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2.8℃
  • 구름많음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15.0℃
  • 흐림대전 15.2℃
  • 구름많음대구 14.8℃
  • 흐림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17.7℃
  • 구름조금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5.5℃
  • 구름많음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16.4℃
  • 흐림보은 11.8℃
  • 구름많음금산 12.9℃
  • 구름많음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4.2℃
  • 구름많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사생활' 고경표X서현, 판교 신혼부부라 불리는 커플. 그 썸의 시작 스틸 공개!

URL복사


JTBC ‘사생활’이 고경표X서현 커플, 그 썸의 시작을 전격 공개했다.

 

지난 12일 방영된 JTBC ‘아는 형님’에서 신도시 신혼부부라는 애칭으로 대형 화제를 모은 고경표와 서현.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 촬영장에서 가진 SNS 라이브 이후 네티즌들로부터 “한 신도시에 사는 신혼부부처럼 잘 어울린다”는 댓글을 받고나서부터 생겨난 애정어린 닉네임이었다. 이에 제작진이 “예비 시청자 여러분의 관심과 애정에 감사드린다”며, 이들 커플의 ‘썸’의 시작을 담은 스틸컷을 전격 공개했다. 다만 몽글몽글 피어나는 로맨틱한 분위기에서는 상상할 수 없는 미스터리한 반전이 숨겨져 있다는 점은 주목해야 할 포인트다. 각각 ‘스파이’와 ‘사기꾼’이라는 본캐를 숨긴 채 이들의 만남이 이뤄졌기 때문이다.

 

먼저, 대기업 팀장이라는 번듯한 직장, 시선을 빼앗는 훈훈한 비주얼과 훤칠한 피지컬까지 갖춘 이정환(고경표)은 겉으로 보기에는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회사원이다. 그러나 그 동안 평범한 회사원이라고만 보기에는 곳곳에서 미스터리한 기운을 드러낸 바. ‘대기업 팀장’은 부캐일 뿐, 본캐는 ‘사라진 스파이’라는 사실이 공개된 이후 그의 수상한 행보에 한층 더 궁금증이 증폭됐다.

 

 

차주은(서현)은 사기꾼 부모를 둔 덕분에 자연스럽게 ‘날 때부터 사기꾼’이라는 본캐를 장착했다. 행복해지기 위해서라면 사생활 정도는 가볍게 조작할 수 있을 정도로 일상에서 사기를 녹여내는 생활형 사기꾼으로, 능숙한 변장에 능청스러운 연기로 자신의 신분을 속이며 다양한 부캐의 삶을 살아가고 있다.

 

오늘(14일) 공개된 스틸컷에서는 정환과 주은 모두 회사원 부캐를 장착하고 만났다. 수트 패션의 정석인 깔끔하고 세련된 차림의 정환과 캐주얼하면서 개성이 뚜렷하게 드러나는 스타일의 주은이 밝은 대낮, 목에는 직장인의 필수 아이템인 출입증, 한 손엔 커피를 들고 길거리를 걷고 있는 모습은 영락 없는 평범한 직장인의 점심시간이다. 서로를 바라보고 설렘 가득한 눈빛은 잠재된 연애 세포도 깨울 정도다.

 

제작진은 “오늘(14일) 공개된 스틸컷은 스파이와 사기꾼으로 살아가고 있는 정환과 주은이 서로에게 묘한 감정이 생기기 시작한 순간을 담았다. 각자 본캐와 부캐를 넘나들며 치열하게 살아가고 있던 두 사람의 인생에 로맨스가 피어오른 데는 이유가 있다. 예상치 못한 타이밍에 서로의 인생에 발을 들여놓으며 여러 감정이 맞물리게 된다”며, “가면을 쓴 채 시작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진행될지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사생활’은 사생활을 공유하고, 훔치고, 조작하는 시대, 사기꾼들이 모든 기술을 총동원해 국가의 거대한 ‘사생활’을 밝혀내는 통쾌한 사기 플레이 드라마다. ‘대박’, ‘사랑의 온도’를 통해 섬세하면서도 힘이 넘치는 연출로 인정받은 남건 감독과 ‘무정도시’, ‘아름다운 나의 신부’의 촘촘한 서사에 열광하는 마니아 팬층을 보유한 유성열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오는 10월 7일 수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트콤 '내일 지구가 망해버렸으면 좋겠어' (여자)아이들 민니 캐스팅 확정!
그룹 (여자)아이들 민니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내일 지구가 망해버렸으면 좋겠어'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넷플릭스가 새롭게 선보이는 시트콤 '내일 지구가 망해버렸으면 좋겠어'는 서울의 한 대학 국제 기숙사에 살고 있는 다국적 학생들의 사랑과 우정 그리고 청춘을 담은 작품이다. 특히 '남자 셋 여자 셋'부터 '논스톱' 시리즈까지 대한민국 최고의 인기 시트콤을 제작해온 프로듀서 권익준 PD를 비롯해 한국 시트콤의 역사를 만들어온 실력 있는 제작진들이 총출동해 제작하는 작품으로 벌써부터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민니는 극 중 한류 드라마에 대한 환상을 가진 태국 소녀 '민니'로 분한다. 몽환적인 음색과 매력적인 비주얼로 사랑받고 있는 민니는 '내일 지구가 망해버렸으면 좋겠어'를 통해 연기 신고식을 치르며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민니는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제가 정말 좋아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를 통해서 첫 연기에 도전하게 되어 정말 영광이고 기대가 많이 됩니다. 언젠가 연기를 해보고 싶은 마음이 있었는데 이렇게 빨리 이뤄질지 상상도 못했습니다. 감독님과 제작진분들께서 저를 믿어주시고 좋은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고,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KB손해보험, 신규 기업 PR 디지털 광고 ‘세상을 바꾸는 보험’ 론칭
KB손해보험이 신규 기업 PR 디지털 광고 '세상을 바꾸는 보험' 캠페인을 론칭했다 새롭게 제작된 이번 캠페인은 누구도 시도하지 않았던 '최초'라는 타이틀을 위해 히말라야를 등정하는 KB손해보험 원정대의 눈물겨운 도전기를 그렸다. 이를 통해 KB손해보험이 보유한 업계 최초, 업계 유일의 상품 및 서비스 등을 표현함으로써 '고객 지향적 혁신 보험사' 이미지를 전달하고자 했다. 이번 캠페인은 '기로', '무게', '도달'이라는 총 3편의 시리즈로 제작됐다. 각각 2분 정도로 구성된 3편의 시리즈를 통해 KB손해보험이 업계 최초로 도입한 병원 내 키오스크 실손보험금 간편 청구 시스템, GPS기반 긴급출동 기사 실시간 위치 안내 서비스, 보험안내문 모바일 통지 서비스 등을 히말라야 원정기에 담아 표현했다. 히말라야 원정대의 'KB손해보험 사람들' 역할에는 KB금융그룹 대표 모델인 이승기 씨가 주인공 '이 과장' 역할을 맡아 특유의 스마트한 이미지와 함께 '허당기' 있는 반전 매력을 보여 주었으며, 배우 강신일 씨가 '강 팀장' 역할로 함께 출연해 리더의 강인함으로 원정대를 이끄는 모습을 유쾌하게 표현해 줬다. KB손해보험은 이번 신규 기업 PR 디지털 광고를 통해