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5℃
  • 구름조금강릉 35.7℃
  • 흐림서울 29.4℃
  • 구름조금대전 33.4℃
  • 구름조금대구 34.3℃
  • 구름많음울산 33.7℃
  • 구름많음광주 33.1℃
  • 구름조금부산 31.6℃
  • 구름많음고창 33.0℃
  • 구름많음제주 33.2℃
  • 흐림강화 27.6℃
  • 구름조금보은 31.4℃
  • 구름많음금산 32.0℃
  • 구름많음강진군 33.2℃
  • 구름많음경주시 35.7℃
  • 맑음거제 31.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개나리학당’ ‘국민가수’ב미스트롯2’스타와 뭉쳤다! 천사 콘서트’개최!”

 

‘개나리학당’이 호국 보훈의 달 6월 특집으로 전쟁으로 고통 받는 전 세계 어린이들을 돕기 위한 ‘천사 콘서트’를 개최한다.

 

TV CHOSUN 세대 공감 예능 ‘개나리학당’은 ‘미스트롯’, ‘미스터트롯’, ‘국민가수’ 등 TV CHOSUN이 발굴한 어린이 출연자들이 보여주는 無자극, 無MSG, 無공해 예능 도전기다. 13일(오늘) 밤 10시 40분 방송되는 ‘개나리학당’ 18회에서는 글로벌 NGO 굿네이버스와 함께 하는 ‘천사 콘서트’를 위해 ‘미스트롯2’ 양지은-홍지윤-은가은, ‘국민가수’ 이솔로몬-김동현-이병찬이 천사 지원군으로 출격, 개나리들과 힘을 합해 기부에 동참한다.

 

무엇보다 ‘천사 콘서트’의 화려한 라인업에 정점을 찍는 스페셜 게스트로 레전드 중의 레전드 가수 김완선이 깜짝 출연해 환호를 일으켰다. 김완선은 히트곡 ‘기분 좋은 날’로 대선배 클래스를 뽐내며 등장, 든든한 지원군으로의 활약을 예고하며 열기를 끌어올렸다. 더불어 김완선은 ‘개나리학당’의 똑순이 반장 김다현, 맏언니 류영채와 각각 ‘나 홀로 뜰 앞에서’,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로 환상의 호흡을 자아내는 무대를 만들어 감탄이 터져 나오게 했다.

 

특히 ‘천사 콘서트’는 ‘미스트롯2’팀과 ‘국민가수’팀, 양 팀별로 노래방 점수를 적립해 ‘1004점’을 먼저 넘기는 팀의 이름으로 기부금을 전달하는 방식이어서 양 팀의 승부욕에 불을 지폈다. 기부금을 위한 선의의 경쟁에 개나리들은 물론이고 ‘미스트롯2’ 양지은-홍지윤-은가은, ‘국민가수’ 이솔로몬-김동현-이병찬도 최선을 다해 무대를 준비하는 모습으로 기대감을 드높였던 터. 방송을 보는 시청자들까지도 기부에 참여할 수 있는, 모두가 동참하는 기부인 만큼 뜻깊은 의미를 더했다.

 

그런가 하면 개나리들은 ‘1004점’을 넘기기 위해 열창하며 점수를 쌓아가는 가운데 ‘미스트롯2’팀, ‘국민가수’팀과의 찰떡 호흡 무대들로 감동적인 하모니를 완성했다. 이솔로몬-김동현-이병찬과 ‘국민가수’ 출신 개나리 김유하-임지민-안율-류영채는 원조 1세대 아이돌 H.O.T.의 ‘빛’을 안무까지 완벽하게 소화해냈고, 양지은-홍지윤-은가은과 ‘미스트롯2’ 출신 개나리 김다현-김태연-임서원, 일일 개나리 황승아는 왁스의 ‘내게 남은 사랑을 다 줄게’로 폭발적인 열창을 터트려냈다.

