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6.2℃
  • 흐림강릉 26.8℃
  • 흐림서울 27.6℃
  • 소나기대전 27.6℃
  • 흐림대구 31.5℃
  • 구름많음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29.9℃
  • 흐림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30.7℃
  • 구름많음제주 33.1℃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7.3℃
  • 흐림금산 27.0℃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많음경주시 31.2℃
  • 구름많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타 영화픽] 전편을 뛰어넘는 '마동석'의 액션 카타르시스, 범죄도시2

범죄 액션 영화의 레전드이자 청불영화 흥행 신화의 주역인 <범죄도시>가 후속작으로 돌아온다. 대한민국 대표 범죄 액션 시리즈 <범죄도시2>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마석도’(마동석)를 필두로 한 강력반 형사들이 평화를 해치는 범죄조직을 소탕하며 통쾌한 재미를 선사한 영화 <범죄도시>(2017)는 688만 명을 극장으로 불러들이며 역대 청불 영화 흥행 TOP3에 등극해 범죄 영화의 흥행 역사를 새로 썼다. 특히 주먹 한 방으로 거침없이 범죄자들을 제압하는 괴물형사 마석도를 비롯해 한국 영화 사상 가장 인상 깊은 악역의 탄생을 알린 장첸 등 개성 강한 캐릭터들의 매력까지 화제를 모았다. 

 

이같이 전무후무한 대한민국 대표 액션 프랜차이즈로 자리매김한 <범죄도시>의 후속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범죄도시2>는 전편의 가리봉동 소탕작전 4년 뒤를 배경으로 베트남까지 세계관을 확장해 관객들의 기대에 부응했다. 

 

마석도는 베트남으로 도주한 용의자를 인도받아 귀국하는 임무를 수행하던 도중 현지에서 법보다 두렵다는 무자비한 존재 강해상을 알게 된다. 그는 베트남에 놀러온 한국인들만 골라서 범죄를 저질렀으며, 필리핀에서도 이와 같은 일을 저질렀었다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한국인들의 안전을 위해 말보다 몸이 빠르고 나쁜 놈은 자신이 때려잡아야 직성이 풀리는 마석도는 강해상을 잡아야겠다는 강한 의무감으로 찾아 나선다. 하지만 국제법상 한국 경찰은 다른 나라에서 경찰로써 임무를 수행할 수 없었고 결국 추방당한다. 

 

2017년 금천서 강력반이 선보인 압도적인 스케일의 범죄 소탕 작전을 베트남에서 펼쳐지는 마석도의 모습으로 보고 싶다면, 영화 <범죄도시2>를 추천한다. 

 

5월 18일 개봉 | 106분 | 15세 관람가 | 이상용 감독 | 빅펀치픽쳐스, 홍필름, 비에이엔터테인먼트 제작 |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배급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샘 해밍턴X이국주, 주거와 영업이 가능한 매물 찾으러 경기 남부 출격!
오늘(26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홈즈’)에서는 코미디언 샘 해밍턴, 백예진 인테리어 전문가, 장동민 그리고 코미디언 이국주와 양세찬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 건물에서 주거와 영업이 가능한 매물을 찾는 4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현재 작은 잡화점을 운영하고 있는 의뢰인 부부는 매달 나가는 월세의 부담과 아이들에게 각 방을 주고 싶어 이사를 결심했다고 한다. 이들은 잡화점 운영과 거주가 동시에 가능한 상가주택을 찾고 있으며, 용도 변경이 가능한 단독주택도 괜찮다고 밝힌다. 지역은 경기도 남부 지역을 선호하며, 인근에 초등학교가 있는 곳을 바랐다. 예산은 임차인 보증금을 제외한 실매매가 12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복팀에서는 코미디언 샘 해밍턴과 백예진 인테리어 전문가 그리고 장동민이 출격한다. 세 사람이 소개한 곳은 경기도 화성시 남양읍에 위치한 다가구 주택으로 2021년에 준공됐다고 한다. 1층은 이미 근린생활 시설 허가를 받은 상태였으며, 2층과 3층은 세입자가 살고 있어 매달 임대 수익이 발생한다고 한다. 의뢰인 가족이 사용할 공간은 건물의 4층으로 엘리베이터가 운행되어 눈길을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