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5.0℃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 가족, 50일 만에 함께하는 완전체 모임 '반가워'

URL복사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파블리 가족이 약 50일 만에 완전체로 만난다.
 
1월 24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66회는 ‘우리 집은 시크릿 가든’이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주호 아빠는 축구 경기 일정 및 자가 격리 기간까지 마치고 가족들과 만난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약 50일 만에 완전체가 된 찐건나블리 가족의 사랑스러운 하루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지난해 12월 20일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에서 당당히 우승컵을 들고 돌아온 주호 아빠는 14일간의 자가 격리 기간을 마치고 한 달 반 만에 밖으로 나왔다. 오매불망 아빠를 만날 날을 기다리던 아이들은 주호 아빠에게 단숨에 안기며 기쁨을 나눴다고. 반면 막내 진우는 오랜만에 만난 아빠를 보며 예상하지 못한 반응을 보였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 찐건나블리 가족은 오랜만에 완전체 식사를 즐겼다고 한다. 이때 아이들은 폭풍 먹방으로 아빠에게 또 한 뼘 성장한 모습을 보여줬다고. 특히 진우는 인생 첫 김 먹방을 선보이며 시선을 강탈했다는 후문. 이때 김을 좋아하는 진우의 모습이 형 건후와 꼭 닮았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집으로 돌아온 뒤에도 주호 아빠와 찐건나블리 삼 남매의 입가에 웃음이 마를 새가 없었다. 이런 가운데 주호 아빠는 막내 진우에게 자동차 장난감 타는 법을 가르쳐줬다고 한다. 아빠와 함께하는 자동차 놀이에 진우는 세젤귀 함박 웃음꽃을 피웠다고 해 ‘슈돌’ 본 방송에 대한 기대를 수직 상승시킨다.
 
과연 오랜만에 완전체가 된 찐건나블리 가족에게는 어떤 일들이 일어날까. 아빠를 만나 행복해하는 아이들의 모습은 얼마나 사랑스러울까. 이 모든 것이 공개될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366회는 오는 1월 24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아는형님- 훈수대통' 몬스타엑스 형원·주헌·민혁, '인싸' 게임 선배로 첫 등장, 포복절도 라이어 게임
그룹 몬스타엑스의 형원, 주헌, 민혁이 '훈수대통'에서 라이어 게임을 펼쳤다. 몬스타엑스 형원, 주헌, 민혁은 지난 6일 방송된 JTBC 멀티플랫폼 콘텐트 '아는 형님 방과 후 활동-훈수대통'에 출연해 '훈수 콤비' 서장훈과 이수근에게 '인싸 게임'을 알려주는 게임 선배로 등장했다. 이날 게임 선배로 형원, 주헌, 민혁이 등장하자 이수근은 "퍼포먼스가 대단한 팀이다. 사실 '아는 형님' 가족"이라며 반가워했다. 신동은 "게임 잘 하는 아이돌로 빠지지 않는다"고 소개했다. 이에 형원은 "게임을 좋아하지만 잘 못하는 스타일"이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주헌은 "열심히 하는 편인데 자주 삐진다"고 장난스럽게 폭로를 이어갔다. 이들은 모바일 본 게임 전에 몸풀기로 '라이어 게임'을 먼저 진행했다. 주헌이 제시어에 대해 '훈훈함'이라고 말하자 이수근은 "너무 생뚱맞다. 멍청이 수준"이라고 라이어로 저격했다. 형원은 "그건 맞지만 그러면 주헌이 삐진다"고 받아쳤다. 실제로 라이어는 주헌이었다. 형원, 주헌, 민혁은 연습 게임만으로 순발력과 센스를 입증했다. 이에 '인싸 게임'이라 불리는 온라인 소셜 디덕션 게임에서는 어떤 활약을 펼칠지 다음 주 방송이 기대를 모으고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배우 송중기와 감독 조성희와의 8년만의 재회 '승리호'
조성희 감독과 송중기 배우가 <늑대소년> 이후 8년만의 재회라는 점에서 일찌감치 관심을 모으는 <승리호>가 드디어 개봉한다. 매 작품 독보적인 상상력으로 새로운 세계관을 창조해냈던 조성희 감독이 이번에는 대한민국 최초 우주 SF 블록버스터를 선보인다. 영화<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영화다. 승리호를 조정하는 김태호(송중기)는 군인 시절 뜻하지 않게 아이를 구했다. 구했다고 생각한 것도 잠시 본인으로 인하여 아이의 귀가 망가졌다는 것을 알고 더이상 군인생활을 할 수 없음을 깨닫게 된다. 도박에 빠져 살던 중, 아이와 잠시 떨어진 사이 아이는 우주로 날아가게 된다. 이에 아이의 시신이라도 찾기 위해 우주 쓰레기를 청소하며 돈을 모으기 시작하면서 영화는 시작된다. 자잘한 우주 쓰레기를 청소하며 살다가 우연히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갖게 된다. 인간형 로봇 도로시는 아픈아이로 태어나 침대에서 일어날 수도 없었다. 연구원이던 그녀의 아빠는 마지막 희망으로 나노봇을 투여시켰는데 나노봇이 활성화 되면서 도로시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