 

뿐만 아니라 감성 보컬 김동현과 안율은 ‘비와 당신’을, 국민 꿀 케미로 화제를 모았던 이솔로몬과 김유하는 ‘당신만이’로 특별한 듀엣 무대를 선사했다. 여기에 언제나 개나리들을 든든하게 뒷받침해주는 정동원 선생님이 솔로 무대 ‘먼 훗날’을 방송에서 최초로 선보였고, 풋풋한 매력을 자랑하는 국민가수 이병찬의 따끈따끈한 신곡 ‘I dream’까지 공개되면서 감수성을 촉촉이 적시는 귀호강을 안겼다.

 

제작진은 “지금 이 순간에도 전쟁으로 인해 고통을 겪는, 당연히 누려야 할 것들을 빼앗긴 전 세계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개나리학당’이 굿네이버스와 힘을 합쳤다”며 “천사가 되어 기부에 동참하고자 한자리에 모인 레전드 김완선과 ‘미스트롯2’, ‘국민가수’ 스타들, 개나리들이 선보이게 될 선한 영향력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개나리학당’은 매주 월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현재는 아름다워' "행복하게 사셨네요?" 박지영, 친父 박인환 거부하나?
‘현재는 아름다워’ 박인환과 박지영의 부녀 상봉 현장이 선공개됐다. 서로를 눈앞에서 바라볼 수 있기까지, 50년이 걸렸다. 이 가슴 아픈 상봉이 어떤 결말을 맞이할지 궁금해진다. 오늘(6일) KBS 2TV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연출 김성근, 극본 하명희, 제작 SLL,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콘텐츠지음)에 풍파가 불어닥칠 전망이다. 과거 딸을 잃어버렸던 경철(박인환)과 학대를 받다가 버려져 입양됐다고 알고 있던 수정(박지영)이 친부녀 사이임이 밝혀졌기 때문. 경철의 손자 현재(윤시윤)와 수정의 딸 미래(배다빈)가 결혼을 약속하고 양가 상견례까지 마친 터라, 이 풍파의 위력은 더욱 거세질 것으로 보인다. 수정에게 어린 시절은 떠올리고 싶지 않을 만큼 불쾌한 기억이다. 수정은 엄마 미영(이주실)이 ‘낙서’라 불렀던 팔 문신까지 하고 버린 부모를 평생 증오하고 원망했다. “학대까지 할 정도면 인성파탄자일 것”이라고 생각해, 찾고 싶지도 않았다. 그럼에도 그리운 마음이 드는 건 어쩔 수 없었다. 핏줄이 보고 싶은 마음은 평생의 숙제처럼 그녀를 괴롭혔다. 그럼에도 찾아볼 생각조차 하지 못했던 건 자신을 버린 부모를 눈앞에 마주할 수 있는 용기가 선뜻 나지 않았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이정재X정우성, LG 트윈스 시구‧시타 진행! 뜨거운 이벤트로 잠실벌 달구다!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 <헌트> 의 이정재와 정우성이 지난 8월 5일 오후 6시 30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의 홈경기에 초청받아 시구자와 시타자로 나섰다. 특히 이번 시구·시타 이벤트는 연예계 대표 절친으로 소문난 두 사람이 사상 처음으로 함께 시구와 시타에 나서는 것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본격적인 시구·시타 이벤트에 앞서 시구를 맡은 이정재는 “영화 <헌트>에서 연출과 주연을 맡은 배우 이정재입니다. 오늘 LG 트윈스의 멋진 경기를 보러왔습니다. 감사합니다”라며 <헌트 >의 흥행과 LG 트윈스의 승리를 기원하며 시구에 임하는 포부를 밝힌 데 이어 함께 시타자로 나선 정우성은 “코로나로 한국 야구도 한국 영화도 굉장히 힘든 시기를 지나고 있지만, 그래도 팬 여러분들의 사랑 덕분에 잘 버티고 이겨내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라며 시타에 앞서 한국 영화와 프로야구를 사랑하는 팬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이어 투수로 변신한 이정재와 타자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