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1℃
  • 흐림강릉 22.8℃
  • 구름조금서울 25.0℃
  • 구름많음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5.6℃
  • 구름많음울산 23.8℃
  • 구름많음광주 24.8℃
  • 구름많음부산 23.5℃
  • 구름많음고창 25.5℃
  • 제주 23.1℃
  • 맑음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5.4℃
  • 흐림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4.3℃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골신강림' 이수근, ‘호동엽’도 당황시킨 의외의 골프 실력 대방출?

URL복사


이수근이 해설위원에서 골프 선수로 변신한다.

 

오늘(3일)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골신강림’(기획·제작 스튜디오 룰루랄라) 2화에서는 박지은 프로와 강호동, 신동엽 두 MC간의 치열한 골프 대결이 벌어지는 가운데 골프 신생아 이수근의 투입으로 대결의 흥미진진함을 더한다.

 

지난 주 1화에서는 강호동, 신동엽이 환상적인 팀워크를 자랑하며 박지은 프로를 상대로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팽팽한 승부를 펼친 바 있다. 이에 해설위원 이수근이 골프 선수로 변신, 박지은 프로와 합심하여 ‘호동엽’(호동+동엽)의 대항마로 나선다.

 

1년에 한 번 골프를 친다는 이수근은 그간 당구로 단련된 거리 감각을 통해 의외의 골프 실력을 뽐내 호동엽을 놀라게 한다. 특히 신동엽은 목표 지점에 들어간 그의 세컨샷을 보고 “초등학생한테 한 대 맞은 느낌”이라며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다고.

 

이어 ‘메이저 챔피언’ 박지은 프로는 어려운 샷을 고민하는 이수근을 향해 특급 가르침을 선사한다. 임진한 프로 역시 이동할 때마다 꿀팁을 전수하며 그의 기를 북돋아 준다. 하지만 가르쳐 준 것과 다른 이수근의 골프채 선택에 임진한 프로는 “위험한데, 저건”이라고 반대하며 사제지간의 분열을 예고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최근 자세 교정을 시작했다던 신동엽은 미국의 골프 스타 타이거 우즈를 따라 한 손 퍼팅을 시도한다고 해 그가 ‘한국의 타이거 우즈’에 등극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과연 ‘역전의 홀’ 위에서 펼쳐지는 골프 진검승부의 승자가 누가 될 것인지 ‘골신강림’ 2화에 대한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이수근의 골프 선수 변신부터 긴장감 가득한 골프 대결까지 벌어질 티빙 오리지널 ‘골신강림’은 오늘(3일) 오후 4시에 티빙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인간실격' 슬픔과 충격 휩싸인 류준열, 그가 발견한 진실 ‘궁금증↑’
JTBC 10주년 특별기획 ‘인간실격’(연출 허진호‧박홍수, 극본 김지혜, 제작 씨제스엔터테인먼트‧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측은 5회 방송을 앞둔 16일,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정우(나현우 분)의 흔적들과 마주한 강재(류준열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외로운 죽음 뒤에 감춰져 있던 진실을 발견한 그의 변화가 궁금증을 일으킨다. 지난 방송에서 부정(전도연 분)과 강재에게 변화가 찾아왔다. 우연한 만남이 거듭되자 강재는 연락처를 교환했고, 부정은 한참을 망설이던 끝에 감사의 메시지와 함께 손수건을 돌려줬다. 하지만 강재의 답장은 없었다. 두 사람의 재회는 뜻밖의 장소에서 이뤄졌다. 강재가 하객 대행 서비스를 하던 결혼식장 로비에서 마주친 것. 부정은 남편 정수(박병은 분)를 뒤로 한 채 강재를 뒤쫓았다. 강재에게 자신도 모르게 이끌리는 부정, 그리고 그가 자꾸만 신경 쓰이는 강재의 인연이 어떻게 흘러갈지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그런 가운데 강재의 심상치 않은 행보에 이목이 집중된다. 스스로 목숨을 끊은 정우가 지내던 고시원을 찾은 강재. 온기를 잃은 좁고 허름한 방안을 둘러보는 강재의 눈빛에서 담담한 슬픔이 전해진다. 곳곳에 남겨진 흔적들은 정우의 녹록지 않은 삶을 짐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