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5℃
  • 구름조금강릉 24.6℃
  • 구름많음서울 29.7℃
  • 구름조금대전 27.8℃
  • 구름조금대구 26.0℃
  • 맑음울산 24.3℃
  • 구름많음광주 27.0℃
  • 맑음부산 26.3℃
  • 구름조금고창 26.5℃
  • 구름조금제주 27.6℃
  • 맑음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4.6℃
  • 맑음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조금경주시 24.6℃
  • 구름조금거제 26.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 인지도 굴욕 ‘깜짝’ 보이스피싱 의심받았다?!

 

‘신상출시 편스토랑’ 국민아들 이찬원의 수난시대가 웃음을 선사했다.

 

8월 5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트로트 가수 이찬원과 황윤성의 안동 여행이 이어졌다. 쉴 새 없이 바쁜 스케줄을 소화 중인 두 사람이 오랜만에 함께한 힐링의 순간, 두 사람의 끈끈한 우정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무엇보다 국민아들로 불리는 이찬원이 예상 못한 인지도 굴욕을 당하며 TV 앞 시청자들의 폭소를 유발했다.

 

이날 이찬원과 황윤성은 안동 핫 플레이스 월영교를 찾았다. 유유자적 흐르는 낙동강, 그림 같은 월영교, 색색의 초승달 모양 문보트가 어우러진 절경은 감탄을 자아냈다. 이찬원과 황윤성은 설레는 마음으로 문보트에 올랐다. 남자 둘이 온 여행이지만 함께 인증샷을 촬영하기도. 한껏 신난 두 사람은 월영교에 준비된 블루투스 마이크로 즉석에서 구성진 트로트를 부르기 시작했다.

 

이찬원과 황윤성이 떴다는 소식에 월영교에 모인 시민들은 두 사람이 부른 노래에 행복해했다. 즐거워하는 시민들을 보며 더욱 신난 두 사람은 ‘안동역에서’를 부르며 분위기를 띄웠다. 안동 여행 내내 밝은 인사성과 최고의 팬서비스를 보여준 두 사람의 모습이 훈훈함을 선사했다.

 

두 사람의 안동 맛집 투어도 이어졌다. 실제로 두 사람이 푹 빠져 있다는 메기 매운탕에 이어 진짜 할머니집 같은 정겨운 분위기의 식당에서 먹는 안동 가정식 백반까지. 이찬원은 마치 어미새처럼 절친 황윤성을 챙겨줬다. 특히 곧 군 입대를 앞둔 황윤성을 위로하며 “(윤성이가 군대 가면) 많이 울 것 같다”라고 말하는 이찬원의 모습을 통해 두 사람의 끈끈한 우정이 고스란히 느껴졌다.

 

그런가 하면 이날 이찬원은 예상 못한 인지도 굴욕을 당해 당황했다. 식당 주인 할머니가 평소 TV를 잘 보지 않아 이찬원을 알아보지 못한 것. 이찬원이 “저 모르세요?”라고 묻자 의심의 눈초리를 보내던 할머니가 종종 본 KBS 1TV ‘6시 내고향’에 출연했던 황윤성은 알아보기도. 당황한 이찬원은 “혹시 따님이랑 통화 한 번”이라고 애타게 부탁했다.

 

 

결국 할머니 손녀와 통화 후 가수임을 입증한 이찬원이 안심한 것도 잠시, 또 시련이 찾아왔다. 할머니 따님과 통화 중 옆에서 “보이스피싱”이라는 의심의 말이 들려온 것. 뿐만 아니라 영상통화를 통해 이찬원임을 확인한 후에도 할머니의 따님이 “사실 임영웅을 더 좋아한다”라고 솔직하게 말해 웃음이 터졌다. VCR 속 자신을 보던 이찬원이 “진짜 구질구질했구나”라고 씁쓸해하기도.

 

모든 통화가 끝난 후 이찬원과 황윤성은 평소 할머니가 좋아하시는 곡을 물었다. 그리고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주신 할머니 한 분만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래했다. 구성진 두 사람의 노래에 할머니의 기분도 좋아졌다. 매우 특별한 추억이 생긴 것. 마지막에는 할머니도 “우리 손자랑 똑같다”라며 두 사람을 안아줬다. 유쾌한 웃음, 맛있는 음식, 훈훈함이 가득한 시간이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안젤리나 핑크 박으로 활약하며 2060 여성들의 패션 워너비로 떠오른 박준금이 편셰프로 첫 출격했다. 반전 넘치는 그녀의 일상이 큰 웃음을 선사한 가운데 ‘믿고 먹는 어남선생’ 류수영은 치맥, 피맥을 잇는 레전드 조합 카맥(카레+맥주)과 극강의 맛을 자랑하는 안주 당근튀김을 소개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무빙' 뜨거운 연기 열정부터 화기애애 케미까지 배우들의 현장 비하인드 스틸 대방출!
캐릭터에 몰입하게 만드는 서사로 전 세계 시청자들의 마음을 그야말로 ‘무빙’하고 있는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이 작품에 대한 애정과 열정, 훈훈한 팀워크가 돋보이는 현장 비하인드 스틸을 대방출했다. # ‘​구룡포 장주원, 아빠 장주원’ 달라도 너무 달라! 먼저 무한 재생 능력으로 분한 ‘장주원’을 연기한 류승룡은 그 누구보다 거친 액션을 소화하며 날카로운 눈으로 모니터를 체크, 그의 모든 장면이 리얼했던 이유를 납득시키는 컷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피 분장이 흐르는 것도 모를 정도로 모니터링에 열중하고 있는 그의 모습은 “류승룡이 아닌 ‘장주원’은 상상하기 힘들다”는 호평을 받고 있는 이유를 짐작하게 만든다. 이와 반대로 치킨집에서 딸 ‘희수’를 사랑스럽게 바라보는 류승룡은 카메라 바깥에서도 두 눈에서 꿀이 떨어지는 눈빛을 장착하고 있어 앞으로 보여줄 ‘장주원’과 ‘장희수’의 부녀 케미를 기대하게 만든다. # 미현♥두식, 실제야? 연기야? 설렌다 설레어! ​ ‘두식미현’이라는 키워드로 소셜미디어 X의 실시간 트렌드에 오르며 화제를 모은 한효주와 조인성의 비하인드 스틸도 이목을 집중시킨다. 마치 실제 ‘이미현’과 ‘김두식’이 된 것처럼 환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