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5.5℃
  • 흐림강릉 27.2℃
  • 흐림서울 27.1℃
  • 흐림대전 25.3℃
  • 흐림대구 23.3℃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4.1℃
  • 흐림부산 27.6℃
  • 흐림고창 23.7℃
  • 흐림제주 24.7℃
  • 흐림강화 25.3℃
  • 흐림보은 24.3℃
  • 흐림금산 24.1℃
  • 흐림강진군 25.5℃
  • 흐림경주시 23.7℃
  • 흐림거제 25.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D ENT '거상 박명수' “성격을 바꾸란 얘기오?” 일일 ENFP 체험?!

 

‘거상 박명수' ISTP(만능 재주꾼) 대표 주자 박명수가 일일 ENFP(재기발랄한 활동가) 체험에 나선다. ENFP 대표 가비, 손동표(미래소년)와 함께 ENFP 고민 상담소를 전격 개장하는 것. ENFP 사이에서 기가 쏙 빨린 박명수는 ISTP 동지 주우재를 그리워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오늘(27일) 월요일 오후 6시 공개되는 tvN D ENT ‘거상 박명수’(연출 오민주 구성 유유정)에서는 조선 제일의 거상 박명수와 미국 거상 금수저 딸내미 가브리엘라 가비가 역대급 혜택의 무역권을 따내기 위해 대학교 캠퍼스에서 ENFP 고민 상담소를 오픈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tvN D ENT ‘거상 박명수’는 과거에서 타임 워프한 조선 제일의 거상 박명수와 미국 거상 금수저 딸내미 가브리엘라가 시간 여행 끝에 2022년에 도착해 신문물을 체험해 보고 무역에 도전하는 여정을 담은 웹 예능이다.

 

'거상 박명수' 7회에서 박명수와 가비는 손동표와 함께 ENFP 고민 상담소를 연다. 만남부터 요란한 ENFP 대표 스타 가비와 손동표의 저세상 텐션에 기가 쏙 빨린 박명수는 연이은 ENFP 고민 상담자들의 등장에 피곤함을 호소하기도.

 

이처럼 시작부터 박명수의 피곤 지수가 급상승한 가운데, 제작진이 ENFP 일일 체험을 제안하자 “성격을 바꾸란 얘기오?”라며 당황한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극 ISTP' 박명수가 하루동안 ENFP들 사이에서 동기화될 수 있었는지 관심이 집중된다.

 

박명수, 가비, 손동표는 는 대면 수업을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은 코로나 학번 학생들의 고민 상담을 하며 기분 좋은 에너지를 얻었다는 후문. 이 날 대학 캠퍼스를 찾은 박명수는 학생들의 격한 환영에 캠퍼스 낭만에 흠뻑 빠졌다고 해 학생들과 어떤 이야기들을 주고 받았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날 가비와 손동표는 '쿵 하면 짝' 하는 환상의 호흡으로 박명수의 고독한 코털을 건드릴 예정이다. 박명수는 급기야 주우재를 찾으며 외로움을 호소한다고. 그랬던 그가 MZ세대의 술자리 게임에 언제 그랬냐는 듯 흥 게이지를 끌어 올리며 “나 대학 갈래”를 외쳤다고 해 흥미를 유발한다.

 

박명수의 '흥 본능'을 끌어 올린 대학교 캠퍼스의 신(新)문화와 ENFP 고민 상담소 결과는 오늘(21일) 월요일 오후 6시에 유튜브 채널 tvN D ENT에서 공개되는 '거상 박명수' 7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최강야구’ 대구 라이온즈 파크 타석에 5년만에 돌아온 '라이온킹' 이승엽, 결과는?
‘라이온킹’ 이승엽이 5년 만에 대구 라이온즈 파크의 타석에 들어선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야구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2일(오늘)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14회에서는 최강 몬스터즈와 2022 황금사자기 우승팀 경남고등학교의 본격적인 대결이 펼쳐진다. 경기가 열리는 라이온즈 파크는 이승엽 감독에 있어 남다른 의미를 지닌 곳이다. 그는 지난 2017년 10월 3일 이곳에서 은퇴식을 가진 바 있다. 이승엽 감독이 은퇴식을 했던 장소에서 1,756일 만에 ‘타자’로 복귀를 예고해 그 어느 때보다 기대가 높은 상황이다. 2003년 10월 2일, 한 시즌 동안 총 56호 홈런을 기록하며 아시아 신기록을 달성하며 레전드로서 야구 팬들에게 잊을 수 없는 감동을 전했던 그가 모두의 바람대로 라이온즈 파크에서 화려한 복귀 홈런포를 쏘아 올릴지 귀추가 주목된다. 그뿐만 아니라, 여러 차례 위기를 겪었던 이홍구도 부활 신호탄을 예고했다. 그동안 이승엽 감독의 믿음과 최강 몬스터즈 멤버들의 꾸준한 관심으로 입스를 극복한 이홍구는 그동안의 부진을 날려버릴 기회를 맞이한다. 하지만 압도적인 경남고의 마운드는 이를 쉽게 허락하지 않는다고.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