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4.2℃
  • 흐림강릉 27.9℃
  • 구름조금서울 26.7℃
  • 흐림대전 25.9℃
  • 구름많음대구 26.4℃
  • 구름조금울산 26.9℃
  • 광주 26.1℃
  • 맑음부산 27.7℃
  • 구름많음고창 25.7℃
  • 구름많음제주 26.2℃
  • 맑음강화 23.2℃
  • 흐림보은 24.0℃
  • 구름많음금산 24.7℃
  • 흐림강진군 26.2℃
  • 구름조금경주시 26.0℃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아는 형님' 역주행 신드롬 드라마 '야인시대' 주인공 ‘쌍칼’ 박준규, ‘김두한’ 안재모, ‘독사’ 박동빈 전학생 등장

URL복사

 

'야인시대' 주역들이 네티즌이 만든 '야인시대 싸움 순위'에 대해 언급했다.

 

31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최근 역주행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드라마 '야인시대'의 주인공인 ‘쌍칼’ 박준규, ‘김두한’ 안재모, ‘독사’ 박동빈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또한 평소 '야인시대' 팬임을 밝혀 온 코미디언 이진호가 함께 출연해 전학생과 형님들을 어우르며 큰 웃음을 전한다.

 

최근 '아는 형님' 촬영에서 세 사람은 등장과 동시에 화려한 입담으로 형님학교를 장악했다. ‘통’ 강호동 앞에서도 기죽지않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20년의 세월도 무색한 카리스마를 발휘했다. 

 

박동빈은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야인시대' 극 중 인물들의 싸움 순위를 화두에 올렸다. 이를 들은 안재모는 '야인시대'를 이끌었던 주인공이었던 ‘청년 김두한’의 싸움 순위가 6위에 그친 걸 확인하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청년 김두한’은 아직 아버지 김좌진 장군의 환영을 만나지 못해 각성 전, 후의 싸움 순위가 다르기 때문이었다. 이에 강호동은 타이밍을 놓치지 않고 센스 있는 한마디로 웃음을 안겼다. 

 

또한 박준규는 “사실 '야인시대' 섭외가 들어왔을 때 ‘쌍칼’ 역을 안 하려고 했다"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박준규가 역대급 캐릭터로 자리잡은 ‘쌍칼’ 캐릭터를 놓칠 뻔한 비하인드 스토리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돌아온 전설의 드라마, '야인시대' 주역들의 예능 활약상은 7월 31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