위한 통합된 조직 노력 △'스마트싱스' 연결 경험 강화 △폴더블, Neo QLED 8K, 비스포크 등 다양한 혁신 제품 리더십 및 미래 기술 선도 △'#YouMake' 등 MZ 친화적 마케팅 활동 등이 이번 평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 브랜드가치 상승으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 제품 간 시너지를 높이고 고객들에게 한 차원 높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기존의 CE/IM부문을 DX 부문으로 통합했으며, 멀티 디바이스 연결 경험 강화를 위해 'CX-MDE센터'를 신설했다.

이를 통해 모바일 제품뿐 아니라 TV,가전을 아우르는 멀티 디바이스 연결 경험을 '스마트싱스'로 통칭하고, 자사 기기뿐 아니라 다양한 외부 기기까지 연결할 수 있는 개방형 파트너십을 통해 고객들의 선택권을 넓히고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는 점을 인터브랜드는 높이 평가했다.

고객 경험 강화에 대한 삼성전자의 의지는 △Your Galaxy Your Way (휴대폰) △Play it your way (더 프리스타일) △BESPOKE Be You (가전) △We Are Behind Every Wish (반도체) 등 브랜드 캠페인에서도 잘 드러난다.

철저하게 고객 경험에 기반해 폴더블,Neo QLED 8K,비스포크 등 혁신 제품 리더십을 지속하고, AI,5G,전장,로봇 등 미래 기술 선도를 위해 지속해서 투자하고 유의미한 성과를 내는 점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퓨쳐제너레이션랩(Future Generation Lab)' 운영을 통해 고객의 인사이트를 발굴, 제품,마케팅 활동에 반영하고, 메타버스 마케팅을 펼치는 등 MZ세대와 소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점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이영희 부사장은 '삼성전자의 브랜드가치가 2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할 수 있었던 것은 글로벌 고객의 성원 덕분'이라며 '전 사업부가 협력해 진정한 고객 경험 강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연예&스타

더보기
MBN ‘불타는 트롯맨’ 최종‘응원 투표수’상금 환산! 결승 진출 TOP7, 전액 지급! “한 표로 당락 갈린다!”
“서혜진 사단, 또 한 번 칼을 빼 들었다!” MBN ‘불타는 트롯맨’이 국내 최초로 시도한 ‘오픈 상금제’에 이은 ‘응원 투표 상금제’를 전격 도입, 전 세계 오디션 역사상 전무후무한 ‘초신박 상금제’로 새 역사를 펼친다. MBN ‘불타는 트롯맨’(이하 ‘불트’)은 1회부터 MBN 첫 방송 기록을 다시 쓴 것은 물론, 2회와 3회 연속 자체 시청률을 갈아치우며 지상파, 종편, 케이블 등 동시간대 모든 프로그램의 시청률 2배 이상을 뛰어넘는 기록으로 극강의 파워를 증명했다. 무엇보다 ‘불타는 트롯맨’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오픈 상금제’를 선보이면서 ‘최종 우승상금’에 대한 끊임없는 화제를 모았다. 더욱이 기본 상금 3억에 매 미션마다 상금 적립률의 변화를 꾀해 상금 잭팟에 대한 초미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런 가운데 오디션계 미다스의 손 ‘서혜진 사단’이 또 한 번 칼을 빼든, 전세계 오디션 최초 ‘응원 투표 상금제’로 ‘더블 임펙트’를 선사한다. ‘응원 투표 상금제’란 트롯맨들이 본선 시작부터 준결승, 결승까지 약 10주간 총 누적된 응원 투표수를 상금으로 환산해 결승 TOP7에 오른 트롯맨에게 지급하는 전무후무한 신개념 특별 상금제도다. 오직 ‘트



라이프

더보기
오뚜기, 플렉소 인쇄 ‘친환경 포장재’ 라면에 적용 업계 선도 나서
오뚜기가 플렉소 인쇄설비로 제조한 친환경 포장재를 라면 제품에 적용해 라면업계 내 친환경 패키징을 선도하고 있다. 그간 제과업계는 플렉소 방식을 활용했지만, 라면업계는 이를 처음 적용해 자원과 에너지를 절감한다는 점에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오뚜기는 ESG 경영을 강화하고자 오뚜기 제품 용기와 포장재를 생산하는 식품 포장재 전문 기업 풍림P&P를 통해 라면 등에 친환경 포장재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오뚜기는 2022년 6월부터 △진라면 매운맛,순한맛(봉지라면) △케챂 △마요네스 등 총 10개 품목의 낱개 속포장지를 플렉소 인쇄 방식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추후 라면류 등 외포장까지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녹색인쇄라 불리는 플렉소는 기존 유성잉크를 사용하는 그라비아 인쇄와 달리 안전성 높은 친환경 수성잉크를 사용하며 양각 인쇄로 기존 대비 잉크 사용량을 30% 이상 절약하고 연간 최대 약 1600톤의 잉크와 유해 화학물인 유기용제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다. 또한 기존과 다른 건조 방식을 통해 온실가스 배출량을 평균 50%를 절감해 탄소중립에 도움이 되는 효과도 있다. 또한 오뚜기는 지난해 7월부터 진라면 봉지면 멀티 포장재를 기존 복합재질에서 단일재질로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